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염색을 꼼꼼하게 안해줘요.

염색 조회수 : 1,402
작성일 : 2012-05-31 17:07:42

머리가 반백이어요. 언뜻보면 올백 같기도 함. ㅡㅜ

아직 40중반이라, 흰머리로 다니기는 싫고, 염색한지는 오래 되어서 30초? 부터 시작했어요.

이제 안할 수는 없어요.

 

미용실에서도 해보고, 돈 아끼려고 셀프로도 했는데요.

한 달에 한 번은 최소한 염색해 줘야 해요.

머리가 워낙 빨리 자라요. 한 달에 1.5cm 쯤??

한달에 한 번 머리도 다음어 주어야 하고, 머리 숱도 매우 많아요.

파마도 해줘야 하지요, 두어달에 한 번 .

안하면 얼굴이 이제는 쳐져서 못봐주겠어요.

뭘해도 이쁘겠냐마는..

이제는 셀프로 염색하기도 힘들어서 ;;

동네 단골 미용실 만들어서 다녀요.

머리 컷트도 제법 마음에 들고,

제가 뒤통수 납작이라서, 얼굴은 넓고,  그래서 제 얼굴에 맞게 컷트 잘 해주시고,

또  저희 동네 치고는 비교적 저렴합니다.

원장님 말씀으로는 약도 좋은 거 쓴다고, 크리닉도 가끔 서비스로 해주세요.

 

그런데!!!

 

한 달에 한 번 하는 염색을 어째 대충해 주시는 것 같아요.

물론 완벽하게 100% 염색 되지 않는 것은 저도 잘 아는데요.

남편 머리 해보니, 중간 중간 몇 가닥은 덜 염색 되더라구요.

(남편한테 제 머리 염색해 달라기는 싫어요.)

 

그런데 뒤 목덜미도 흰머리 그대로 있고,-머리 묶을때 싫거든요. 긴 흰머리...ㅠㅠ

뭐랄까, 얼룩덜룩은 아닌데,

염색을 이분이 꼼꼼하게 안해주시는 것 같아요.

시간이 흐를수록.

매달 하니까 머리가 상해서 그러는건지,

제 나이가 많아서, 굳이 다 가리지는 말라는 뜻인지...

단골이니까 초심을 잃어서 그러는건지.

 

여기저기 지적질 하기가.......

저도 비교적 할 말은 잘 하는 편이긴 한데,

뭐라고 해야할지 잘 모르겠어요.

 

다른 미용실에서도 염색은 이렇게 대충 해주나요?

얼룩덜룩은 아닌데,,,,,중간중간 보이는 흰머리가 아쉬워서요.

IP : 124.111.xxx.5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31 5:12 PM (1.225.xxx.42)

    거품형으로 사서 집에서 해보세요.
    거품형은 셀프염색이 쉬워요.

  • 2. ...
    '12.5.31 5:31 PM (72.213.xxx.130)

    흰머리는 염색약이 물드는 시간이 훨씬 오래 걸려요. 머리가 잘 자라는 경우는 본인이 꼼꼼하게 셀프로
    2주마다 해 줄 수 밖에 없어요.

  • 3. 그럼
    '12.5.31 5:39 PM (112.162.xxx.51)

    다음 번에 하기 전에 말씀하세요
    전에 하고나서 보니까 여기저기 안 된 곳이 있던데 꼼꼼하게 좀 해 달라고요.
    그래도 마찬가지면 실력이 부족한거니 그냥 집에서 원글님이 하세요. 거품형 사서 하시면 혼자 해도 쉬워요.

  • 4. 셀프가
    '12.5.31 9:00 PM (122.34.xxx.11)

    차라리 낫더라구요.우리동네 미용실도 커트도 웬만큼 하고 괜찮은데 염색 해보니 집에서 할 때보다도
    더 빨리 흰머리가 눈에 띄고 그렇길래 그냥 염색약 사서 제가 하네요.미용실서 염색 할 때 보니까 대충
    휙휙 바르고 두피에도 조심성 없이 묻히고 그러던데요?그러니 본인이 꼼꼼하게 한 것 보다 엉성하게
    염색 되서 흰머리도 빨리 보이게 되고 그런거겠지요.귀찮아도 집에서 그냥 하는게 나아요.3~4만원이면
    1년치 염색약은 사니 비용도 훨씬 절감 되고 만족도도 크구요.

  • 5. 원글
    '12.6.1 10:55 AM (124.111.xxx.57)

    답변 감사합니다.
    셀프로도 가끔 하는데, 하다보면 숱이 많아서 팔도 아프고
    짜증도 나고 ^^
    다시 셀프로 돌아갈 생각은 안났어요..ㅋ

    실력이 부족할 수도 있다는 생각은 안해봤는데,
    봐서 미용실을 바꿔보던지,
    아니면 거품형 염색약을 알아보렵니다.

    답변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1809 아기 태어나면 부부가 따로 자야할까요?? 3 아기 2012/06/28 1,497
121808 천안 신세계백화점 안에 실내놀이터 있나요? 4 .. 2012/06/28 1,486
121807 분노 조절이 안되고 자꾸 퍼붓게 되네요.. 17 ... 2012/06/28 3,909
121806 (봉춘) 막장 배송합니다. 1 국제백수 2012/06/28 1,305
121805 감동입니다. 고등학생들이 만든 언론계 프리덤 플래시몹좀 보세요 6 아침부터~~.. 2012/06/28 1,036
121804 . 14 어떻게 할까.. 2012/06/28 2,261
121803 커텐집 추천이요. 1 수지댁 2012/06/28 1,395
121802 자동차 사고 조언 부탁드립니다.(급) 6 조언절실 2012/06/28 1,063
121801 28개월 아기 어금니에 까만거...충치겠죠? 3 충치 2012/06/28 2,259
121800 자녀 중 물사마귀 겪어 보신분이요... 24 .. 2012/06/28 3,519
121799 무쇠칼 추천해주세요. 딱지 2012/06/28 1,563
121798 "다이어트최면" 받아보신분 계시나요 1 50kg 2012/06/28 724
121797 지하철 출근길... 남들처럼 훈남은커녕 -_-;; 5 복도없지 2012/06/28 2,123
121796 초1 반 모임 아직 한 번도 안 한 분들 계신가요? 2 좋은건가 2012/06/28 1,700
121795 6월 28일 미디어오늘 [아침신문 솎아보기] 세우실 2012/06/28 487
121794 아이오페 에어쿠션선블록.. 테스트 해봤는데 아리까리 해서요.. 5 수정화장 2012/06/28 2,258
121793 남편이 성추행으로 벌칙금을 받았습니다.. 2 고민 2012/06/28 2,796
121792 ‘반칙’ 가르치는 일제고사… 조직적 부정행위 묵인 7 샬랄라 2012/06/28 801
121791 질문좀 드릴께요. 스마트폰 2012/06/28 680
121790 친정엄마랑 함께 갈 여행지 추천해주세요 친정 2012/06/28 575
121789 아침 식전에 운동할 때 배고 고픈데요. 4 아침운동 2012/06/28 1,914
121788 급질) 결혼집들이 선물로 칫솔 소독기 어때요? 13 제발 답변좀.. 2012/06/28 1,621
121787 신한4050카드로 이얼싼 중국어학원 할인되나요? 3 00 2012/06/28 915
121786 flower74 님은 뭐하실까요? 마이클럽 2012/06/28 1,078
121785 서울역에서 서울대 가는 길 좀 알려주세요.. 5 나들이 2012/06/28 3,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