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얼마전에 아버지가 본적주소를 바꿨는데

ㅇㄴㄹ 조회수 : 6,928
작성일 : 2012-07-15 16:18:49

얼마전 아버지께서 구청에 가서 집안식구 모두 본적주소 변경했습니다.

기분이 별로 안좋습니다..

왜냐하면 우리집 본적이 전라도 어느지역거든요..

전라도에서 현재 살고 있는 서울로 옮겼습니다.

그 이유가 뭔지 아십니까?

취업시장에서 전라도이면 차별받는다는 이유입니다..

누나도 아버지 행동에 찬성하면서 친구 이야기를 하는데...

기업이 신입사원뽑을때 성적이 안좋아도 경상도 사람들을 우선시 뽑는다고 말합니다...

 

저는 100% 서울태어나서 서울에 자란 사람이지만 본적이 전라도 집안에서 태어난게 떳떳하는데

아버지는 자식들이 그게 핸드캡으로 생각해서 서울로 본적옮겨서 정말 화가납니다..

IP : 121.167.xxx.245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휴
    '12.7.15 4:22 PM (222.251.xxx.89)

    아버님의 마음이 어떠실지 생각만 해도 답답합니다.
    제가 예전 다니던 직장이 그런 분위기라서 잘 압니다.
    부정하고 싶지만 부정할수 없는 불편한 진실로 갈등 하셨을 아버님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헤아려 주세요.

  • 2. 전라도본적지인 사람임.
    '12.7.15 4:23 PM (116.120.xxx.67)

    김영삼때까지 전라도사람들 불가촉천민 취급 받았어요.
    차라리 전라도토박이로 전라도에서 고등학교까지 나온 사람들은 지역안배라는 말로 고위직공무원 승진도 하고 그랬는데 본적지가 전라도이면서 서울에서 자란 사람들은 정말 힘들었어요. 제 주변에서 직접 본 경우도 있습니다. 뼈에 사무쳤던 그 분 자식들한테까지 그 설움 안 준다고 원적지까지 서울로 옮겼어요.

  • 3. 유나
    '12.7.15 4:24 PM (119.69.xxx.22)

    요즘 같은 세상에도 그런 일이 있군요.
    (제 말은 본적같은걸로 입사 시 차별이요...)
    참.. 좁은 나라에서 안타깝습니다.
    수십년 전의 정치공작으로 아직까지 우리나라 안에서도 분열이 된 느낌이라 마음이 아픕니다.
    이 글 보시고 또 고민하실 분들도 계시겠네요..

  • 4. 반대도...
    '12.7.15 4:25 PM (59.10.xxx.221)

    오히려, 미원 나왔던 대상그룹 이었던가요?
    거긴 전라도 쪽만 뽑는다고 들었어요.

  • 5. anjs
    '12.7.15 4:31 PM (211.199.xxx.74)

    뭔 이런 일이 있나요.

  • 6. 본적을 바꾸기도 하나요?
    '12.7.15 4:48 PM (220.76.xxx.132)

    처음 들어보네요

  • 7. ....
    '12.7.15 4:49 PM (218.233.xxx.137)

    친정이 경상도이고 어릴적부터 전라도 사람의 안좋은 점만 듣고 커온 40대인데요.
    회사에서 여러 지역 사람들과 마주칠 기회가 많았는데 제일 사람 힘들게하고 짜증나게 하는 사람들이 부산사람들이더라구요.
    아줌마들도 드세고 안하무인.
    그리고 제일 허영심 많고 허례허식 심한 사람들이 대구사람.
    나이 먹고 판단력이란게 생기니 경상도 사람들이 더 신뢰가 안되고 가까이 하고 싶지 않더라구요.^^

  • 8. 윗님
    '12.7.15 4:55 PM (222.251.xxx.89)

    저도 대구 출신이라 어릴때부터 세뇌 되어서 중학교 갈때까지 선입견이 있었던것 같아요.
    진실을 알고나선 그 분들께 죄스러운 마음이 들었어요.
    저 위에 175.210 같은 인간들을 특히 경멸하죠.

  • 9. ..
    '12.7.15 4:57 PM (203.228.xxx.24)

    본적이 아니고 등록기준지.
    맘대로 바꿀 수 있습니다.
    호주제 폐지되면서 본적이란건 없어졌구요 등록기준지.

