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무슨 교사가 못되 안달?요즘 교대 입학점수 폭락해서

... 조회수 : 4,889
작성일 : 2012-06-14 18:49:09

서울교대도 중경외시 상위권과 수준으로 점수가 내려갔고 서성한 공대만도

점수가 못하던데.서울교대가 그정도면 지방교대는 말안해도 잔소리고...

최고 우수한 사람들이 의대,치대가고 그 담이 한의대와 연고대공대, 수의대 상위권이 비슷하고

서성한 공대와 수의대 하위권이 또 점수 비슷하고 선생되는 교대는 저 밑으려 내려갔는데...

즉 고소득전문직되는 과는 못가고 그 대안으로 안정적인 직업 얻고 싶은데 그게 교대고 그게

선생의 위상...

여긴 여초사이트라 그런지 선생에대한 평가가 실제보다 훨 더 좋은거 같네요.

IP : 59.13.xxx.2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6.14 6:51 PM (211.237.xxx.51)

    그래서 원글님은 어느 대학 나왔는데요? 그리고 원글님 자녀는?
    자녀가 어리면 말 하지 마시고요.. 나중에 입시 치뤄본 다음에 말하세요

  • 2. 아니 뭐;;
    '12.6.14 6:59 PM (118.44.xxx.115)

    고소득 전문직 되는 과를 못 가서 교대를 간 친구들은 못 봐서 ㅎㅎㅎ
    저 90년대 후반 학번인데요. 수능 1개 틀린 제 친구 서울 교대 갔고요. 3개 틀린 제 친구 춘천 교대 갔어요 ㅋ
    과연 그 친구들이 그 성적으로 서울대 못 가서 거길 갔을까요? ㅎㅎㅎ
    (참고로 서울대 의대간 당시 제 남친 수능 5개 틀렸습니다. ㅎㅎㅎㅎ)

    이거야 말로 진리의 케바케, 사바사 아닐까요 ^-^;;

  • 3. 부러워서 저러지
    '12.6.14 6:59 PM (220.70.xxx.68)

    교사라는 직업이...
    학생한테 시달리고 아무리 위상떨어져도
    대기업 공돌이 동물병원 페닥보단 안정적이고 여유롭고 행복하거든
    방학 연금 정년도 있고

    그냥 부러우면 부럽다 해라


    아 나 니 좋아하는 스카이 공대나와서 s사 다니다 늦은 나이에 초딩교사하는 사람이야

    ^^

    일억 이억을 준다해도
    난 내 직업이 제일 좋다 애들도 이쁘고
    사랑스럽고 ^^

  • 4. ㅇㅇ
    '12.6.14 7:04 PM (211.237.xxx.51)

    가만 보니까 제목에 맞춤법도 틀려있고...
    아무래도 열폭하는듯 (수준을 보아하니 교사들 무시할 지적 수준도 안되고)

  • 5. ..
    '12.6.14 7:04 PM (211.234.xxx.224)

    교사 공무원 좋지요. 안정적이고 대기업에서 혹사 당하는거 아니고 여유도 있고 승진해서 교장 교감하고 좋죠. 의사 법조인과 비교할 필요는 업구요. 댁은 뭐하는지요??

  • 6. ...
    '12.6.14 7:05 PM (119.194.xxx.178)

    컷을 비교해야지 상위권 성적으로 소신것 교대간 사람을 비교하면 되나요.

  • 7. 마리
    '12.6.14 7:10 PM (119.194.xxx.178)

    교장,교감하는 사람은 교사들중에 극소수일텐데..그리고 교장,교감한다고 돈 많이 버는것도 아니고 그다지...

  • 8. 여선생
    '12.6.14 7:12 PM (121.147.xxx.151)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직업 아닌가요?

    여의사 여검사 변호사 판사빼고

    대기업 기타 등등 연구직 빼고

    안정적이고 평범하면서 딱 좋은 직업이라고 생각하는데요.

