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요즘 카드 갱신 발급할때 본인에게 직접통화를 통한 확인없이 발급하나요?

ㅇㄹㄹ 조회수 : 1,167
작성일 : 2012-06-27 15:58:46
오늘 아침 8시에 우체국 택배에서 문자가 왔는데 L카드사에서 카드발급이 되어 배송된다고 ...
그런데, 문제는 그 우체국 소재지가 제가 몇년전에 살던 지방도시인 겁니다..
그래서 갖고 있던 L카드를 보니 유효기간이 한달 남았고,,제 생각에 자동갱신 발급되었나 보다 생각했어요.
쓰고 있던 카드이기 때문에 자동갱신 발급은 문제가 없으나 배송이 엉뚱한 곳으로 가게 되었으니,,
저희 친구중에 카드 발급후 배송과정에서 문제가 생겨 조금 고생한 적이 있어..좀 긴장을 했지요..

다른 카드사의 경우, 이렇게 유효기간이 끝나 갱신발급이 되는 경우 꼭 본인에 ㅔ전화해서 발급여부 물어보고
주소지 확인한후 보내더라구요..제가 카드를 3가지 쓰는데 나머지 2개는 모두 그렇게 하더라구요.

L카드사에 전화해서 문의를 했더니...
카드발급전에 적어도 주소지라도 확인을 해야 하지 않느냐,,다른 카드사는 그렇게 하더라. 얘기를 했더니,
상담원 하는말이 다른 카드사는 어떻게 하는지 우리는 모른다..우리는 메세지 보냈다..
메세지 내용이 "카드가 자동갱신 발급되니 주소지가 변경되었을 경우 연락을 달라."
이런 내용으로 분명히 메세지를 보냈다는 겁니다..

그래서, 나는 분명 못받았다고 했더니,,,상담원은 보냈는데 왜 못받았다고 하느냐며,,,,
오히려 고객이 확인하지 못했으면서 왜 항의하느냐는 거예요
저는 메세지확인을 꼭 하고 지우지도 않거든요..검색해봐도 역시 없습니다.
전화통화 하고 있는 도중에 "카드가 갱신발급되었으니 7일이내에 받을수 있습니다.".메세지가 오는 겁니다.
전화통화중에 상담원에 보냈나봐요..이미 우체국에 전달되어 오늘 엉뚱한 곳으로 배송되고 있는데...

사실 상담원이 엄청 스트레스 받는 눈물의 직종이라는 걸 잘 알기에,,가능한 흥분을 하지 않을려고 했지만,,,
보험상품이나 이거저거 팔려고 그렇게 전화해대면서, 정작 소비자에게 중요한 카드발급은 이렇게 무성의하다니요.
설사 메세지를 보냈다 하더라도..어떻게 메세지 하나 딸랑 보내고 발급이 되는지..
카드사의 정책도 상담원의 태도도 황당하더라구요. 덕분에 카드 하나 없애고 좀더 절약하는 생활로 들어가려 합니다.
IP : 125.178.xxx.169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6.27 4:02 PM (121.140.xxx.69)

    그런가봐요. 저도 안쓰는 국민카드가 떡하니 재발급되서 왔네요.
    무슨무슨 등록해야 쓸수있다는데 그런거 안하고 그냥 버리려구요.

    전화한통하지 이것들-,.-

  • 2.
    '12.6.27 4:05 PM (125.178.xxx.169)

    롯*카드예요..상담원 통화하기 전에는 갱신발급받으면서 다른 카드로 바꿀려고(이전에는 아이위주였는데 이제 아니가 커서 다른 혜택이 있는걸로) 그냥 잘라버렸어요..검색해보니 여기카드가 교묘하게 소비자를 우롱해서 혜택을 안줄려고 한다는 분들이 많으시더라구요..잘됐다 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454 추적자 연장 취소하고 원래대로 내일 막방이네요. 4 추적자. 2012/07/16 2,664
128453 홈웨어나 잠옷 저렴하게 살만한곳 없나요? 2 집에서도 예.. 2012/07/16 2,175
128452 닭먹으면 졸린 경험 해보신 분 계세요? 6 wpwp 2012/07/16 1,429
128451 요즘 부동산걱정많이 하던데요... 궁금한게 있어요. 1 각성해라. 2012/07/16 1,962
128450 여름방학 캠프 추천 부탁합니다. 기도 2012/07/16 458
128449 괌, 세부 둘 다 가보신 분 어디가 좋아요? 5 tot 2012/07/16 2,439
128448 미드나잇 인 파리 보고왔어요^^ 5 .. 2012/07/16 1,929
128447 지금 빨래하면 냄새나지 않을까요? 11 아기엄마 2012/07/16 2,093
128446 왜 나이가 들면 손가락 마저 (!!!!) 굵어질까요? 9 왜???!!.. 2012/07/16 5,779
128445 트위터 하시는 분들 많으신가요? 1 ... 2012/07/16 489
128444 버섯탕수육이라는 게 3 급질 2012/07/16 1,078
128443 결혼식날 친정부모님은 중간에 가도 되는건지요?? 16 9월신부 2012/07/16 3,292
128442 남편이 잘해주면 살찐다고요? 3 2012/07/16 1,380
128441 시댁에서 경제적으로 많은 도움받으시는분들 15 ㅇㅇ 2012/07/16 4,868
128440 여름철 산후조리 노하우 좀!! 4 셋째 2012/07/16 1,136
128439 '남자가 반하는 여자 순위' 1 /// 2012/07/16 2,266
128438 서울대 의대 "비스페놀A, 허용량 이하도 해롭다&quo.. ㅇㅇㅇ 2012/07/16 1,037
128437 목동근처 산 3 등산 2012/07/16 2,027
128436 숀리 스테이크와 신군 두부참치 스테이크 홈쇼핑 2012/07/16 1,301
128435 얼마전 죽고싶다고 올렸던 사람이에요. 원형탈모 생겼네요. 6 .. 2012/07/16 2,410
128434 무주, 인근지역 놀러 갑니다^^ 있으신 Tip을 주세요^^ 3 코로 2012/07/16 1,355
128433 두툼한 이불을 아직도 깔고 자요. 5 2012/07/16 1,273
128432 백일상 돌상 안차려주는 경우도 있으신가요? 3 백일,돌 2012/07/16 2,096
128431 남편이 집을 공동명의 해줬서요 8 좋네여 2012/07/16 2,872
128430 돌 무렵 아기 양치질 잘 시키는 노하우 부탁드려요 ㅠㅠ 6 아야아야 2012/07/16 12,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