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이제 복날이 다가오네요

nn 조회수 : 1,083
작성일 : 2012-05-30 15:28:25

부산살아요..

부산사시는분은 잘 아시겠지만 구포에 구포시장이란데가 있어요

모란시장이 개시장으로도 유명하듯 구포시장도 그래요..

몇년전 생각없이 지나치다가 개시장을 보고 소스라치게 놀랐네요

멍때리는듯한 촛점의 개들 마주하고 못볼걸 본 마음에 가슴은 뛰고

몇달을 후유증?에 시달렸네요..

어제 아는언니랑 몇년만에 구포시장을 갔어요

장을 보면서 언니더러 제발 개시장근처는 가지말고 돌아가달라고 말했어요

언니가 알았다고 하면서 저쪽이 그쪽이라고 하는데

이미 심장은 쿵쾅쿵쾅 뛰고 어쩌지못하는 제가 마음아파할 여유조차 있나 싶었어요

개고기먹는사람을 욕하진않아요 어디까지나 기호의문제니까.. 

 

누군가의 집에서 길러져서 팔려간 아이들도 많다는 사실을 알기에 ..

제가 꼭 개와 고양이를 키워서가 아니라..

여러가지 복잡한 마음을 안고 장을보고 왔어요.

여러분들은 개시장의 개들 눈을 바로 보실수있으신가요...

 

 

IP : 118.223.xxx.109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도 못 봐요..ㅠ
    '12.5.30 3:34 PM (121.134.xxx.239)

    이맘때면 한번씩 떠도는 동영상도 못보겠어요..

    이런얘기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보신탕 드시는 분들...
    그거 많이 먹으면 풍온대요..진짜루요...

  • 2.
    '12.5.30 3:41 PM (118.223.xxx.109)

    같은마음을 가진분이있어... 위안이되네요..

  • 3. ...
    '12.5.30 3:41 PM (124.51.xxx.163)

    어렸을때 강아지 잃어버리고 개시장쫓아다녔던생각이나네요 ....ㅜ
    눈빛도 애처롭고 냄새도심하고 기분좋은장소는아니죠 ..

  • 4. 도살장
    '12.5.30 4:28 PM (180.66.xxx.154)

    소 도살장도 가보면 같은 소가 죽임을 당하는 걸 옆에서 지켜본 소들은 공포에 질리고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힌다고 합니다.돼지들은 아비규환으로 살고자 목이 터져라 소리 지릅니다.도살장으로 들어가지 않으려는 돼지들을 꼬챙이로 푹푹 찌르고 쇠몽둥이로 내리쳐서 그 자리에서 두개골이 깨져서 죽는 돼지들도 있다 합니다.그런 생명체의 고기를 인간들은 맛있다고 먹고 삽니다.그 원한과 고통이 사무쳐있는 그 살점과 뼈들을요....너무 마음이 아픕니다.얼마전 남편이 친구가 개잡아먹자고 했다고 저를 보면서 말하더군요.저는 채식주의자입니다.제가 채식주의자가 된 이유에 대해 누누히 이야기 했으나 남편은 저의 눈치를 살피는것인지 저한테 그 이야기를 하더군요.간을 보는 것인지...그 말 듣고 뒷통수가 쭈뼛거리고 어디서 아까운 생명이 또 하나 지겠구나..이 생각 하니 맘속으로 눈물이 났습니다...아무말도 못하겠더군요.남편도 더이상 말하지 않았고요...결국 가지도 않더라고요.ㅠㅠ 슬퍼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1578 빅마켓에 다녀와보았습니다. 3 발빠르고시간.. 2012/06/27 2,336
121577 펑 했어요 6 조언해주세요.. 2012/06/27 860
121576 초3수학 문제 좀 봐주세요. 6 수학 2012/06/27 1,108
121575 가슴작으신분들중...유방암검사해보신분들이요... 17 부끄 2012/06/27 7,169
121574 동참과 도움 부탁드립니다. 2 원더 2012/06/27 706
121573 친정아버지 제사에 안온다는 남편... 38 섭섭 2012/06/27 6,632
121572 종아리 제모 후 반바지 입으셨나요? 3 고민 2012/06/27 1,314
121571 송전탑 가까운 아파트는 정말 전자파 심각할까요? 6 고민 2012/06/27 5,737
121570 추적자에서 서지수가 연예계남자 10명과 연애했다는거보니 4 2012/06/27 3,216
121569 재봉틀 중고로 어무니 사드리고 싶은데요~ 2 요술공주 2012/06/27 1,784
121568 대통령 서울교육감 경남도지사 일타삼피네요 이번대선에는.. 2012/06/27 889
121567 유이가 선전하는 비디랩 어떤가요? 2 궁금이 2012/06/27 1,117
121566 임신했을때 충치치료 해보신 분 계신가요? 4 아참. 2012/06/27 1,002
121565 어느덧 7월이네요.. 1 여름이벌써 2012/06/27 564
121564 인신했을때의 증상, 어떤 변화들을 겪으셨나요? 4 임신 2012/06/27 1,499
121563 40대후반여성복사려면청평화?동평화? 6 멋쟁이 2012/06/27 1,841
121562 제삿날 시어머니 발언과 행동 14 여름이 2012/06/27 3,916
121561 교수의꿈을 포기하니 3 알엠 2012/06/27 2,355
121560 호피 무늬는 여름에 패션 테러인가요 ??? 9 에코백 2012/06/27 2,022
121559 82 cook 회원 가입 요건은? (외국인도 가능?) 4 ... 2012/06/27 900
121558 학창시절 친구들 다같이 한번에 전화 수다를^^ 초뉴 2012/06/27 851
121557 요즘 연상연하 커플이 대세이기는 한가봐요~ 13 루삐피삐 2012/06/27 3,896
121556 그 사람 3 ... 2012/06/27 768
121555 똑딱이 종결자 rx100 2012/06/27 618
121554 양로원등 주소 아시는분~ 주소 좀 알.. 2012/06/27 6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