  • 9. ...
    '12.6.14 7:15 PM (119.194.xxx.178)

    그니까 고소득 전문직보단 못하다는거죠.모든 사람들이 선생 못해 안달난건 아니란뜻

  • 10. 며칠 전
    '12.6.14 7:17 PM (180.66.xxx.102)

    서울대 나와서 18시간 일하는 글 보셨나요?
    여자 초등교사 좋아요. 급여, 휴가, 상대하는 사람들, 적성 맞으면 애들하고 즐겁게 할 수 있구요, 근무시간, 연금, 50 넘어서도 할 수 있구요..
    종합점수를 생각해야지요. 돈이 직업 선택의 이유가 아니거든요.
    살아보세요. 40중반쯤 되었는데요.
    동창회 나가보면 서울대 나온 친구, 의사 친구..모두 모두 입을 모아 아무튼 니가 제일 잘했다 하는 친구는 교대 갔던 친구들이에요.

  • 11. ...
    '12.6.14 7:18 PM (119.194.xxx.178)

    돈 별로 못벌면 편한게 뭐가 좋나요?난 남자라 그런지 편하고 돈 조금 버는건 별로...

  • 12. ..
    '12.6.14 7:19 PM (211.234.xxx.224)

    교장이 그다지래. 그러니까 본인 직업은 뭐냐구요.

  • 13. ㅎㅎ
    '12.6.14 7:23 PM (118.44.xxx.115)

    그냥.. 여자로써 가늘고 길게 평온하게 갈 수 있는 직업은 맞는 거 같아요.
    저희 집 여자들 직업이 다 초등 교사거나 교수거나 약사예요.

    저는 취업의 꿈이 전혀 없었고 백수가 꿈이었기 때문에 진짜 가방 끈 긴 백수가 되었어요 ㅎㅎㅎ
    결혼도 했지만 출산 육아에 아직 관심이 크지 않아 말 그대로 혼자 노는 백수 입니다.

    저도 원글님께서 말씀하신 상위권 대학 문과에서 가장 컷 높은 두 과를 전공했어요. 대학원도요.

    근데, 가끔 저는 교육직에 종사하는 분들 부러워요.
    엄마가 교대 가는 게 어떻겠냐고 했을 때 나는 아이들을 좋아하는 지도 모르겠고
    교사나 교수는 뭔가 사명감이 있어야 할 텐데 나는 그런 게 없다고 사양해서 일반 대학을 갔거든요.

    그러다 대학원 마칠 때쯤 우연히 가르치는 일을 잠깐 했는데 어우, 재밌더라고요.
    하지만 그때 이미 임용은 하늘의 별을 따는 것 만큼 어려웠고,
    교대도 사대 편입생을 받기 시작해서 경쟁률이 장난 아니더라고요.
    그렇다고 유학다녀 와서 보장도 안되는 시간 강사부터 시작해서 교수 임용 받기엔 시간이 막막하게 느껴졌고요

    제가 가지 않은 길이라서 더 교직이 부러울 수도 있어요.
    근데, 다른 직장 보다 직업의 만족도도 높은 건 맞는 거 같아요.

    물론, 자녀의 입학식과 소풍에는 참석할 수 없다는 게 함정.
    그거야 일반 직장 여성들도 비슷할 테니까 넘어가고요 ^-^

  • 14. 원글님
    '12.6.14 7:24 PM (180.66.xxx.102)

    남자시군요? 당연하지요. 남자와 여자가 보는 직업으로서의 초등교사는 완전히 다르지요.
    그걸 왜 여기 와서 써요. 정신 헷갈리게...원래 교대는 전통적으로 남자와 여자 편차가 커요.
    시대가 어려워지다보니 남교사도 인기 상종가 이지만, 여자와 비교 하겠어요.
    윗님들 거의 여교사 대상으로 얘기하는 거에요. 여자의 특수성이 있는 직업인데, 여자는 출산과 육아라는 일을 피할 수 없기에 병행이 가능하면서 직업 안정성이 보장되는 교직이 최고지요.

    남자라면 네...돈 많이 버는 것이 최고랍니다.
    그러니까 원글님, 여기서 교사 성토 하지 마시고 무엇으로 돈을 벌어야 하나를 궁리하심이 좋을 듯해요.

  • 15. ,,,
    '12.6.14 7:25 PM (119.71.xxx.179)

    남자라서, 편하고, 돈 안버는걸 택했냐?

  • 16. ...
    '12.6.14 7:26 PM (119.194.xxx.178)

    난 남자지만 내 아내도 그냥 안정적인 교사나 공무원 보단 전문직이였으면 좋겠네요.돈 많이 버는;

  • 17. 원글님 재미있어요
    '12.6.14 7:29 PM (180.66.xxx.102)

    남자들 싸이트 보다 여기가 재미있나 봐요.
    돈 많이 버는 전문직 아내 얻는 것 어렵지 않아요.
    먼저 원글님이 돈 많이 버는 전문직이 되시면 되는 거에요. 쉽지요?
    그럼 열심히 해봐요.
    귀여워요. 아직 총각이신가봐요?

