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누군가를 증오하는 친구

조회수 : 4,324
작성일 : 2012-06-24 15:07:19
누군가를 증오하는 친구가 있어요
그 사람과 종종 마주치는 사이인데 
마주칠때마다 그 사람이 예전에 친구에게 상처준게 생각나 미치도록 미움과 화가 난다고 하더라구요 
그 정도로 증오할줄은 몰랐는데  
위로를 좀 해줘야 할것 같아서
밥이나 술 한잔 하면서 
그 사람 너무 미워하지마라 미워하는 네 마음이 더 힘든법이다 하면 괜찮은 멘트인가요?
IP : 203.226.xxx.205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4 3:14 PM (110.9.xxx.208)

    그냥 묵묵히 들어주세요. 미워하지 말아라. 이 말이 정말 싫은 말이더라구요..

  • 2. 일단 감정을 인정
    '12.6.24 3:19 PM (211.207.xxx.157)

    제가 그 친구라면 상대가, 내가 증오하는 감정을 그럴수도 있다,라고 일단 충분히 인정해 주는게 나아요.
    하지만 철저히 이익차원에서 보자, 에너지가 그렇게 새어 나가는 건 손실이다.
    증오의에너지가 내쪽을 향하지 않고 내가 부식되지 않는 방법을 찾아보자,
    그렇게 말해주면 증오는 간직해도 좀더 차분해 질거 같아요.마음도 가벼워 질 테고요.

  • 3. 묵묵한 경청..
    '12.6.24 3:22 PM (58.143.xxx.210)

    그냥 거슬리는 정도가 아닌.. 죽일듯한 미움이 아무한테나 드는 감정은 아니거든요
    분명 그분도 이유가 있을꺼에요.
    그리고 사람 미워하는게 얼마나 큰 에너지가 필요한지는 그분이 아마 더 잘 아실꺼에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금으로썬 미워할수밖에 없으니 그런거일꺼에요..
    그냥 이해가 되면 되는대로.. 안되면 안되는대로 묵묵히 들어주시는게 가장 그분을 위한 일이 아닐까 싶네요..

  • 4. 조언은 쉽지않지만
    '12.6.24 3:30 PM (124.49.xxx.157)

    누구를 조언하는건 쉽지않은 일인것 같아요
    그런데 누구를 미워해보니 윗분들 쓰셨지만 그 에너지가 얼마나 많이 드는지 몰라요
    누구를 미워하는건 미워하는 본인이 망하는 지름길 입니다.

    그냥 마음을 비우라고 하세요
    누구를 위해서? 바로 미워하는 자신을 위해서 말입니다.

    피해의식을 갖는것만큼 소모적이고 비생산적인 일이 없어요.
    물론 마음이라는게 딱 자로잰듯이 본인한테 이로운 마음만 먹어지는건 아니지만요.

    암튼, 그러니 이런 얘기를 본인한테 해주는것이 조언이라면 조언이 될수 있지 않을까요

    차라리 종교를 가지라고 해보세요.
    도움 됩니다.

  • 5. 001213
    '12.6.24 3:34 PM (123.109.xxx.64)

    증오하는 것도 그 사람에 대한 애정이 있기 때문인 것이라고,
    네가 무엇 때문에 그 사람 걱정을 해주냐고.
    스스로 에너지 뺏기지 말고 너한테 집중해서 살다가 돌이켜보면 지금보다 객관적으로 이 시점을 볼 날이 올 것이고,
    그렇게 되면 그 사람에 대해서도 이해하거나 혹은 내가 더 잘못한 것은 아닌가 혹은 더 이상 신경쓰지 않은 날이 올거라고.
    그러기 위해서는 그 사람에 대한 증오를 버려놓고 스스로에게 집중하는 게 우선이다 말해주세요ㅣ

  • 6. 예전에
    '12.6.24 3:35 PM (211.207.xxx.157)

    제가 직장에서 너무나 괴로운 일이 있었는데, 신랑이 듣다가 옳고그름을 따지는대신
    막 설치면서, 내가 니대신 거기 폭파해 줄까. 이런 황당한 제안을 했는데, 의외로 좀 풀렸어요.
    감성의 뇌는 청개구리인가 봐요, 신랑이 막무가내로 더 나가니, 오히려 제가 막게 되더군요.
    참아라 참아라, 하고 그걸 작은사이즈로 축소하려 하면 넌 내 증오의 본질과 크기를 정확히 몰라,
    이렇게 자꾸 증오를 복기하게 할 수 있어요.

  • 7. yaani
    '12.6.24 3:53 PM (218.239.xxx.47)

    경청하다가. 같이 욕도 해주다가 충고도 하다가 저만 지치더군요. 어떤 이야기를 해도 모든 이야기의 끝은 그 사람을 향해있구요. 같이 들어주는 것도 무척 힘듭디다

  • 8. 어설픈
    '12.6.24 4:48 PM (218.159.xxx.194)

    충고는 그 친구 마음을 더 황폐하게 만들 수 있을 것 같아요.
    너 그러지 말아라 하면 아 이 사람도 내 편이 아니구나 하는 배신감과 내가 잘못된 걸까 하는 불안감이 원래의 증오감에 더해져 그 친구 기분 아주 안좋아질 것 같은데요.
    윗님 말씀처럼 맞장구치면서 더 흥분한 듯한 제스처 취하면서 상대방 마음을 받아주면
    그 사람 마음이 풀리면서 차츰 객관적이 될 가능성이 훨씬 높지 않을까요.

