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집에서 어느 정도 노출된 옷 입고 계세요?

아들맘 조회수 : 2,245
작성일 : 2012-06-27 12:39:48

요즘 날씨 아침, 저녁은 상쾌한데 낮에는 많이 덥네요.

옷장을 뒤지니 얼마전 동남아에서 사온 끈 나시 원피스가 있네요.

수영복 위에 입거나 더운날 집에서 입으려고 사왔는데, 막상 입어보니 좀 야한것 같아요.

길이도 무릎위 10cm 가까이 올라오고 가는 끈나시 원피스라 딱 가슴만 가려지고 어깨며 등판 다~ 보이네요.

입어보니 시원해서 좋고 맘에 드는데 지금은 집에 저 혼자라 뭘 입어도 상관없지만 좀 있으면 초등 6학년인 아들이 귀가할텐데 엄마 왜 이런 옷 입고 있냐고 한 잔소리할거 같네요.

엄마 더워서 시원한 옷 입었다고 신경쓰지 말라고 해야할지, 그래도 좀 있으면 사춘기로 들어설 아들인데 집이라해도 노출은 삼가해야할지 헷갈리네요.
남편도 옷 야하다고 잔소리 할거 같기도 한데, 남자들의 반대를 무릎쓰고 입어야 하나 걍 참아야 하나 고민되네요.

 

집에서 어느 정도 노출된 옷 입고 계세요?

남편들 아내가 집에서 좀 벗고(?) 있으면 잔소리들 하나요?

이럴땐 딸만 있는 집들이 부럽네요~~~

 

IP : 211.63.xxx.19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같으면
    '12.6.27 12:54 PM (222.121.xxx.183)

    저같으면 혼자있을 때만 입을래요..
    저도 노출 많이하는 아들맘인데요..
    지금은 어리지만.. 나중에는 좀 신경써야 할거 같아요.. 안그러고 살고 싶어요..
    지금은 유두 다 비치는 흰 티 입고 있는데 나중엔 꼭 브라해야 하나요??

  • 2. 원글이
    '12.6.27 12:59 PM (211.63.xxx.199)

    저도 울 아들 어릴땐 집에서는 브라 안하고 살았는데, 아이가 점점 커가니 신경쓰여서 이젠 아주 헐렁한 브라나 누드브라 착용하고 있게 되네요.
    아들 키우니 이런게 불편하네요.

  • 3. ..
    '12.6.27 1:02 PM (1.225.xxx.47)

    그래요..? 제 친구는 잘나가는 기업 재벌출신이라 그런지 엄청 잘 지내더라구요..ㅠㅠ 삶의 레벌이..레벨이..ㅋㅋㅋ 그 친구는 비슷한 재벌출신이랑 결혼했어요..ㅋㅋ 역시 끼리끼리가 제일 편하겠죠..ㅋㅋ

  • 4. ..
    '12.6.27 1:07 PM (203.100.xxx.141)

    끈 있는 원피스........아주 시원해요. ^^;;;;;;

  • 5. 원글이
    '12.6.27 1:07 PM (211.63.xxx.199)

    울집은 초등아들이 민소매 티셔츠를 거부해요. 챙피하다고 하면서요.
    트레이닝복 반바지 입고 밖에 안나가려해요. 잠깐 놀이터 나갈떄도 청반바지로 갈아 입어요.
    살이 쪄서 그런것도 아니고 마른체형인데, 어디서 이렇게 보수적인 생각이 박힌건지.
    아들 시집 사네요.

  • 6. ..
    '12.6.27 2:31 PM (112.164.xxx.31)

    원래 아들들 그 나이되면 그래요. 다리에 털나고 겨드랑이 털나고 하는게 부끄러운거죠.

    목욕탕도 안가려고해요.. 거 기 털나면서요. 사람들이 보는게 창피하다고요.

    저 어렸을때 생각해보면 저도 가슴이 나오면서 공중탕 가는게 너무 싫었었던 기억이 나네요.

    그냥 사춘기때 잠깐 그러는 거니까 너무 이상하다 생각하지 마세요.

    집에서 엄마가 갑자기 그런옷 입고있으면 아들이 충격받을수도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499 면보 깨끗하게 하는 요령 있나요? 3 면보 2012/07/18 2,287
129498 유령~~~~^^ 4 팔랑엄마 2012/07/18 2,051
129497 9월말에 보라카이...비오나요? 1 로키스타 2012/07/18 1,387
129496 급해요.. 꽁치 통조리 고양이 줘도 되나요?? 4 행복한봄 2012/07/18 2,540
129495 매실액을 담갔는데 윗부분이 자꾸 하얀곰팡이가 생겨요 4 미래 2012/07/18 2,325
129494 난방을 했어요 6 ㅎㅎ 2012/07/18 2,136
129493 병행수입? 구매대행? 가격차이가 왜이리 나는건지....좀 알려주.. 6 유모차 2012/07/18 3,000
129492 고추장아찌 간장물 끓여붓나요? 4 지현맘 2012/07/18 1,860
129491 쿠팡에서 크록스 사려는데, 사보신 분 계세요? 2 쿠팡쿠팡 2012/07/18 2,088
129490 하나은행 다니시는 분 계신가요? 1 커퓌 2012/07/18 1,641
129489 전세세입자 돈안내주고 월세계약할수있나요? 13 .... 2012/07/18 2,191
129488 경기가 안 좋긴한가봐요 38 커피향 2012/07/18 22,051
129487 분당수내역근처 장어집ᆢ 4 부탁합니다 2012/07/18 2,154
129486 6세...엄마표 학습 교재 추천해주세요.. 6 엄마표 2012/07/18 1,680
129485 82쿡 님들께 드리는 사과글. 93 한민족사랑 2012/07/18 13,655
129484 너무 너무 과식했을때 본인만의 처방법 있으세요? 13 bb 2012/07/18 13,454
129483 자꾸 옷이 사고 싶어요...... 9 미쳤나봐요~.. 2012/07/18 4,343
129482 아 애들 둘 씻기고 나면 뒷골에 피가 확 쏠려요 ㅜㅜ 24 블루 2012/07/18 5,165
129481 지금은 집을 팔아야 할때일까요? 11 ... 2012/07/18 7,186
129480 척추수술 하신분 계시나요? 2 척추 2012/07/18 1,465
129479 빵 만드시는 블로거중 5 지지지 2012/07/18 3,288
129478 혹시 얼굴에 지방이식 같은거 해보신분 없으실까요? 6 .. 2012/07/18 3,342
129477 아쿠아픽이랑 워터픽 중 어떤게 더 좋나요? 3 ... 2012/07/18 4,064
129476 안양쪽에 출퇴근 도우미 추천좀 해주세요~ 4 입주 2012/07/18 1,130
129475 논술날짜가 겹치는 대학교는 지원안하는건가요 5 .... 2012/07/18 1,7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