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며칠전 집 앞에서 있었던 일

-용- 조회수 : 1,667
작성일 : 2012-06-21 12:41:08

며칠전인가 늦은 아들의 귀가를 기다리느라 잠을 들지 못했다.

요즈음 산후휴가가 끝나가는 며느리의 복직을 앞두고 동유럽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지 미리 회사일을 해야한다고 거의 매일 12시가 넘게 들어오는 아들이 들어와 씻고 제방으로 들어간 후에 부엌에서 참치통조림를 안주 삼아 냉장고에서 캔맥주 하나를 마셨다.
아마 새벽 1시쯤 되었을 것이다.
담배를 피우기 위해 아파트입구로 가니 약간 취기가 있는 노신사 한분이 동영상을 보며 가는데
오디오에서 나오는 소리는 많이 익은 목소리다
슬리퍼를 신은 채 일부러 쫓아가 말을 건냈다.
“저~~~ 혹시 노무현대통령님의 목소리가 아닙니까?”
뒤를 흠짓 보더니 깜짝 놀란다.
“아 예~~~”
요즈음 어버이 연합처럼 나이든 사람들은 조중동에 의해 무조건 노무현을 싫어하는 풍조가 되어 버린 세상에 머리가 훌렁 벗겨진 노인네(?)가 말을 붙이니 놀란 모양이다.
아마 노무현대통령님의 독도 발언인 것 같았다.
길에 선 채 얼마 전 대한문 3주기 추모소 이야기부터 나에 대한 이야기를 30초가량 한것 같다.
그분의 집은 내가 사는 곳에서 50M정도 떨어져 있는 곳인 것 같았다.
“길에서 이야기 할게 아니라 괜찮으시다면 대포나 한잔 하시지요”
그 노신사의 권유였다.
츄리닝 바지 주머니에는 담배갑과 라이터뿐인데....
그분이 눈치를 챘는지
“요기 편의점에서 간단히 제가 한잔 살께요.”
알고 보니 민노당 당원이고 촛불시위와 집회에도 간간히 참여를 했던, 아이디를 들어보니 언젠가 만났던 듯한 뜻이 맞는 나보다 두 살이 위이신 멋진 분이었다.
장준하선생 큰아드님 장호권씨와는 공개적인 자리에서 만날 때 마다 동네에서 대포한잔 하자고 이야기한 게 너댓번은 되는데 아직 실현을 못했지만 동네에도 이야기동지가 또 생겼다.
대선 때까지 시간은 별로 없지만 서로 만나 ‘무슨 일을 해야지 한나라에게 정권을 내주지 않을까’ 만남의 장을 만들 필요는 있는 것 같다.
그게 깨어있는 국민들의 바램입니다.
IP : 221.151.xxx.139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1 1:12 PM (121.142.xxx.228)

    많은 이들이 깨어있어야 할텐데. 연세 있으신 분들이 그런 말씀들 나누신다니 반갑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901 이 엄마들이 좀 이상한 거 아닌가요? 39 소심 2012/07/06 17,338
124900 밀레청소기에 엘지헤드 쓰신다고 댓글다신님~ 3 알려주세용~.. 2012/07/06 1,967
124899 "민간KTX 물건너갔다" 기업들 입찰조직 해체.. 세우실 2012/07/06 1,193
124898 다들,,,먹고살기위해 억지로 일하시나요? 9 ㄴㄴ 2012/07/06 2,350
124897 친구가 호프집 개업했어요. 선물로 뭐가 필요할지..? 4 고민 2012/07/06 7,705
124896 첫영성체 선물은 어떤게 좋나요 4 첫영성체 2012/07/06 6,646
124895 개 사료 문의? 1 ... 2012/07/06 629
124894 아크릴 변기커버 사용하는 분께 문의합니다. 4 별걸다;; 2012/07/06 1,691
124893 아랫층에 물이 샌대요... 9 ????? 2012/07/06 3,466
124892 정말 아이들이 거의 다 스마트폰으로 가지고 있나요? 9 초등샘님 계.. 2012/07/06 1,966
124891 참을 수 없이 화가 나요 5 ... 2012/07/06 2,182
124890 오늘 mbc 기분좋은날 시청자 퀴즈 알려주세요 오랫만 2012/07/06 549
124889 괌 처음 가요..여행가면 어디 어디 가는게 좋을까요? 6 2012/07/06 1,155
124888 바지 허리 줄이는 거 비쌀까요? 6 궁금 2012/07/06 15,686
124887 피부관리사 1 ... 2012/07/06 994
124886 빨래 건조 어떻게 하세요? 7 ㅜㅜ 2012/07/06 2,185
124885 무역센터 현대백화점 근처- 상품권 어디서 살수 있을까요? 1 고냥이 2012/07/06 1,219
124884 어제 탤런트 오지호씨 거실서재에 나왔던 책장 어디서 사는지 아시.. 책장궁금 2012/07/06 1,413
124883 남편이 좋았다 싫었다 하는게 당연한가요? 5 비비 2012/07/06 1,793
124882 충치예방으로 실란트 하신분 있으세요? 5 초4 2012/07/06 1,381
124881 김지태 유족 "박근혜, 정수장학회 털고갈 3가지 조건&.. 1 샬랄라 2012/07/06 825
124880 선을 봤는데 남자키가 너무 작네요;; 146 오마니 2012/07/06 51,188
124879 컨투어파우더는 어느제품으로 사야할까요? 어느제품으로.. 2012/07/06 663
124878 발아현미량을 늘렸더니 화장실볼일의 퀄리티가 장난아니네요 8 살짝더러울수.. 2012/07/06 2,480
124877 어제 모 성당에서 신부님안수 받는데,,, 4 ㅇㅇ 2012/07/06 3,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