  • 18.
    '12.6.14 9:52 PM (59.24.xxx.248)

    이 인간 뭐하는 인간인고? 교사가 니 밥이가?

  • 19. 신이내린직업
    '12.6.14 10:51 PM (183.98.xxx.168) - 삭제된댓글

    교사 ! 정말 좋은 직업입니다. 모두 자녀들 교대로 보내세요

    제가 아는 어떤 분 자녀 낳을때 마다 육아휴직!!
    자녀 셋 나을동안 한 5년 학교 쉬던데요...아직도 쉬고 있어요(참, 남편따라 싱가폴 가서 한 1-2년 있다가 온다고 나갔어요.. 그래도 복직이 그냥 되나보죠?)
    교직원 연금도 빵빵!!

    지방이든 어디든 일단 교대나와서 교사되면 그리 할 수 있으니 얼마나 좋아요?

    정말 신이 내린 직장입니다. 성적을 떠나서 그만한 직업은 본적이 없는 듯...

  • 20. 이분
    '12.6.15 12:13 AM (211.35.xxx.188)

    개포동씬데 다들 휘말려서 뭐하는 겝니까

  • 21. 헛 소리ㅡㅡ
    '12.7.28 2:53 AM (59.3.xxx.107)

    헛소리ㅡㅡ 서울교대가 중경외시란 말은..ㅡㅡ 헛소리 퍼뜨리지마요 서울교대에서 떨어졌나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102 발레고민 11 발레 2012/07/12 3,007
127101 드럼세탁기 중고 사려고하는데 조언좀~~ 9 드럼세탁기 2012/07/12 1,826
127100 “박근혜에 5·16 묻는 건 세종에 이성계 묻는 것” 8 세우실 2012/07/12 1,769
127099 쉬즈찜머가는길가르쳐주세요 상우맘 2012/07/12 1,277
127098 공황장애 걸리신 시어머니.. 2 도움 2012/07/12 3,312
127097 보석함 필요하시는 분들 보세용~^^ 낭만천재 2012/07/12 1,731
127096 전설의 마스카라 --피어리스 피어니 마스카라 어때요? ㅁㄴㅇ 2012/07/12 1,711
127095 토렌토 질문좀 할게요 5 사용법 2012/07/12 1,326
127094 웅진 스토리빔 쓰시는 집 있나요? 4 옛날이야기 2012/07/12 1,877
127093 아파트 전세..강북과 일산중에 어디가 더 나을까요? 9 어디가? 2012/07/12 2,445
127092 초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음식은 뭐가 있을까요? 5 음식 2012/07/12 3,671
127091 세부 여행에서 임페리얼과 샹그릴라... 13 요술공주 2012/07/12 3,017
127090 알러지 도와주세요 1 경험담 2012/07/12 1,727
127089 가구 중에 소파는 원래 오래 못 사용하나요? 5 비빔국수 2012/07/12 2,489
127088 유통기한 지난 쏘세지 먹어도 될까요 2 쏘세지 2012/07/12 3,851
127087 “인천공항 급유시설 인수” 이사회, 민영화 밀어붙여 4 세우실 2012/07/12 1,289
127086 가방 색 좀 골라주세요^^ 11 여러분~ 2012/07/12 2,244
127085 나는 친박이다 시즌 2-2가 올라왔어요. 역시 재미있네요.^^ 2 잼나요 2012/07/12 1,267
127084 적금 하나 들어놓을까봐요? .. 2012/07/12 1,262
127083 특목고 보내신 분들, 서류준비에 학원 도움 받으셨나요? 5 초짜 2012/07/12 1,920
127082 입천장뼈수술해보신분계시면 좀 부탁드려요.... 4 2012/07/12 4,910
127081 항암치료 받는게 옳을까요? 5 대장암3기 2012/07/12 2,237
127080 가늘고 숱없는 머리 문의하셨던 분이요...헤나에 대해... 6 choi 2012/07/12 3,048
127079 번지지 않는 아이라이너 7 .. 2012/07/12 2,111
127078 장염...이렇게 오래 가기도 하나요? 3 free 2012/07/12 4,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