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도자기로 할까, 금으로 할까

치과 조회수 : 1,944
작성일 : 2012-05-30 17:00:26

한 15년 전에 어금니 충치치료를 받고 금으로 때웠었는데,, 그 이가 다시 썩었대요. 흑흑

다 걷어내고 신경치료하고, 레진으로 메꾼다음 금이나 도자기로 씌워야한다네요...

총 4개... 돈 엄청 들게 생겼네요..

근데 금으로 씌우는게 좋은지 도자기로 씌우는게 좋을지...

어금니니까 금으로 씌우는게 낫겠다, 도자기는 깨지기도 쉬울 테니,, 생각했는데

상담실장 말이 금으로 하면 열에 따라 벌어질 수도 있어 그 틈새로 이물질이 들어가면 충치 또 생길 수도 있다.

도자기라고 잘 깨지는 건 아니다... 라며 도자기를 권해주시고..

전 처음에는 금쪽으로 마음이 기울었다가... 금액에서 개당 10만원 정도 차이가 나니 그냥 도자기로 하자 싶기도 하고...

낼 가서 본 뜨기로 했거든요... 이제 결정을 해야할 시기가...

어금니, 도자기로 해도 잘 깨지지 않나요???

IP : 218.238.xxx.79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치과단골
    '12.5.30 5:29 PM (113.130.xxx.6)

    안 보이는 곳이라면....무조건 금 강추합니다.
    금은 정말...왠만하면 탈이 안 납니다.

    근데...보이는 곳에 어쩔 수 없이 해넣은 도자기는...음식 섭취할 때마다 스트레스입니다.
    질긴거..단단한거... 아차 하는 순간에 금이 가더군요.
    그럼...다시...제 돈 내고 해넣어야합니다.
    정말 속상하고....스트레스입니다.
    먹을 때마다 앞니로 뼈나 단단한 거 없나 확인하고 안쪽으로 넘겨야하니...이건...원....

  • 2. hydh
    '12.5.30 5:41 PM (27.101.xxx.197)

    활짝웃었을때 보이는 어금니는 꼭 도자기로 하세요. 아니면 웃을때 금니가 반짝반짝~ ㅠ ㅠ

  • 3. Caillou
    '12.5.30 6:03 PM (219.255.xxx.74)

    금니 추천합니다.

    저는 도자기로 했습니다.

    도자기 한지 4년 지났지만 별탈은 없으나

    질긴 마른 오징어나 고기는 조금 아주 조금 신경쓰이더군요.

    의사 선생님께서도 아주 질긴 음식은 조심하라고 일러주셨네요.

  • 4. 도자기.
    '12.5.30 6:05 PM (182.212.xxx.50)

    전 고등학교때 끝쪽 어금니 도자기로 했는데 15년 지난 지금 아직도 멀쩡해요.
    그후에 한건 금으로 했는데...도자기로 할껄 후회되요. 노란금 보기 싫어서..
    저희 엄마 말로는 지금 금값이 많이 올라서 그렇지 저 고등학교때 할때만 해도 도자기랑 금 별 차이 없었데요.

  • 5. ....
    '12.5.30 9:37 PM (114.202.xxx.188)

    이야기할때 보이는 어금니면 도자기...
    깊숙한곳 어금니면 금....
    저는 금으로 때운 어금니가 아주 스트레스라서요. 정말 보기싫구.
    다시 때우고 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777 이런 컴퓨터로 그림그리는 기계? 아시는 분.. 5 ... 2012/06/25 1,948
120776 자꾸 왜 이렇게 자살하자는 생각만 하게 되는건지.. 2 호박씨앗 2012/06/25 1,634
120775 아이데리고 이혼후 순간순간 힘드네요. 8 좀 우울해요.. 2012/06/25 4,510
120774 저장용 마늘 어디서 사세요? 마늘 2012/06/25 1,174
120773 월요일에만 연락하는 남자?? 25 뭘까요 2012/06/25 5,428
120772 보험료 인출되는 날만 되면. 1 어휴 2012/06/25 983
120771 여고 학군좋은 동네 좀 추천해주세요~~ 6 강남 빼고,.. 2012/06/25 2,769
120770 정보석이 후계자로 삼았던 사위를 딸과 합작으로 죽이는거 보니 무신 2012/06/25 3,163
120769 제가 사는 지역에 지방 캠퍼스가 있거든요 7 허허 2012/06/25 2,498
120768 에어컨만 틀다가 선풍기 사용하니까... 3 시원한데; 2012/06/25 2,061
120767 바람피는 남편 고민글에 달렸던 댓글. 1 cass 2012/06/25 2,746
120766 리바트 이즈마인 제품 써보신분 계세요? 6 쟤나짱 2012/06/25 2,975
120765 햄스터 참 정이 안가네요. 11 도망만가고 2012/06/25 3,222
120764 울 사장님이 결혼을 해요 3 궁금 2012/06/25 2,307
120763 지단,표고버섯채 볶음 며칠만에 상할까요? 2 지단 2012/06/25 1,023
120762 수제비를 자주 해먹는데,반죽이 너무 힘들어서 3 수제비 2012/06/25 1,722
120761 양재동 하나로 마트에 수영장 열었나요? 저기 2012/06/25 1,781
120760 쿨젤 매트와 돗자리중 도움을 주세요 ㅠㅠ 1 ㅇㅇ 2012/06/25 1,226
120759 식탁위 유리에서 물비린내 냄새가 나요... 9 ... 2012/06/25 14,077
120758 화장실보다 세균이 많은 곳은? 2 jp-edu.. 2012/06/25 1,639
120757 윤선생영어교실 파닉스프로그램 어떨까요?^^ 2 ... 2012/06/25 1,923
120756 면세점 선불카드 잃어버렸어요ㅠㅠ 궁금 2012/06/25 1,394
120755 후쿠시마 일본 방사능 주중에 또 날라온답니다. 2 방사능 2012/06/25 2,069
120754 미국은 책(원서)이 질이 나쁜가요? 10 2012/06/25 3,078
120753 초등2학년인데 벌써 가슴이 나왔어요 11 .... 2012/06/25 7,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