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중환자실에서 주치의가 바뀌고 결국에 하늘나라가셧는데요

.... 조회수 : 2,481
작성일 : 2012-06-21 10:36:02

원래 폐부종으로 중환자실에 내려와서 괜찮아지셨다가

폐렴때문에 계속안좋아지셔서 한두달후 주치의 바뀌고 나서

또 폐부종 생기고 나서 돌아가셨거든요

심근경색으로 저산소증 다발성장기부전으로요

근데 자꾸 폐부종 치료를 잘 한건지 무릎같은데도 물이 차오르는것 같았는데

그당시에는 폐 생각만해서 거기에 신경을 안썼는데

지금와서 돌이켜보면 폐부종이 원인이었는데

폐에 물찬거 물어보면 그냥 괜찮다고 했었거든요

처음에는 몇일 몸에 연결해서 물을 빼냈었는데

이번에는 한번만 빼고 만것이 계속 걸려서요

그때 제가 그전에는 몇일 몸에 연결해서 빼냈었다 그 얘기를 안한게 잘못한건지

아님 다 알고 있었고 진짜 괜찮았던건지

꼭 제잘못인것만 같아서

그때는 이렇게까지 될꺼라고는 생각을 못하고 눈앞에 보이는것만 걱정을 했는데

지금와서 생각해보니까 자꾸 미쳐버리겠네요

제가 좀더 물어보고 얘기하고 할껄 하면서요

아님 다 알고 있었을까요?

진짜 폐부종은 정말 괜찮았던거였는지 모르겟네요

주치의가 바뀌면 환자기록같은거 처음부터 다 챙겨보는걸까요??

그리고 폐렴같은경우는 지방종합병원이나 대학병원이나 치료방법이 비슷할까요???

자꾸 병원 옮기지 못한거 그때 주치의에게 그 설명 못한거가 저의 한으로 남을것 같아요

IP : 59.187.xxx.202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몇번...
    '12.6.21 1:53 PM (203.130.xxx.3)

    원글님께서 올리신 글 봤어요...저랑 비슷한 처지셔서...더 기억이 남더라구요..
    저도 2월에 아버지 갑작스럽게 보내서 ㅠㅠ
    저희 아버진....6개월 병원 생활하셨고 의사들도 나름 신경 많이 쓴 환자긴 해요
    [제가 이거저거 알아보고 의사한테 부탁하고 물어보고 해서요......]
    폐부종도 있으셨고 신장도 안 좋아서....계속 주시하고 있었고 꽤 상태가 괜찮아지시긴 했어요..
    그런데...좋아졌다고 아버지도 가족들도 다 들떠 있을때
    갑자기 심근경색과 장출혈이 동시에 오더라구요....
    저도 님처럼 내가 좀더 살필껄...좀더 의사한테 얘기했어야 하지 않나 하면서 많이 괴로워했는데....

    어쩔 수 없는 운명이라는게 있는거 같더라구요....
    우리 아버지가 그렇게 급작스럽게 가실거라고는 상상도 못했거든요

    저도 많이 힘들어서 여기 글올려서 위로도 받고 했어요....
    아직도 제가 더 힘들게만 한 것 같고 노력 못한거 같고 하지만
    어쩌겠어요...돌아가신 아버지가 살아오실 순 없고.....

    이렇게 아버지를 보내는것도 내 운명인 것 같고....

    그때 위로해주신 글 들 중에...
    내가 이렇게 아파하면 아버지가 과연 좋아하실까...그리고 심근경색 고통이 어마어마한데...차라리 고생덜하시는게 나을거다 라는 말씀들이 그나마 제가 힘을 내게 해주셨네요

    너무 많이 아파하지 마세요....
    아버지 돌아가시고 나서 부모가 뭔지 자식이 뭔지 이제야 알게 되었네요...
    ㅠㅠ
    부모 맘은 항상 자식이 행복하길 바라는게 맞는거 같아요
    님께서 계속 아파하시면 아버지도 맘 안 편하실거에요

    힘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122 7월 10일 미디어오늘 [아침신문 솎아보기] 세우실 2012/07/10 793
126121 식욕억제제..이거 물건이네요; 19 신세계 2012/07/10 38,161
126120 고추장아찌 만들고 며칠후 간장 끓여 붓는거.. 1 .. 2012/07/10 1,064
126119 냉장고용 폴리카밧드 인가 그거 써보신분? 1 궁금 2012/07/10 1,006
126118 소파도 잘 못사니 계절이 걸리네요. 애 입에서 이거 겨울소파지.. 5 카우치 진갈.. 2012/07/10 1,778
126117 수업 4교시만 하는게 영향이 클까요?(중1) 2 질문 2012/07/10 990
126116 원목마루 염색약자국 지우기 3 서영맘 2012/07/10 7,020
126115 남편분들 썬크림 뭐 쓰시나요? ... 2012/07/10 876
126114 영어로 조문 인사 어떻게 해야하나요? 8 도와주세요 2012/07/10 25,723
126113 뽐뿌에는 자유요금제가 없나요? 2 어리수리 2012/07/10 1,300
126112 40대 이상, 1캐럿 반지vs명품시계 뭐가 활용도 높나요? 8 Qy 2012/07/10 4,230
126111 항암치료 앞둔 아버지가 말을 안들으시네요. 16 2012/07/10 4,635
126110 은행에서도 확정일자를 받아주나요? 3 세입자 2012/07/10 1,580
126109 재건축 아파트??? 4 세입자 2012/07/10 1,658
126108 전세 계약을 했는데요..융자 없는 집이긴 하나... 4 -- 2012/07/10 2,389
126107 제습기 6리터짜리로 어떤게 좋을까요? 1 추천 2012/07/10 1,310
126106 cj헬로비전 출연하실 주부님 찾고 있습니다. 미모윤작 2012/07/10 1,428
126105 컴퓨터 버릴때 주의할점 있나요? 13 질문 2012/07/10 4,094
126104 부산 해운대인데요, 유기동물 어디서 구조해주나요? 4 사랑 2012/07/10 993
126103 미샤세일하네요. 추천 제품^^ 6 ... 2012/07/10 4,491
126102 7월 10일 경향신문, 한겨레, 한국일보 만평 세우실 2012/07/10 654
126101 지겨우시겠지만 카톡질문요 1 .. 2012/07/10 1,085
126100 교통사고로 독한 약물 복용한 후 임신하면, 장애가 생길까요? 7 김마리 2012/07/10 1,382
126099 속초 여행 맛집 후기 20 한국 좋아 2012/07/10 5,452
126098 미국에서 선물로 사가면 좋은 유아용품 추천바래요 6 선물 2012/07/10 1,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