  • 10. 전라도 사람 골격보고 알아봐?
    '12.7.15 5:05 PM (182.172.xxx.165)

    전라도 사람은 골격 보고도 알아본다고?
    진짜 욕 나오려고 하네.
    욕이 안 아깝고 네 목 구멍으로 넘어가는 쌀이 아깝다.

    그 따위로 말하는 너란 인간 집안 대대손손 욕 먹고 살지도 몰라. 나 경상도 출신 서울사람.

  • 11. 쉴드
    '12.7.15 5:13 PM (182.172.xxx.165)

    너도 경상도냐? ㅋㅋ 라는 인간,

    쉴드가 뭔지나 알아? 거지같은 저렴한 소리하지 말고 발닦고 입닫고 여기서 꺼져.

  • 12. 175.210
    '12.7.15 5:23 PM (222.251.xxx.89)

    경멸하는 인간이 감정 조절도 못하고 반말 짓거리 찍찍하는거 보니
    허접까지 하네요 ㅋ
    됐다..네 똥 굵은거 인정할께요.
    최고입니다요!!!! 허접에 찌질은 최고봉이요!!!!

  • 13. ,,
    '12.7.15 5:37 PM (119.71.xxx.179)

    솔직히, 아직까지 원글 댓글하나 없는게, 낚시글 같은데요?ㅋ

  • 14. 플럼스카페
    '12.7.15 8:00 PM (122.32.xxx.11)

    여자는 결혼하면 시가로 본적도 옮겨지니 여자 형제의 경우는 솔직히 별 상관없는 문제인데다가 호주제 폐지 후로 본적 안 나오지 않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4205 동서에게 저를 뭐라고 해야 하나요??; 5 네모네모 2012/07/31 2,092
134204 이성진양궁 16 강 상대나라질문 4 궁금이 2012/07/31 1,423
134203 세탁소에서 제 옷을 6개나 분실했어요 ㅠㅠ 7 ㅠㅠ 2012/07/31 3,314
134202 화영 새로 올라온 트위터(有) 21 ..... 2012/07/31 12,376
134201 그런데 올림픽 경기나갈 때 직종별 전담 통역사 안델고 나가나요?.. 5 전문통역관 2012/07/31 1,447
134200 안철수씨 얼마나 똑똑하길래 3 의뢰인 2012/07/31 1,646
134199 부동산 관련 급하게 질문드려요. 2 .... 2012/07/31 1,058
134198 낼 휴가로 제주도가는데요 2 알려주세요 2012/07/31 1,189
134197 1 이와중에 2012/07/31 660
134196 스마트폰 요새 저렴하게 살수 있나요? 2 원시인 2012/07/31 834
134195 온 몸을 벅벅 긁는 아이... 7 여름만 되면.. 2012/07/31 2,373
134194 KBS 1 4대강 사업의 사기 행각에 대해 나오네요. 6 사기꾼 2012/07/31 1,183
134193 요즘 삼계탕 한그릇에 얼만가요? 7 더워 2012/07/31 1,875
134192 임신부에게 복숭아 선물해도 되나요? 8 걱정이 2012/07/31 2,995
134191 펜싱 오스트리아 심판인지 뭔지 분통 터지네요 7 오심의 극치.. 2012/07/31 2,167
134190 집에서 할 수 있는 허리 강화 운동이나 스트레칭 뭐가 있을까요~.. 6 허리 2012/07/31 4,221
134189 줄 서야만 진료 받는 한의원 소개 좀 해 주세요~~ 7 ///// 2012/07/31 4,475
134188 남자아이옷 패턴북은 어디서 살 수 있을까요? 5 패턴 2012/07/31 2,046
134187 아기낳아보산분 가르쳐주세요.. 10 어머니들! 2012/07/31 1,601
134186 파워캠 어플 쓰시는분 계신가요? ㅜㅜ 2012/07/31 803
134185 예전에 연예인 맞선보던 프로그램도 왕따설 있지 않았나요 5 ... 2012/07/31 2,782
134184 왜 하면 안될까요 1 예의 2012/07/31 759
134183 탈모에 마이녹실 써보신분 4 질문 2012/07/31 3,273
134182 옆집이사땜에 심란합니다(2) 80 심란해..... 2012/07/31 21,456
134181 호텔 예약 확인 질문입니다,, 2 승지사랑 2012/07/31 9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