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아이가 무기력해진 것 같아요.

중2맘 조회수 : 1,710
작성일 : 2012-07-15 10:53:07

중2 남아입니다.

본인말로는 학교가도 재미없고

공부에 대한 부담감도 있고

영어학원에서 엉뚱한 질문으로 수업시간에

적응을 잘 못하나 봅니다.

친구들도 싫고

요 근래 아이가 좀 부정적인 면도 있고

말투도 본인 이야기인데도 제3자 이야기 하듯이

"~했쬬,,맞겠죠,,그렇겠죠..등"으로 학교샘들을 당황하게 만드나 봅니다.

(담임샘 전화와서 알게되었습니다)

어제는 저랑 이야기를 좀 하자

혼자 이야기 하게 되고

아이는 입만 꾹 다물고

대답은 무조건 단답형이라 속터져 죽는줄 알았습니다.

본인말로는 그냥 자기에게 좀 기대치를 낮춰달라 합니다.

우리내외가 아이에게 1등해라 라고 부담감을 주지 않는다

자부하고 시험기간에 최대한 아이를 배려해준다고 생각하는데

아이에게서 저런 말을 들으니 좀 당황했습니다.

아이성적은 학원가는 과목은 잘 나오나

다른 과목은 좋아하는 과목은 잘 나오고

안 그런 과목은 60점대예요..

그러면서 본인은 교대 졸업해서 아이들 가르치는 선생님이 되고 싶다고 하는데

노력은 안하면서 바라기만 하면 안된다고 이야기를 해줬어요..

제가 보기에는 아이돌, 티비 프로에만 관심을 갖고

공부는 학원에서 하는게 전부 다예요..

자러다 고등학교가면 학원다닐 시간이 없으니

자기주도학습이 안되어 성적이 바닥을 칠텐데

걱정입니다.

욕심도 없고 하겠다는 의욕도 없고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할 지 모르겠어요..

아이는 어질고 착해요..

그런데 가끔 자기분에 조절을 못하는 경향을 보입니다.

82맘들 도와주세요,,,

첫아이 바르게 키우고 싶습니다.

IP : 210.99.xxx.34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7.15 11:05 AM (114.203.xxx.125)

    스트레스가 많고 제대로 풀지 못해서 분노 조절이 힘든가봅니다. 땀흘리고 개운한 기분을 맛보도록 운동시켜보심이 어떨지요?

  • 2. ....
    '12.7.15 11:06 AM (112.154.xxx.62)

    저희애랑 완전 똑같네요 중2
    저희애는 너무 의욕이 떨어지고해서 얼마전부터 상담하고 약먹고 있습니다

  • 3. 방학
    '12.7.15 11:07 AM (110.14.xxx.56)

    방학때 뭐 하고 싶은지 한번 물어보세요. 취미 생활로 악기를 한다거나 운동을 한다거나,..
    에구 엄마도 아이도 둘다 안쓰러워요.
    첫애들은 아무래도 부모가 기본적인 기대치가 있다보니 무척 부담스러워 합니다. 동생에게 모범을 보여야 한다는 무언의 압박감도 있고, 첫아이가 하는것은 부모도 처음 접하는 것이니 같이 긴장해 있을 수 밖에 없잖아요.

    전문가가 그러더군요. 큰애에게 관심을 많이 쏟게 되는데 (특히 교육적인면) 부모들은 그것을 사랑이라 착각한다구요. 관심과 사랑은 분명 다른거거든요.

    작은 아이에게 갖는 마음과 큰애에게 갖는 마음을 비교해 보면 제 경험상으로도 큰애에게는 좀더 엄격하고
    작은애한테는 좀 여유가 있는것 같아요. 큰애를 키워본 경험이 있으니까..

    조금 느슨하게 놔 두고 지켜봐 주세요. 특목고가 목표가 아니라면 좀 여유를 두는게 좋아요.

    공부도 중요 하지만 아이의 성격형성이 일생을 통해 볼때 가장 중요하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6567 외국현지 영어학원, 유학학원이나 한국 관광사무소, 영어유치원이런.. --- 2012/08/07 670
136566 연예인 닮았다는 말이 나와서.. 정수라.. 10 ^^ 2012/08/07 2,021
136565 여름 산후조리는 어떻게 하는건가요? 5 *.* 2012/08/07 1,097
136564 하이마트에서 산 가전 이상이 있을때 1 ㅇㅇ 2012/08/07 879
136563 쉽게 작동되는 분무기도 있나요? 5 .. 2012/08/07 824
136562 사랑니 발치 비용 ㅎㄷㄷㄷㄷ 8 사랑니 2012/08/07 3,764
136561 나는 꼽사리다 16회를 들었더니,,, 5 딱선생 2012/08/07 1,452
136560 어릴 때 하던 오락실 게임 중에 2 화르륵 2012/08/07 900
136559 아 갑자기 너구리 넘 땡기네요 ㅠㅠ 15 먹고파 2012/08/07 2,126
136558 피아노연습실 엽니다. 잘 되라고 응원 부탁드려요 14 피아노넘좋아.. 2012/08/07 1,714
136557 올림머리하려면 머리숱이 좀 있어야 하나봐요.... 6 대머리독수리.. 2012/08/07 2,847
136556 천사의 선택(아침드라마)를 보고 있는 제가 싫어욧 5 차돌박이 2012/08/07 1,744
136555 저학년 초등학생 과학잡지 추천해주세요 헬렐레 2012/08/07 1,316
136554 돼지고기 장조림 냉동시켜도 되나요? 1 ... 2012/08/07 1,791
136553 농심은 4 파사현정 2012/08/07 1,445
136552 저희집 뒷베란다 누수 좀 봐주세요 ㅜㅜ 3 별뜨기 2012/08/07 2,056
136551 신사의 품격 보시는 분들 6 --- 2012/08/07 2,115
136550 제일 만만한게 계란요리죠? 2 화이트와인0.. 2012/08/07 1,671
136549 강원도 여행이요 4 행복한세상 2012/08/07 1,358
136548 출산일 임박인데..저 잘할수 있을까요??ㅜㅜ 17 겁쟁이 2012/08/07 1,651
136547 질문) 오늘 일본:멕시코 축구 누구 응원하세요? 9 곤잘레스 2.. 2012/08/07 2,145
136546 전력부족 이유가 7 어이상실 2012/08/07 2,508
136545 소득 좀 봐주세요. 3 ^^ 2012/08/07 1,343
136544 서해바다 여행지 추천 좀 해주세요 3 일몰 2012/08/07 1,484
136543 수원에서 차없이 대중교통으로 에버랜드나 기타관광 어찌하나요.. 5 문의드려요 2012/08/07 2,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