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다이어트 중 탄수화물 제한하려면??

현미 조회수 : 3,794
작성일 : 2012-06-27 11:05:43

다이어트할 때 탄수화물 제한 하라고 하잖아요?

한쪽에서는 다이어트엔 현미밥이 좋다고 하고...

일단은 단백질 위주 식사 하려니 이젠 안넘어가서 죽겠어요.

이렇게 저렇게 요리법 바꿔 보는데도

밥이 생각나서........ㅜㅜ

 

어느 정도 살빼고 나서 현미식을 시작하는게 좋은가요?

IP : 114.207.xxx.81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7 11:08 AM (123.109.xxx.64)

    혹시 아예 안드시고 밥 생각 난다는 이야기 하시는 건가요?
    줄이라는 것이지 아예 먹지 말라는 것이 아니잖아요.
    현미밥 반공기 점심 때 꼭꼭 씹어드세요. 그럼 저녁 때 밥 생각 덜 나던데요.
    물론 이것도 적응기간이 필요한거죠.

  • 2. .....
    '12.6.27 11:09 AM (123.109.xxx.64)

    점심 때 한식으로 반공기의 현미밥, 나물, 약간의 고기나 생선, 쌈채소 등 500칼로리 이하로 맞춰드시고
    저녁 때 밥을 드시지 마세요.
    점심 때 저리 먹으면 저녁에 밥 생각 안 나던데요.

  • 3. ...
    '12.6.27 11:10 AM (211.104.xxx.166)

    지금 초반이시면 아예 끊어보시는것도 방법입니다
    초반에 몸무게감소가 눈에 띠면 더 분발하게 되거든요.
    전 밥대신 두부먹었어요

    나중에 감소가 눈에 보이기 시작하면 현미밥 조금씩 드셔보세요

  • 4. 아~
    '12.6.27 11:12 AM (114.207.xxx.81)

    그런가요?
    근데 다이어트 식단보면 탄수화물은 아예 없잖아요.
    단백질 채소 과일도 별로 추천안하고
    윗님처럼 두부를 밥처럼도 먹는데.......두부도 쳐다보기가 싫어요.ㅜ

  • 5. da
    '12.6.27 11:17 AM (122.32.xxx.174)

    밥힘으로 산다면서 양푼이에 나물이나 열무김치 넣고 비벼 드시는것 좋아하는 한식파라면 탄수화물 제한하는 다이어트 하기 힘들거에요
    효과는 탄수화물 자제하는것이 짱이지만, 입맛이 한식파라서, 된장국,김치찌게 각종 짭쪼름한 한식으로 먹어야 된다는 분들은 걍 반식다이어트 하셔요
    참고로, 소금, 탄수화물만 철저하게 차단해도 다이어트에는 효과 대박이더만요
    게다가 체질에 따라 현미밥에 풀떼기 밥상 먹으면 살이 빠지기는커녕, 더 살이 찌고, 탄수화물 절재하면서 유지방포함 고기류 먹으면 살이 빠지는 사람도 있더만요....ㅋㅋ

  • 6. 아니에요
    '12.6.27 11:19 AM (125.186.xxx.131)

    다이어트 식단에도 꼭! 탄수화물 들어갑니다. 아주 초초초초 쥐어짜는 식단에도 탄수화물이 꼭 들어가니 오해마세요^^ 다만 덜 살찌는 탄수화물이 들어가요. 현미나 통밀, 고구마, 바나나, 감자, 이런게 들어가요. 이 중에서 추천할 만한건 현미와 고구마 바나나 되겠습니다.
    정말 쥐어짜는 다이어트에서 탄수화물은 아침과 점심에 들어가고 저녁에는 제외하는 식으로 되어요. 탄수화물을 완전히 끊으시면 안 돼요.괜히 필수 영양소인게 아니에요^^;; 대신 양을 적게 해서 드세요.

  • 7. ...
    '12.6.27 11:25 AM (211.104.xxx.166)

    근데 칼로리계산하고 이것저것 다 따지는 과학적방법보다
    본인 체질에 따라 달라지는 경우도 있어요

    저같은경우는 바나나나 감자고구마 먹으면 살쪄요.. 밥대신 먹어도 쪄요..
    그래서 다들 다여트음식이라 하셔도 전 안먹습니다
    견과류는 아주 많이 먹어도 전 괜찮아요.. 그래서 제한없이 먹고싶을때마다 먹구요..
    전 밥이 그렇게 살로가더라구요
    현미도 그래요.. 반찬 아무리 채소중심으로 먹어줘도
    한끼 배부르게 고기만먹을때보다 더 쪄요

    전 그래서 내 스타일에 맞게 해야겠다 생각합니다

  • 8. 저는..
    '12.6.27 11:52 AM (218.234.xxx.25)

    탄수화물 너무 좋아해서(빵순이 밀가루순이) 문제인데요, (재택근무하면서 활동량 더 없어져서 살이 근 20킬로를 찜..) 일주일에 세번만 저녁을 탄수화물 안먹어도 허리가 헐렁하긴 해요.

    다이어트를 해야 한단 의지도 별로 없어서 전 아침 점심 두끼는 탄수화물 먹고 싶은대로 먹어요.

    - 아침은 우유에 콘플레이크(이거 정말 배부르더군요. 그리고 아침에는 탄수화물을 먹어야 머리가 돌아간대요. 두뇌의 영양분으로는 탄수화물의 포도당만 요구하기 때문에..)
    - 점심은 라면이든 밥이든 빵이든 원하는대로 맘껏..
    - 저녁은 반찬/국은 똑같게 하면서 밥 대신 달걀이나 두부, 혹은 닭가슴살로만.
    (반찬, 국 없이 그냥 달걀, 두부, 닭가슴살만 드시면 더 좋겠죠..)