  • 9. ...
    '12.6.24 5:48 PM (121.168.xxx.75)

    저도 저런 경험을 겪어봐서 친구분 마음을 이해할 수 있을것 같아요.사람을 증오할 정도로 미워한다는건
    그만큼 상처가 깊다는건데 그런건 직접 겪어보지 않으면 아무도 모르는 거거든요.그럴때 누가 옆에서 충고해줘도 머리로는 알겠는데 마음이 내 생각대로 안돼요.누가 상대편을 편들어 주거나 하면 그 사람까지도 보기 싫어질때도 있었어요.그럴땐 그냥 하소연을 들어주기만 해도 위로가 돼요.다른분들 말씀처럼 누군가를 증오하는덴 많은 에너지가 소비되는 거에요.저도 제가 미워하던 사람과 더이상 마주치지 않게 되어서야 이성이
    제대로 돌아오더라구요.그리고 그 사람을 미워하며 보냈던 내 소중한 시간들과 에너지를 너무 많이소비했음을 알고 후회막심했구요.지금은 그냥 소중한 인생 경험을 했다 생각하며 인간관계에서 예전보다 더 여유로워지고 너그러워졌다 그럴까,그런 마음이 생겼어요.더이상 사람들때문에 스트레스도 받지 않으려 하구요.친구분도 이 과정을 거치고나면 사람을 미워하는 시간에 내 자신을 더 소중히 여겨야 된다는걸 깨달으실 거에요.

  • 10. 제가 그래요
    '12.6.24 9:05 PM (175.223.xxx.8)

    정말 용서가 안되는 사람이 있어요. 그 분은 님처럼 털어놀 사람이라도 있으니 고통스럽지는 않겠지요. 저는 남들한테도 말할 수없는 사람이라 더 괴로워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547 목선 얼굴선 선이 중요하구만요. 고운 비결 2012/07/16 2,915
128546 요즘 나오는 냉장고... 7 곱슬머리 2012/07/16 1,842
128545 종로 시네코아 근처에 맛집 있을까요? 1 나들이 2012/07/16 1,696
128544 소심하게 장.동.건.......... 22 이런 2012/07/16 6,167
128543 오징어볶음할 때, 데쳐서 하세요, 그냥 하세요? 8 wpwp 2012/07/16 2,581
128542 물건을 구매하실때....크기가 고르지 않으면. .... 2012/07/16 422
128541 극세사이불 10kg 드럼에 넣어도 될까요? 4 ** 2012/07/16 1,816
128540 네살아이 둘. 아파트 32층 1층 어떨까요.. 8 아파트고민 2012/07/16 2,477
128539 매일 나오는 '하우스 푸어' 기사 의도가 뭘까요? 58 하우스푸어 2012/07/16 15,015
128538 고등학교 담임쌤께 뭐 선물같은 거 드려도 될까요..? 2 ** 2012/07/16 1,638
128537 원목 식탁인데 식탁보 추천부탁드립니다 2 식탁보 2012/07/16 1,994
128536 이런 돌잔치.. 이상한가요? 6 돌잔치요 2012/07/16 1,741
128535 여행사 에어카텔 예약하는데, 비행기시간은 결제해야 안다네요?? 6 흐미 2012/07/16 941
128534 인권위 직원들, 돈 모아 ‘현병철 위원장 재임 반대’ 신문광고 참맛 2012/07/16 822
128533 정수기 추천해주세요 해바라기 2012/07/16 486
128532 5세아이 자주 배아프다고 하네요. 체해요 2012/07/16 679
128531 손님많이 오시면 밥그릇 국그릇이 엉망으로 놓이게 되네요 장마철 2012/07/16 1,104
128530 (방사능)미국산에서 세슘검출-아몬드, 건포도,자두 10 녹색 2012/07/16 6,627
128529 인터넷 위키 백과에 소개된 82cook이라네요...솔직히 좀 놀.. 19 내탓이오 2012/07/16 5,167
128528 지마켓에서 2 알려주세요^.. 2012/07/16 850
128527 너무 먹고 싶은 음식 있으세요? 7 추억의 2012/07/16 1,992
128526 우울....볼륨매직 다시 해도 될까요?? 3 휴휴 2012/07/16 1,742
128525 요즘 상봉 코스트코에 마미뗴 26 매트블랙있나요? 삼계탕하려니.. 2012/07/16 648
128524 '추적자', 작가 건강 악화로 1회 연장 취소 4 ,,, 2012/07/16 1,989
128523 캐*어 벽걸이 사용해 보신분 계신가요? 4 햇살조아 2012/07/16 7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