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중3 하위권 인문계 보내는 게 나을까요?

저도 조회수 : 2,249
작성일 : 2012-06-14 19:29:16

 중 3 남자아인데요.

 제가 많이 부족한 엄마라서  아이가 공부도 못하는 거 같아요.

 성적은 하위권이구요. 그래도  대학은 어디든 보냈으면 싶어요.

 이 성적으로 인문계 가느니 그냥 실업계 보내서 자격증 따서 잘하면  전문대라도 보내는 게 낫겠다 싶기도 하고

머리가 복잡해요.

 의지부족. 집중력 부족. 저는 임눈계 가고 싶다는데 ...  한숨만 나오구요.

 아직은 부모말 잘 듣고 예의 바르고 착하긴 해요.

 그냥 지 밥벌이나 어떻게 했음 좋겠단 생각이 드는데.. 인문계 가서 정신 차릴 날이 올까 까마득하고.

 

 실업계 가서 그렇고 그런 애들이랑 휩싸일까봐 또 걱정이고 ..

 

IP : 121.168.xxx.9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14 7:31 PM (1.177.xxx.54)

    요즘 실업계가 완전 하위권애들이 가면 더 힘들어요
    실업계라도 아이가 소질이 있는 쪽을 알아본다면 모를까
    그냥 하위권이니깐 실업계.그건 우리시절 이야기죠.

    요즈음은 중등 하위권은 그냥 인문계 가더라구요.
    아는 애는 인문계가서 겨우 수업따라가고 전문대쪽으로 가서 오히려 잘된애도 봤어요
    교수랑 좀 잘 맞아서요.
    대학 과를 잘 선택해보는것도 괜찮죠.

    무조건 공부못하니 실업계는 아니라는 말입니다.

  • 2. 실업계추천
    '12.6.14 7:32 PM (121.145.xxx.84)

    저 공고에서 기간제하다가 놀랬는데..그애들은 충실히 따라하면 자격증도 잘 따고 고3 하반기에는
    실습간다고 학교 안나오고..거의 취업되고 대기업가고..;;

    공부가 다가 아니란 생각이 들었습니다..인문계가서 어중이떠중이 되느니 실업계 강추입니다..

    저도 한때는 공부 좀 했지만 지금은 임용준비중인 별볼일 없는 인생이여서요..;;

  • 3. ..
    '12.6.14 8:20 PM (115.41.xxx.10)

    아이와 미래에 대해 충분히 상의한 후 가능하면 실업쪽으로 하는게 좋을거 같아요. 다만 아이의 의견이 대폭 반영되는 쪽으로요.

  • 4. ..
    '12.6.14 8:37 PM (115.41.xxx.10)

    그러니까 본인 스스로 책임지게 하세요. 어디를 선택하든 아이의 책임 하에 자기 인생 책임질 수 있도록.

  • 5. 본인 스스로
    '12.6.14 9:43 PM (119.70.xxx.86)

    아이가 인문계가고 싶다면 인문계보내시는게 맞다고 생각해요.
    왜 인문계 가고 싶은지 인문계가서 공부는 어떻게 할것인지도 잘 의논해 보시구요.

    아이는 아마 실업고에대한 부정적인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그런 선입견을 가지고 남들이 자신을 보는게 싫어서일것도 같은데요.
    본인이 하고 싶은대로 하는게 제일 최선이고 본인 만족도도 높겠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922 코스트코 보물같은 제품 뭐가 있나요? ㅎ 76 2012/07/11 18,994
126921 도시락 폭탄 배나온기마민.. 2012/07/11 2,329
126920 아이가 언제쯤 되어야 낯을 안가리나요? 5 대체 2012/07/11 1,655
126919 갤럭시 노트 25만원까지 떨어졌대요. 1 ㅁㅁ 2012/07/11 2,889
126918 이승기가 선전하는 46cm 3 치약 2012/07/11 1,408
126917 중소브랜드 tv 괜찮을까요? 1 티비 2012/07/11 1,206
126916 이케아 철재 사다리선반 사용하시는분~ 3 이쁜호랭이 2012/07/11 3,051
126915 참 기막히네요 2 mon-am.. 2012/07/11 1,582
126914 개성 감자만두 ㅜ ㅜ 넘 맛나요. 7 ... 2012/07/11 3,054
126913 초1 학교 홈피 설문조사가 있는데...이놈의 건망증 정말... 답답 2012/07/11 837
126912 이 시간에 애들 놀이터에서 놀리는 엄마들. 6 mm 2012/07/11 2,381
126911 비오는날 참외속까지 먹으면 1 시냇물소리 2012/07/11 2,336
126910 lcd tv수리비가 너무비싸네요 1 서쪽바다 2012/07/11 2,747
126909 우유 천미리+우유 200미리+ 불가리스 한병 가격이 이정도면??.. 4 ........ 2012/07/11 3,221
126908 박근혜와 청주 일신 고등학생들 1 ... 2012/07/11 1,818
126907 컴퓨터 잘 아시는분들 구입관련 답변좀 부탁드립니다 . 4 컴퓨터 2012/07/11 1,193
126906 갤럭시s3 가격 봐 주세요 6 갤럭시s3 2012/07/11 2,459
126905 영어해석좀 부탁해요~ 6 궁금 2012/07/11 1,258
126904 대장내시경 장세정액이요~ 3 행복 2012/07/11 2,250
126903 정동영 불출마, 각계인사 논평 "허탈과 존경".. 3 prowel.. 2012/07/11 1,916
126902 인터넷 판매 가격을 얼마나 받아야 할까요..? 2 ... 2012/07/11 1,393
126901 부모님 모시고 서울 근교에서 식사할만한곳 추천 부탁드려요.. 2 .. 2012/07/11 5,112
126900 간병인이 웃돈을 요구해요--- 11 보르도 2012/07/11 7,223
126899 30대에 진로 변경해서 만족하시는 분계실까요? 16 늦은후회 2012/07/11 11,374
126898 엑셀 함수 질문 3 뭥; 2012/07/11 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