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주변에 소뇌 위축증으로 고생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혹시 조회수 : 5,610
작성일 : 2012-06-25 11:13:10
첨 접하는 병이어서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도와주세요
IP : 125.136.xxx.163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5 11:37 AM (220.73.xxx.221)

    워낙 희귀병이라서 일반인은 잘 모를 것 같아요.
    노태우도 이 병이라던데요.
    얼마 안남았다는 소문은 무성한데 아직 버티는 것 보면 그래도 치료 잘 받으면 조금은 상황을 지연시킬 수 있나봅니다.

  • 2. 쌈지두집
    '12.6.25 11:44 AM (59.13.xxx.68)

    지지난주인가..?

    궁금한 이야기 Y에 이 위축증을 앓고 젊은 총각 이야기가 나왔죠.
    운동을 정말 열심히 해야 병을 늦출 수 있다고 해요..완치가 아니라..

    한번 보세요^^

  • 3. 작년에 어머니께서
    '12.6.25 1:46 PM (125.176.xxx.20)

    진단받았어요
    일년넘게 지켜보니 정말 환자 자신이 독하게
    또는 의연하게 담담히 생활하고 이겨내는것 밖에 없어요
    아시겠지만 소뇌가 운동기능 균형감각 담당이라서
    소뇌가 위축되면
    술취한듯 어지럽고 말은 어눌하게 나오고 그래요
    정신은 거의 모든 환자가 말짱한데 행동이 점점 술취한 사람처럼 되는데....
    참 어렵습니다

    매일 균형잡고 거리 가늠하는 운동 말을 큰소리로 또박또박 하는 연습 이런 것들을 해야한답니다
    환자라고 자꾸 도와주고 대신 해주면 다신 그 행동을 못해요
    그리고 유전성 비유전성이 섞여있어서 딱히 유전이다라거 말씀드릴순 없구요
    흔하게 파킨슨병과 유사한 진행을 보인답니다

    저희는 진단 받고 카톨릭대 한양대 집앞 한의원 대전한의대를
    두루다니며 계속 치료중이지만
    아직 딱 맞는 처방은 못만났고 무지 독한 파킨슨약에 부작용들만 얻었네요

    네이버에 환우카페가 있습니다
    병을 인정하고 몸이 운동으로 기억해서 견뎌내면 진행을 늦출순 있답니다
    지금까지 최고의 치료는 전기자극술(?) 비슷하게 수술하는건데....
    아직 국내에선 허가가 나지 않았습니다
    한양대 김희태교수가 (아마 소뇌위축학회 회장일걸요) 허가신청을 내서
    연말깨엔 국내에서 치료적 수술요법이 가능할것 같아요

    덧붙여 말하면 이 병은
    생업을 포기할수 없는 가장이나 소외계층이 진행이 느려요
    왜냐하면 자신이 움직이지 않으면 당장 내 자식이 굶는다 생각으로
    죽기살기로 움직이니깐요
    체면 생각하고 남한테 들킬까봐 움츠려들면.....
    진행속도가 완전 빠릅니다ㅠㅠ

  • 4. 소뇌 작은 사람들이
    '12.6.25 4:10 PM (58.143.xxx.8)

    욱하는 성향 급한 성향의 사람이라던데
    성격과도 관계가 있을까요? 화 잘내는거
    소뇌에서 걸러주는 기능에 결여라 들은적이
    있어서....발음 어눌하거나 다리에 힘 없어지는
    듯한 느낌이면 소뇌증 의심해볼 수 있나요?
    병도 넘 많네요. 운동이 진리인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368 여름에 이불커버만 덮는분 있으세요? 6 이불 2012/07/13 2,968
127367 그래도 잊지는 못하겠지요.... 11 초보엄마 2012/07/13 2,624
127366 갈비미역국 끓이고 있어요 6 생일 2012/07/13 2,299
127365 미키마우스와 마이웨이.... josunk.. 2012/07/13 827
127364 요즘 학워에서 텝스이야기를 많이 4 텝스 : 토.. 2012/07/13 1,835
127363 산삼보다 좋다는 중3? 9 기막혀 2012/07/13 4,112
127362 근데 정동영이는 이럴때 강남을 지역구 주민을 위해 6 ... 2012/07/13 3,184
127361 저 충격 받았어요.. 12 .. 2012/07/13 9,875
127360 눈썹 문신했더니 신세계네요 11 후후 2012/07/13 9,541
127359 사돈어른 환갑때 1 ㅁㅁ 2012/07/13 1,758
127358 개들의 침묵 배나온기마민.. 2012/07/13 1,803
127357 작년 한약..그리고 카페인. 2 ... 2012/07/13 1,715
127356 급) 친구의 황당한 부탁 들어주기가 찜찜해요 어떻게 하죠 17 커피중독 2012/07/13 8,112
127355 신천역,잠실역쪽 외과 추천해주세요 1 cookie.. 2012/07/13 1,343
127354 대만 여행 어떤가요? 13 뿌잉 2012/07/13 3,893
127353 아빠도 아이도 2 ........ 2012/07/13 1,293
127352 새누리당 김종훈 의원이 곧 박원순 시장을 만나러 간다네요 8 ... 2012/07/13 2,430
127351 해조팩 하고 안색이 어두워졌는데.. 착색? 2012/07/13 1,141
127350 2012년 중국인 조선족 범죄 현황.txt (재중동포 범죄현황.. 115 무슨생각 2012/07/13 27,344
127349 다른곳도 비오나요?? 4 팔랑엄마 2012/07/13 1,332
127348 충격 !!! 난 오선칠 여사의 팬이었다. 16 건너 마을 .. 2012/07/13 2,771
127347 카드결제 날짜를 보통 몇일로 하시나요? 5 날짜 2012/07/13 1,729
127346 경차구입해도될까요? 1 지금 2012/07/13 1,467
127345 보라카이 자유여행 4 이쁜이 2012/07/13 2,112
127344 제왕절개 후 빠지지 않는 뱃살, 포기해야 할까요? ㅠㅠ 23 ***** 2012/07/13 11,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