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도로주행중 무서워서..차에서 뛰어내리고싶어요..

도와주세요. 조회수 : 5,138
작성일 : 2012-06-24 02:53:48

운전면허는 따야하고..
도로연수 실습중인데..두려움에 미치겠어요..
차만타면 머릿속이 하얗고 정신이 없네요..
샘한테 맨날 혼나고..
지금 12시간째 도로주행 수업듣고있는데..
차에서 뛰어내리고싶어요..
어떻게하면 두려움을 없애고...남들 다가지는 운전면허증 저도 가질수있을까요..
진정 박물관 가고싶지않은데...
(40살 넘도록 운전면허 없어..친구들이 박물관보내야한다고 놀려요..ㅜㅜ )
담주 화요일이 도로주행시험인데 벌써 긴장되고 떨려요...
IP : 1.249.xxx.107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따고 나면
    '12.6.24 5:56 AM (211.213.xxx.14)

    면허 따고 나면 ...겨우 이거 가꼬 내가 그랬단 말이야 싶을걸요?ㅎㅎ
    시험은 누구나 다 떨리고 무서운 겁니다. 님 자연스러운거에요

    10년 운전 잘하고도 미국 가서 면허 시험 세번째 겨우 붙었어요. 달달 떠는 것 땜에요.
    얼렁 따셔서 차타고 씡씡 다니세요!

  • 2. 근데요
    '12.6.24 6:10 AM (188.22.xxx.118)

    누구나 운전면허 가질 필요는 없어요.
    그렇게 무섭고 두려우시면 그냥 접으시는 것도 좋아요.
    차 없이도 잘 살 수 있어요. 대중교통도 비교적 잘 발달 되어 있고요

  • 3. 윗분
    '12.6.24 7:23 AM (125.133.xxx.197)

    수업시간에 얼마나 집중해서 열심히 듣는가의 차이만 해도 엄청나요.
    잠안자고 공부한다는 애들 옆에서 지켜보면 대강대강 책상서 학원서 시간만 보내는 애들 얼마나 많는데요.
    반면 놀면서 공부 잘한다는 말 듣는 애 한명 예를 들어보면 수업시간 정말 집중해서 수업듣고, 학원은 안가고 방과 후에 바로 집에가서 저녁먹기 전 2-3시간 복습후 저녁 먹고는 밖에 나가 놀던지 집에서 뒹굴던지 개인 시간 가지다가 일찍 취침, 새벽 5시경에 일어나 1시간 공부하고 등교...
    이 애가 머리 좋아서 놀면서 1등한다는 소리 듣는데요. 과연 그럴까요? 이 아이가 공부하는 시간만큼은 수업시간이든 자기 공부시간이든 한치도 버리는 시간이 없어요.

  • 4. .......
    '12.6.24 8:51 AM (218.158.xxx.113)

    제생각도,,그정도로 무서우시면
    우선 마음접고 계시다가
    정말로 운전이 꼭 필요한경우에
    다시 도전해보시면 어때요
    두려움이 그렇게 크시다면
    면허 따놓고도 장롱면허될 가능성이 많은데..

  • 5. 왜 못해
    '12.6.24 9:23 AM (116.123.xxx.70)

    저도 첨 운전할때 너무 떨렸는데
    어느날 옆차를 보니 머리가 허연 할머니가 운전을 너~~~무 편하게 하시면서 가는거에요
    그걸 보고 저런 할머니도 하는데 내가 왜 못해 ~~하는마음을 먹으니
    길이 달라 보이더군요
    [남들도 다 하는데 내가 왜 못해!!!!!!!!!!!!!!!!!!!!!]
    요생각 하면서 운전 해보세요

  • 6.
    '12.6.24 10:32 AM (121.136.xxx.123)

    단순하게 생각해요.
    파랑 신호등 불켜지면 가고
    빨강 신호등 켜지면 멈춘다.

    그리고 선따라 쭉 앞으로 가면 되는 거다! ㅎ

  • 7. 전 좀 반대입니다
    '12.6.24 10:43 AM (121.145.xxx.84)

    저도 운전 3년차밖에 안되서 조언드리기 좀 그렇지만..엄마도 50대신데..우리엄마 면허는 있는데
    운전 안하셨음 해요..솔직히..다른겁은 없으신데..운전대 잡으면 그렇게 겁이 나신다 그러고..
    주차야 못하면 천천히 하든 도움 받든 하면 되지만..주행은 남의 목숨도 걸린거잖아요

    운전해보니 떨리면 운전대 잡은 손도 떨리는데..;; 그냥 초보라고 다 그렇게 겁을 내는건 아니거든요..

