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어제 82에서 통쾌했던 리플

ㅇㅇ 조회수 : 3,605
작성일 : 2012-05-30 16:05:46

외국인과 실갱이가 일어났는데 (외국인이 잘못한 입장)

그냥 양보해줬단 글에 달린 리플이었는데요

 

왜 내나라에서 어리버리 당해요??
당차게 이야기 했어야죠!

전...마트에서 사람이 많아서 떠밀려 앞의 서양놈(영국인)의 장바구니와 얽혀 버렸어요
갑자기 홱~뒤돌아 보더니 '헤이헤이헤이~!' 하면서 지 장바구니로 내 걸 콱 박네요???
아놔~단 몇 초간의 일로 그런 반응을 보이는 건 동양인 우습게 보는 행태잖아요...?

처음엔 나한테 왜 그러는 줄 몰라서 빤히 쳐다봤더니...옆의 한국녀한테 '어글리 어쩌고~' 하데요?
오우~다행히 그 정도 영어는 알아듣는지라 ㅋㅋ

'미친 색긔~ 성질 하나 더럽네... 마트에 오지마!' 해줬네요~
딸린녀가 눈을 똥그랗게 뜨고 쳐다보길래....'뭘 봐~ 이 자식 교육 좀 시켜라' 해줬어요

 

이 리플읽으면서 저 너무 통쾌하고 시원했어요

왜냐면 저도 외국인들한테 감정적으로 쌓인 일이 하나 있거든요

좀 오래전에 버스를 탔어요

앞자리에 노인 한분 그리고 뒷자리 전체에 외국인 남자 여러명과 교포인 듯 한 여자 2명

있었고 전 뒷바퀴쪽 자리에 앉았어요

외국인 무리들이 엄청 시끄럽게 떠들더라구요

느낌에 나  백인이야 우리 건들지마 이런 느낌이었어요

지들끼리 정말 여태까지 버스안에서 들은 소음중에서 제일 크게 떠들고 웃고 장난치고

얘기하더니 한 남자가 저에 대해 얘길 하는거에요

쟤 봐라 어쩌고 저쩌고

이러니까 외국인 남자 전체가 한마디씩...

영어로 말하는거지만 다 들리더라구요 뭐라 하는지

너무 기분이 나쁜데 제가 지금도 앞에다 대놓고 말을 못하고 집에 가서 끙끙 앓아요 ㅠ

그때는 지금보다 더 나이가 어렸으니 그럴 생각이나 했겠어요?

넘 ㅜ기분이 나빠서 한마디할까 말까 하다가 그냥 결국엔 제가 앞자리로 옮겼어요

그랬더니 쟤 지금 기분나빠서 옮기는거냐 이러더라구요

영어로 말하면 한국사람들이 못알아들을거라 생각하는건지 사람 바보취급하더라구요

 

한국여자 한명을 두고 외국인 남자들이 입방아를 찧는데 가만히 있는 교포여자애들도

그땐 좀 미웠구요 어차피 같은 무리이니 뭐...

자기들 내릴때까지 돗데기 시장 저리가라 버스전세낸 것 처럼 시끄럽게 떠들고

파티온것 마냥 해대더라구요

 

제가 저 리플쓴 분같은 배포와 순발력을 가졌으면 그때 뭐라고 한마디 해주는 건데요 ㅎ

IP : 125.146.xxx.19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5.30 4:08 PM (125.146.xxx.190)

    솔직히님 ㅎㅎㅎㅎ 시크한 리플이 넘 재미져요 ㅎㅎ
    진짜 개차반들이었어요 ㅠㅠ

  • 2. ..
    '12.5.30 4:09 PM (125.152.xxx.183)

    윗님 댓글...공감.....ㅎㅎㅎ

  • 3. ㅋㅋ
    '12.5.30 4:10 PM (121.167.xxx.136)

    맞아요 저 리플 보면서도 넘 재밌었어요.
    저분하고 친구하고 싶어용~~~

  • 4. ㅎㅎ
    '12.5.30 4:12 PM (220.93.xxx.191)

    저도 공감.
    전 무서워요>[]

  • 5. 저희
    '12.5.30 4:23 PM (218.53.xxx.116)

    동네 외국인 하천을 끼고 운동하는데 커다란 개를 목줄안하고 데리고 나오는데 입이 열려야지 한국말이라도 야 개목줄애 해야 하는지 그개본사이 심장이 벌렁벌렁해서

  • 6. ㅎㅎㅎㅎㅎ
    '12.5.30 7:08 PM (124.195.xxx.121)

    첫댓글님 동감
    아주 피곤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626 갑상선,,암이셨던분들 살 많이 찌셨나요? 14 아픔 2012/06/21 4,922
119625 보복부 진짜.. 답없다.. - 현직의사 5 참맛 2012/06/21 1,501
119624 요즘 몸이 너무 피곤하네요...왜그럴까요?? 8 45세 2012/06/21 2,989
119623 아놔..박원순 서울시장 정말 이래도 되는걸까?? 3 참맛 2012/06/21 4,334
119622 혈색소 수치가 참고치보다 낮으면 3 빈혈 2012/06/21 9,658
119621 현미쌀 1kg에 6000원 싼건가여? 8 2012/06/21 2,289
119620 이혼하자란 말을 달고 사는 남자 6 그냥 그렇게.. 2012/06/21 2,811
119619 [커널TV]생방송 시작했습니다. 5 사월의눈동자.. 2012/06/21 1,199
119618 [질문글]명품 가죽가방에서 이염이 된다고 하네요. 2 봄맞이꽃 2012/06/21 2,464
119617 양고기집이 정말 양고기일까요? 19 의심 2012/06/21 5,547
119616 어젠 제 생일이였습니다. 7 남편?아들?.. 2012/06/21 1,494
119615 별이 된 사나이 배나온기마민.. 2012/06/21 1,438
119614 펌) 포괄수가제가 의료민영화 포석? 의사들의 거짓말!!! 12 ㅇㅇ 2012/06/21 1,699
119613 신장 복부초음파,CT중 어느쪽이 나은가요? 신장내과 2012/06/21 1,843
119612 지마트서 삼성청소기 반품이 안된데요 1 반품 2012/06/21 1,660
119611 대선 전에 MBC를 되찾아야 하는 이유! 2 yjsdm 2012/06/21 1,567
119610 병원추천... 1 수전증 2012/06/21 1,125
119609 파리가보면 정말 스타일 좋은 사람들 많나요? 13 .. 2012/06/21 4,574
119608 한달뒤에 예약해놨는데 목이 부은 느낌이 계속... 2 갑상선결절 2012/06/21 2,790
119607 이런 언니에게 제가 매정한걸까요? 12 ?? 2012/06/21 3,751
119606 지름 7mm정도의 스텐을 자르는 방법 2 팔떨어져 2012/06/21 2,566
119605 강남역에서 mbc노조원들 서명 받아여~ 2 ** 2012/06/21 1,086
119604 헹켈냄비 불량일까요? 항상피곤해 2012/06/21 1,614
119603 우리민족 사람들 참 기구한 거 같지 않나요? .... 2012/06/21 1,382
119602 다이어트에 콩국 어떨까요 5 ** 2012/06/21 3,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