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죽겠다는 아들 원글입니다

ㅠㅠ 조회수 : 3,857
작성일 : 2012-06-21 13:46:23
어제 올려주신 댓글들 읽다가
절 도와주고 싶다고 따로 올려주신글 읽다가
울컥 울고 말았어요 생면부지의 익명의 사람에게
그도움을받을것도 아니면서
그런말을 듣고 울컥해서울고있고
그 마음을 어쩌지 못해 쩔쩔매는 나를 보며
내가 정말 힘들구나 정말외롭구나
내옆에는 아무도 없구나 뼈저리게 느꼈어요

어제 퇴근후 집앞에서열쇠구멍에키를 넣으면서
아이가 혹시 죽어 있으면 어떻하지 하는 생각에 가슴이 두근두근거렸어요
죽는다는 말을협박으로 생각하고서도..
아이는 자고 있더라고요

여기에라도
이렇게 얘기를 해야할것같아요
눈물만 줄줄나는 요즘의나를
어쩌지 못해

이혼할때 제가 싫어서 박차고 나왔어요
접시두개 공기두개 대접두개
장농이렇게 들고
시집에서 그여자와 남편의뻔한 사이를 다 알면서도
딸삼아달라는 그여자말대로 오냐 하고 저 몰래 왕래 하고
결국시아버지 장례식에서
그여자는 남편친구들모여있는 곳에 같이끼어서 시시덕대더니
절 보고는 며느리 노릇 똑바로 하라고
훈계할려고 하는걸 제가 눈길조차 안주고 남편에게 자초지정듣겠다
하니 저에게 쌍욕하고 덤비더라고요
이해가 안가시죠?
저도 이해가 안갔어요
어떻게 저한테 그런일이
일어났는지.....
그렇게 제가도저히 못살겠어서
아이둘두고 나왔어요

큰애 그여자에게 뺨맞고
제게로
왔을때
어제 댓글로 조언 해주신것들
저 다해봤어요
수중에오백 달랑있었지만
사설심리 상담쎈타 삼개월정도
IP : 223.62.xxx.7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1 1:56 PM (110.13.xxx.28)

    걱정하면서 다음글 올릴때까지 기다리고 있었어요
    님도 아이도 어려운 시기를 넘기고 있군요
    하지만 아이를 자주 안아주세요
    웃어주고 쓰다듬어주고 따뜻하게 눈마주쳐주고...
    님도 그만큼 위로받고 싶겠지만
    님은 엄마입니다
    위대한 이름 엄마, 어머니.

    다 이기실거에요
    어려움도, 아이와의 갈등도
    응원할께요

  • 2. ...
    '12.6.21 2:01 PM (210.98.xxx.210)

    너무 힘들 때 연락주세요.
    hsparkkwon@hotmail.com

  • 3. 원글님
    '12.6.21 2:53 PM (74.11.xxx.130)

    한 십여년전에 제가 고등학교 1학년때부터 대학때까지 아주 우연히 한 수녀님께 상담을 하면서 아주 깊은 우울증을 치유받은적이 있어요. 가톨릭쪽에 문의해서 상담 (그냥 마음을 터놓는거예요.) 받고, 궁극적으로 내적 치유를 받으셨으면 좋겠는데요...저는 지금 외국이라 국내에 어떤 기관이 있는지 어떤지를 모르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329 임재범 6집 노래 들어 보신분 계신가요~ 11 노래 2012/07/16 1,734
128328 질문입니다 북한산 2012/07/16 535
128327 중3딸이 너무 게을러요.. 7 .. 2012/07/16 7,187
128326 아울렛에 손정완 있나요 ? 원피스매냐 2012/07/16 5,832
128325 가을날씨 같아요 6 추워서.. 2012/07/16 1,835
128324 드럼세탁기 밀레5kg과 트롬10kg이상 제품중 뭘로할까요? 5 도움청해봅니.. 2012/07/16 3,023
128323 달리기 하면서 들을 경쾌한 가요 추천해주세요. 12 라라라 2012/07/16 2,563
128322 무던하신 분들 조언 부탁드려요.예민함을 버리고 싶어요. 18 댓글의 힘 2012/07/16 3,410
128321 밀가루 떵배 배나온기마민.. 2012/07/16 1,276
128320 아이생일, 언제까지 시부모님과? 27 궁금 2012/07/16 4,952
128319 향수 추천해 주세요 5 향수 2012/07/16 1,139
128318 미즈노 런닝화 어때요? 3 달리기 2012/07/16 2,094
128317 방 바닥에 깔아놓은 라텍스매트리스 겉싸개 뒷면 곰팡이... 3 어쩌지요? 2012/07/16 1,996
128316 에어컨없이 올여름 보낼수있을까요? 5 에어컨 2012/07/16 1,563
128315 뉴소렌토 얘기인데, 진짜일까요? 1 혹시 2012/07/16 1,802
128314 7월 16일 경향신문, 한겨레, 한국일보 만평 세우실 2012/07/16 749
128313 딸 마음과 며느리 마음은 다른가 봅니다. 19 2012/07/16 4,614
128312 정선 레일바이크 탈 만 한가요? 9 +_+ 2012/07/16 3,095
128311 하이원리조트 콘도 가보신 분? 3 궁그미 2012/07/16 2,586
128310 인도영화 <하늘이 내려준 딸> 보는 중인데용 3 ... 2012/07/16 1,865
128309 둘째 낳은 친구, 보러가는게 도리인가요.... 5 고민 2012/07/16 1,801
128308 춤추는 분들이 왜 허시파피를 많이 신죠? ... 2012/07/16 1,152
128307 휴롬 살까요? 7 얼음동동감주.. 2012/07/16 1,930
128306 셀프빨래방 사람 많네요^^ 2 빨래야~~~.. 2012/07/16 2,434
128305 내가 이래서 시어머니랑 가까이 지내고 싶지가 않아요. 17 며느리 2012/07/16 9,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