    원글님도 강사 바꾸시고 좀더 시도해보시고..영 아니다 싶음 운전 안하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저도 다른건 대범한데..운전은 할때마다 긴장되고..하면 할수록 더 무서워지거든요..택시 운전기사님도
    그런말씀 하시더라구요..일부 난폭한 기사들 말고..무사고 나이많은 기사분들은 운전 하면 할수록
    겁난다고..;;

  • 8. ...........
    '12.6.24 10:45 AM (211.211.xxx.4)

    그렇게 공포 수준이시면...좀 심하신 편인데.. 안 하시면 안 되나요?
    자신이 생각해서 이건 아니다 싶고 힘들겠다 하시면 하지 마세요.
    요즘 사고가 너무 많다보니 다른 사람 말 듣고 꼭 스트레스 받으며 하셔야 하나 싶어요.
    시누도 딸까 심각히 고민하다가 이것저것 생각하더니 안 하는게 나을거 같다고..그러더군요.

  • 9. 고비
    '12.6.24 11:04 AM (121.171.xxx.90)

    그고비만 넘기시면 되요
    많은 초보들이 님과같아요 물론 저두 그중 한명이었답니다
    지금요? 아주 고고씽입니다
    제 40대중 가장 잘한일이 운전입니다
    님, 용기내세요

  • 10.
    '12.6.24 11:19 AM (58.76.xxx.214)

    운전한 지 이십년이 다 돼 가지만, 여전히 무서워요.
    그래서, 될 수 있으면 운전대 안 잡으려고 하고, 대중교통, 택시 등 이용하려 합니다.

    다들 하면 는다고들 하지만, 안 그런 사람도 있어요.
    물론 저도 겉으로 보기엔 능숙하게 하는 것처럼 보여요.

    하지만, 운전대 앞에선 여전히 속으론 어마어마한 초긴장 상태가 됩니다.
    어쩔 수 없이 하지만, 정말 안 하고 싶어요.ㅜ.ㅜ

    그런 저도 주행연습때 그렇게 뛰어내리고 싶은 정도는 아니었는데, 님은 운전이 정말 안 맞으시는 듯 해요.
    잘 생각하시고 운전대 잡으시길...

  • 11. 천년세월
    '18.9.20 2:20 PM (175.223.xxx.78) - 삭제된댓글

    공부저창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197 엑셀좀 알려 주세요 급해요 부탁 드려요 ㅠㅜ 2 dd 2012/07/10 976
126196 추적자 스토리가 어떻게 될지 궁금해서 일이 손에 안 잡히네.. 2 ... 2012/07/10 1,735
126195 혹시 케이티엔 이라는 전화번호부책에 상호등록하신분 있으세요? 1 바보 2012/07/10 1,115
126194 그 분 이름이 새겨진 시계...ㅠㅠ 16 ㅜㅜ 2012/07/10 2,889
126193 이상득 계란 맞았네요 ㅎ 14 싸다싸 2012/07/10 4,585
126192 아이가 가려워해요. 3 여름만되면 2012/07/10 907
126191 무선키보드마우스 추천부탁드려요 5 추청 2012/07/10 887
126190 실제로 옷따라, 목적따라 가방 바꿔서 잘 들고 다니시나요? 4 가방 많으신.. 2012/07/10 1,705
126189 400만원 정도 안전하게 넣어놓으면 좋은 곳 추천해 주세요. 3 .. 2012/07/10 2,060
126188 저 밭의 토마토는 언제쯤 수확을 해갈까요? 8 구경 2012/07/10 1,763
126187 남자가 여자보다 살을 더 잘 빼는, 다이어트에 성공하는 이유 1 다이어트 2012/07/10 1,421
126186 추적자에서 재벌막내딸과 젊은 검사가 결혼할 수 있을가요? 2 귀여움 2012/07/10 2,127
126185 무대 공포증 어떻게 하면 될까요?? 10 공포증 2012/07/10 2,172
126184 초등학교 선생님들 ... 2012/07/10 1,536
126183 갤럭시 노트 케이스 추천해 주세여 ^^* 2012/07/10 673
126182 눈빛만 봐도 안다 7 ㅡㅡ 2012/07/10 3,458
126181 남편이 새끼새를 주워왔어요 33 흥부??? 2012/07/10 6,159
126180 갱년기때문에 힘들어요 5 40대초 2012/07/10 2,768
126179 [사진] 박근혜 대선 출정식에 모인 인파들 ㅎㅎ 9 엠팍링크 2012/07/10 2,817
126178 이한구 오만 인터뷰에 성난 청취자 "朴이 정권이라도 잡.. 4 세우실 2012/07/10 1,567
126177 대단지 아파트 전세 들어갈 때 2 전세 2012/07/10 1,792
126176 취학전 아이 영양제 어떤거 먹이세요? 잘 크지 않는 아이에요.... 5 영양제 2012/07/10 1,115
126175 미니밥솥 쓰시는분 계신가요???추천부탁 드려요 7 밥솥 2012/07/10 2,453
126174 아기전용세제 몇세까지 사용하세요? 3 .. 2012/07/10 1,302
126173 30대 중반입니다.(여) 제대로된 연애는 처음이에요. 4 토리 2012/07/10 2,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