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자복 있는 사람은 따로 있는듯..ㅠ

멘붕 조회수 : 7,502
작성일 : 2012-06-21 10:49:46

주위에 보면  별로 이쁘지도 않고 성격도 별론데, 남자친구나 남편은 정말 괜찮은 사람 만난 지인들 있지 않나요?...

 저 아는 후배중에 나이는 20대 중,후반인데..얼굴,몸매,성격(뒷담화작렬에 좀 쎈 성격)까지 다 정말 별로인데 남자친구는 한살 연하 훈남에다 자상하기까지 사람 사귀는 애 봤거든요.. 참 박복해 보이는 얼굴인데 그런 복이 어디 붙어있는건지 신기할 따름...;;

전 30대 중을 향해 달려가고있는 처자인데요..  나름 직장이나 돈 복은 좀 있는것 같은데..;;ㅋ 남자복은 지지리도 없습니다...ㅠㅠ

그렇다고 제가 많이 못났다거나 성격상 결함이 있는건 아니구요..;; 20대에는 대쉬하는 남자도 꽤 있었고 나름 잘 나갔습니다..^^;;

아............. 결혼은 정말 너무너무 하고 싶은데... 맘에 드는 사람이 정말 안나타나네요..

나를 관심있어하는 남자에겐 정이 안가고.. 어쩌다 맘에 드는 남자는 나를 별로라 하고..ㅜㅜ

정말 외모나 머 그런걸 다 떠나서 남자복 있는 사람이  따로 있는거 같아요..

별 노력 안해도 훈남들이 꼬이고, 사귀는 애들 보면 정말 부러울 따름입니다...

 

IP : 211.115.xxx.125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1 10:53 AM (72.213.xxx.130)

    남편복이 사실 본인이 가진 남편복대로 만난다고 하죠. 그말이 맞는구나 싶어요.

  • 2. ssdd
    '12.6.21 10:58 AM (121.101.xxx.244)

    본문에 찐한 글씨체 어떻게 하신거에요?

  • 3. 된다!!
    '12.6.21 10:59 AM (1.231.xxx.253)

    성격이 더러워도 현명하다니..
    현명한게 아니라

    그저 남자 꼬시는 기술이 있는거죠. 그걸 현명하고 지혜롭다고 말할수는 없는거고요..
    남자 잘 꼬시는 스킬이 있을꺼에요
    근데 미안하지만 저런 사람들은 살면서 문제 생기더라구요.
    아니면 남자가 정말 순해터져서 조종하기 쉽다고 해야 하나.

  • 4. ..
    '12.6.21 11:28 AM (152.149.xxx.115)

    여친이나 처가 덕 보려면 어떻게 하나요?

  • 5. 후아
    '12.6.21 12:29 PM (1.240.xxx.245)

    당연하죠...태어날때부터 정해져있는건데요...


    우리아이들도 벌써 배우자복 다 정해진거예요..


    백번 기도해서 좋은 배우자 만나게해달라하고...노력하고..이건..아닌거 같아요..

  • 6. 그게요
    '12.6.21 12:51 PM (211.215.xxx.84)

    이쁘고, 성격 좋고, 능력 있는 순서대로 괜찮은 남자 만나는 게 아니라서 그래요.

    본인이 남자보는 눈이 있거나,
    어릴때부터 아빠와 사이가 좋아서 남자들과의 관계에서 원만한 사람,
    눈치빠르고 여우같은 면이 있어서 남자의 가려운 구석을 잘 긁어주는 사람,
    자존감이 있어서 좀 이상한 남자다 싶으면 적절히 끊어낼 줄 아는 사람,... 등등

    인간관계 (특히 남자와의 관계) 가 발달한 여자들이
    좋은 남자 잡아서 결혼도 잘하고 잘 살더라고요.

    꼭 이쁘다고, 성격 좋다고, 능력 있다고 수학 공식처럼 시집 잘가고 그런게 아님..

    남자도 마찬가지죠. 별로인 남자인데
    괜찮은 여자 꽉 잡아서 평생 편하게 사는 남자들 종종 있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475 인천송도에서 1 버스 2012/07/13 1,296
127474 홈매트 액체 모기약 효과 별론가요~ 새벽에 모기에 물렸어요 2 이런 2012/07/13 3,567
127473 미국으로 돌아가면서 사가야 할 책추천 부탁드려요! (답변 절실).. 12 책추천 2012/07/13 3,265
127472 블루베리 효소는 어떻게 사용할까요? 랍톡 2012/07/13 1,830
127471 새누리당 의원총회, 체포동의안 부결 사태 해결 분수령 1 세우실 2012/07/13 890
127470 박원순 "우리사회 불신의 대표인물은 전두환" 2 샬랄라 2012/07/13 1,585
127469 자동차보험 계약시 주의사항 및 회사 추천 해 주세요. 3 holala.. 2012/07/13 1,105
127468 미국범죄율과 감옥시스템/ American Prison Syste.. 14 brownb.. 2012/07/13 1,893
127467 새아파트 들어갈때요.. 입주청소 문의입니다.. 2 .. 2012/07/13 2,178
127466 고도치밀유방 초음파말고 정밀검진 잘 보는곳 알려주세요. 1 ... 2012/07/13 3,633
127465 여수엑스포 야간개장요.... 3 여수엑스포 2012/07/13 1,514
127464 사람이 먹는거가지고 츄접해지면 안되지만.. 5 브루스리 2012/07/13 2,507
127463 고등학생 여학생이 들고 다닐 반지갑 추천해주세요 7 나나나 2012/07/13 2,188
127462 코스트코 종근당 어린이 홍삼 & 홍이장군 ??? 1 ... 2012/07/13 3,523
127461 고양이 입양 받으실분 계신가요?.. 27 푸른자연 2012/07/13 2,911
127460 <아리수 한글> 시켜 보신 분 계세요?? 5 ... 2012/07/13 1,177
127459 결혼10주년 여행 어디로? 6 싱쯔 2012/07/13 1,657
127458 흐리고 비 온댔는데 해가 쨍쨍이네요 2 날씨 2012/07/13 1,895
127457 제 맘이 콩밭에 있어요 ㅠㅠ 3 싸가지.. 2012/07/13 1,461
127456 베란다샷시와 거실문은 pvc 로 만들어진건가요? 1 샷시 2012/07/13 1,590
127455 바지에 본드가 묻은거 같아요.어떻게 지울수 있을까요? 1 00 2012/07/13 1,166
127454 아이유 엄마 나이 아시는분? 4 금은동 2012/07/13 5,775
127453 제가 생각하는 공부와 다이어트(몸매관리)의 공통점 7 배고프다 2012/07/13 2,880
127452 재감나다 라는 말이 무슨뜻이에요? 게자니 2012/07/13 946
127451 영월 동강축제 가보신 분 2 커피믹스 2012/07/13 1,1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