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점 믿으세요???

..... 조회수 : 2,323
작성일 : 2012-06-21 18:19:39

저희딸이 편입을  준비하는서 우연히 점을 봤다고 하네요

근데 실력과 상관없이 올해 운이 안 좋아서 시험에 다 떨어질거라고

하는데 ...믿지는 않지만 기분이  좋지는 않네요..

거기다  엄마 운도 나빠서  더 좋지 않다고 해서요

제가  어디서 들은것 같은데  해외에 나갔다 오면 운이 바뀐다고 들은 것 같아서..

가까운 후쿠오카라고 1박2일로 갔다올까 생각인데  어떻게 생각하세요??

제가 너무 설치는 건가요??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아이한테는 중요한 거라 도와주고 싶은데  방법이 없네요 ....

IP : 14.52.xxx.143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점은 안믿고요
    '12.6.21 6:27 PM (112.154.xxx.153)

    걍 사주는 어느정도 참고는 해요.. 100 신뢰하지는 않고요

    특히 사주 보면 시험 운이나 직장 운 그리고 배우자 운 같은거 비슷하게 맞추긴 해요

    걍 사주카페 싼데서 예전에 사주 봤는데 대학졸업반일때요
    친구는 시험 운 있어서 졸업하고 그 해에 시험 붙을 운이라고 했고요
    전 시험 운도 없고 뭐 직장 운도 없고 걍 대학원 진학이 젤 낫다고 그거나 하던지 하라고 했는데

    진짜 대학원 갔어요 ... 근데 대학원은 운트여서 어떻게 좋은 조건으로 장학금 받고 가긴 했네요..


    남자운 없고 결혼운 좀 없는 사람으로 나오는 경우 정말 남자운 별로 없어요

    글구 해외 나갔다 오면 운이 바뀐다는 것도 사람 마다 다르고 1박2일 놀러 다녀오는게 무슨 해외운인가요
    1,2년 이상씩 있어야지 ...

    일단 운이 않좋다고 해도 경험상 시험보는건 봐야죠.. 운 안좋다고 안보나요?
    사람 운이라는건 자기가 그럴려고 해서 되는게 아니라 진짜 운이라 그쪽으로 운이 열리게 되있어요

    즉 사주란 것도 다 그렇게 될 팔자 같은거지요...
    사주 보고 달라진다는건 안맞는 사람이라고 하는 경우 대개 안맞는거 본인이 알고 찾아 간거고
    사주 들으면 진짜 그게 어느 정도 성격인지라 맞아요
    사주 듣고 차이가 있다면 그 말듣고 안맞는거 알고 있으니 그래 헤어지자 해서 바로 헤어지느냐
    또 사주 듣고 다른데 또 찾아 가고 좋다는 말 들을 때 까지 듣고 앉아 있고 계속 사귀고 이런 경우가
    안된경우죠

    사주는 그냥 참고 할 뿐이에요
    100 어떻게 맞춥니까?

  • 2. 제말 믿으세요.
    '12.6.21 6:39 PM (180.66.xxx.119)

    시험운은 개인 노력이 좌우합니다. 한때 카페에서 논란있었던 주제인데 결론이 이거였어요. 나쁜 점사였는데도 고시도 패스하고 딱 붙은 사람도 많다고요.

  • 3. .....
    '12.6.21 6:40 PM (175.223.xxx.60)

    잘맞추는데도 있고 안그런데도 있죠 연초에 후배가 취업땜에 점봤는데 '몸이 힘들어 금방 그만두게될거다 대신 임신운이 있다. 딸낳으면 기적이다'라고 했는데 정말 힘들어서 보름하고 관뒀구요 임신계획없는데 아이생겼다고 전화왔네요 이런거보면 조금은 믿게되네요

  • 4. 예전엔
    '12.6.21 7:04 PM (183.100.xxx.233)

    믿었는데..시험운 같은 경우는 본인이 노력하는거 밖에 없어요. 용하다는 곳에서 몇번을 봐도 안된다고 한 사람이 된 경우도 아주 많고..올해는 좋다는데 안 된 경우 수도 없이 많이 봤어요.
    만약 점쟁이 말이 다 맞으면 자식들 운대에 맞춰서 시험 보라고 하면 다 합격해서 좋은 자리에 있게요..
    요행을 바라지 말고 실력을 키우라고 하세요.