    단시간에 많은 효과를 보려면 하루에 한끼만 제대로 먹고 두끼는 다이어트식을 한다는데
    사실 그러면 오래는 못하는 거 같아요. 저녁만 밥 대신에 두부나 닭가슴살 먹으면서 다른 반찬하고 같이 먹어도 일주일이면 바지 입기가 편해지던데요..

  • 9. 시원한
    '12.6.27 12:55 PM (1.209.xxx.239)

    여러가지 다이어트 법이 있죠.

    그 방법중에서 탄수화물 제한식이요법이 가장 효과가 크다고 알려져 있긴 하지만,
    다이어트는 그걸 하는 사람 입장에서 하기 쉬운게 오래 할 수 있고, 결국에는
    본인에게는 그게 효과가 더 있겠죠.

    현미식은 gi 다이어트라고 보시면 될것 같아요.
    탄수화물을 섭취해도 종류에 따라서 인슐린 분비가 천천히 되는 것이 있는데,
    그런 종류(gi 지수가 낮은..)의 식품을 섭취하는게 다이어트에 좋은 거라고 합니다.

    꼭 밥을 드셔야 한다면 현미밥을 드시는게 좋지요.
    그러나, 양은 절반 이하로 줄이시고, 대신에 야채와, 단백질, 지방을 섭취하시는 게 좋습니다.

    그리고, 사실 밥이 그리운게 아니라 밥과 함께 먹는 짭조롬한 반찬들이 그리운거에요.
    저는 그럴때는 김치찌게 싱겁게 해서 쌈도 싸먹어요. 밥없이.
    탄수화물을 빼고, 음식에 간을 해서 드세요.
    배부르고, 밥 생각 안나실거에요.

  • 10. 시원한
    '12.6.27 12:56 PM (1.209.xxx.239)

    고구마와 닭가슴살 먹는 다이어트는 헬쓰 하시는 분들이 먹는 거죠.
    실제로 운동 안하시면서 다이어트 하시려면 고구마 드시면 안돼요.

    닭가슴살 굽고, 야채, 토마토 넣고, 올리브오일, 견과류 듬뿍 뿌려 드시는게 다이어트 식이죠.

    헬쓰 하시면서 하시려면 현미밥이나 이런거 조금씩 섭취하면서 하시구요.

  • 11. 제나1
    '12.6.27 4:22 PM (94.218.xxx.2)

    현미밥 속 안 좋은 사람한테는 독입니다. 전 위 안좋고 소화 잘 안되서 현미, 잡곡 다 안 먹습니다. 어차피 밥을 좋아하지 않아서 힘들진 않지만요.

  • 12. 보험몰
    '17.2.3 7:35 PM (121.152.xxx.234)

    칼로바이와 즐거운 다이어트 체지방은 줄이고! 라인은 살리고!

    다이어트 어렵지 않아요?

    이것만 기억해 두세요!

    바쁜직장인& 학생

    업무상 회식이 잦은분

    운동을 통해서 다이어트 중이신분

    다이어트제품 구입방법 클릭~ http://www.calobye.com/125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377 젊은 한국교포들은 한국과 한국문화를 사랑해요. 64 goodgi.. 2012/07/13 12,586
127376 삼성병원 성장클리닉 3 헤르미온 2012/07/13 3,328
127375 최근 많이 읽은 글에 연예인 스폰서... 6 ㅇㅇ 2012/07/13 6,429
127374 이 새벽에 짜증과 걱정이 물밀듯이… 1 이 새벽에 .. 2012/07/13 1,758
127373 6살 여자아이 어떻게 놀아줘야할까요?? 3 ,,, 2012/07/13 1,174
127372 새벽세시반...아직도 아기가 안자네요..너무 힘들고 괴로워요ㅠㅠ.. 18 ㅠㅜ 2012/07/13 2,916
127371 오늘 푸켓 가는데 여러가지 질문이요~ 12 궁금이 2012/07/13 1,742
127370 비바람이 엄청나네요 23 bbb 2012/07/13 3,879
127369 롱샴의 인기는 언제까지?? 5 0000 2012/07/13 3,042
127368 여름에 이불커버만 덮는분 있으세요? 6 이불 2012/07/13 2,968
127367 그래도 잊지는 못하겠지요.... 11 초보엄마 2012/07/13 2,624
127366 갈비미역국 끓이고 있어요 6 생일 2012/07/13 2,299
127365 미키마우스와 마이웨이.... josunk.. 2012/07/13 827
127364 요즘 학워에서 텝스이야기를 많이 4 텝스 : 토.. 2012/07/13 1,835
127363 산삼보다 좋다는 중3? 9 기막혀 2012/07/13 4,112
127362 근데 정동영이는 이럴때 강남을 지역구 주민을 위해 6 ... 2012/07/13 3,184
127361 저 충격 받았어요.. 12 .. 2012/07/13 9,875
127360 눈썹 문신했더니 신세계네요 11 후후 2012/07/13 9,541
127359 사돈어른 환갑때 1 ㅁㅁ 2012/07/13 1,758
127358 개들의 침묵 배나온기마민.. 2012/07/13 1,803
127357 작년 한약..그리고 카페인. 2 ... 2012/07/13 1,715
127356 급) 친구의 황당한 부탁 들어주기가 찜찜해요 어떻게 하죠 17 커피중독 2012/07/13 8,112
127355 신천역,잠실역쪽 외과 추천해주세요 1 cookie.. 2012/07/13 1,343
127354 대만 여행 어떤가요? 13 뿌잉 2012/07/13 3,893
127353 아빠도 아이도 2 ........ 2012/07/13 1,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