  • 5. 여왕이될거야
    '12.6.21 7:39 PM (114.205.xxx.83)

    ㅋㅋ... 저 떨어진다던 편입셤 붙었습니다. 그리고... 음 시험이 언제인지 모르겠는데, 여행은... 다녀오면 몸이 피곤해서ㅋㅋ... 하루 또 쉬어야 하고 여행준비 하느라 또 가기전에 하루 버려야 하고...~ 이래저래 1주일은 그냥 가던데요~~~ 수험생에게 1주일은 정말 긴 시간이에욤~ 전과목 1회독도 할 수 있음ㅠㅠ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390 비오는 날 가니 더 좋았다 하셨던 여행지 있으신가요? 9 하필 2012/07/16 22,806
128389 오늘 아침 라디오에서 듣던 음악인데 좀 찾아주세요ㅠ 4 팝송 2012/07/16 812
128388 고등어구울때 팬에 식초 뿌려서 구워보세요 9 저만몰랐나요.. 2012/07/16 5,147
128387 은행 입사 많이 어려운가요? 18 질문 2012/07/16 9,152
128386 지인이 아파트 경비 면접 시험을 봤는데... 46 ... 2012/07/16 14,107
128385 밑에 롯데 이야기 나와서 동네 롯데슈퍼 말이죠 3 2012/07/16 1,163
128384 배우자와 결혼에 대한 로망-잘못된 선택은 하지 말것을 1 .. 2012/07/16 1,116
128383 한 여름밤 공포귀신 말고 귀엽고 깜직한 귀신 이야기 2 호박덩쿨 2012/07/16 1,126
128382 '뿔난' 200만 자영업자, 롯데 제품 불매운동 돌입 2 롯데불매운동.. 2012/07/16 1,112
128381 코타키나발루 자유여행 문의드려요. 4 소중한답변 2012/07/16 5,459
128380 가다랭이포빼고 표고보섯 넣어도 될까요? 2 메밀국수장국.. 2012/07/16 586
128379 피자·햄버거 보다 김치찌개가 더 위험할 수도 샬랄라 2012/07/16 1,159
128378 아기키울때 어머니께서 하시는 말씀이 듣기 싫어요ㅠㅠ 3 하소연 2012/07/16 1,757
128377 7살 , 단지 내 병설유치원에서 집까지 혼자 다닐 수 있을까요?.. 18 혼자 다닐 .. 2012/07/16 2,162
128376 텐트 구입은 어디서 하나요? ... 2012/07/16 567
128375 3명이 한팀으로 과외하다가 2 어떨게 2012/07/16 1,135
128374 경비 아저씨한테 마음에 안들면 말씀하시나요? 5 .. 2012/07/16 1,104
128373 사기그릇이나 접시 어떻게 버려야하나요? 7 복숭아나무 2012/07/16 4,059
128372 과외로 한달에 700버는 제친구.. 20 ,, 2012/07/16 26,288
128371 영어성경공부 2 찬란하라 2012/07/16 1,259
128370 집값 올려줄 것이라고 찍었다더니.. 3 ... 2012/07/16 2,054
128369 (질문)DIY 퀸침대 이사할때 어떻하나요? 궁금 2012/07/16 1,090
128368 꿈에 1 꿈해몽 2012/07/16 775
128367 7월 16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2012/07/16 666
128366 먼저 인연 끊은 뒤에 다시 절 찾은 절친이 있어요. 2 ㅇㅇ 2012/07/16 2,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