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어른들 백내장 수술 어려운 수술인가요?

900냥 조회수 : 1,887
작성일 : 2012-05-30 14:59:26

칠순 넘으신 아버지가 백내장 수술하셨는데 한달 좀 안됐어요..

근데 수술전보다 더 안보인다고 하시네요..

 

예전에 엄마도 하셨던 수술이고(같은 병원) 수술후 경과 좋았고 해서 쉽게 생각했었는데

이게 마냥 쉬운 수술은 아닌건가요?

 

아빠 눈수술중 문제가 생겨서 2차 다른 병원으로 옮겨서 최종수술을 했습니다.

제가 중간에 연락받고 갔었는데

2차병원 의사한테 뭐가 문제여서 갑작스럽게 병원을 옮겼냐고 물어보니

'수술 지지대가 무너지고 안에 넣는(정확한 용어를 모르겠네요)게 말려서..라고 얘기는 하는데

이게 뭐랄까요...팔이 안으로 굽는다고 같은 안과의사로서 자신들의 실수에 대해 명확하게

얘기하지않고 얼버무리는 분위기였어요..(2차병원과 1차병원은 당연 잘 아는 사이)

뒤에 언니가 또 물었는데 똑같이 얘기하더래요.

.

문제는 1차 병원 수술한 분이 친척분이시고 노인이라 회복이 더딜거라고는 하시는데,

노인이라 회복이 더딘게 아니라 수술을 잘못한게 아닌지 자꾸 걱정이 되네요.

수술한 병원 가서 소견서 받아 다른 병원 가봐야할지..

이것참...아예 모르는 사람이면 막 따져묻겠는데 애매하게도 친척이라 아빠 입장도 있고해서

좀 곤란하네요..

 

가족중 백내장 수술 경험있으신분 회복 과정이라든지 수술중 문제 생기셨던 분...

뭐 아무 얘기라도 좀 해주시겠어요?  어떤 얘기라도 참고하겠습니다.

 

 

 

 

IP : 220.77.xxx.47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래
    '12.5.30 4:00 PM (14.37.xxx.245) - 삭제된댓글

    원래 백내장 수술이 까다롭고 어려운 수술이예요.

  • 2. 원글
    '12.5.30 4:29 PM (220.77.xxx.47)

    흠님 사례 얘기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처음에는 좀 더 기다려보자고 말했는데
    의료사고인데 너무 안이하게 대처하는게 아닌가싶어서요..
    아직 한달도 안됐으니 좀 더 경과를 기다려봐야겠습니다.

  • 3. 백내장
    '12.5.30 5:07 PM (124.54.xxx.12)

    저희 아버님 25년 전이기는 하지만 백내장 수술 하시다 의사가 갑자기
    중단 하더니 급하게 나가더래요.
    그러더니 들어 와서 한숨 쉬면서 큰 병원 가시라 해서 눈이 너무 아퍼 그냥 택시타고
    마산까지 가서 수술을 나머지 수술 하 셨데요.
    마산에서도 그냥 아무 말없이 수술 해줘서 집으로 오셨다더군요.
    그런데 지금 실명 되셨어요.
    처음 병원에서 수술을 잘 못해서 그리됐다고 짐작만 하고 있지요.
    자식들이 그때 장성한 것도 아니고 해서 흐지부지 되버렸지만 아버님은 억울하신지
    술만 드시면 그 이야기 하세요.
    나머지 한쪽 저희가 모시고 와서 대학병원에서 어머님 이랑 같이 백내장 수술해 드렸어요.
    아버님 경우를 보면 백내장 수술이 만만히 볼 수술은 아닌것 같아요.
    참 제가 결혼 하기 전이라 자세한 것은 모르지만 저희 아버님 53살에 수술 하셨고 몸도 아주 건강 하신 상태 였는데 그랬다고 하셔요.

  • 4. 원글
    '12.5.30 5:45 PM (220.77.xxx.47)

    윗글님 저희 아버지도 수술 도중에 나와서는 택시타고 다른 병원가서 마무리 수술했어요..
    25년전이긴하지만 왠지 상황이 좀 비슷하네요;;;
    물론 연세는 훨씬 더 많으시지만..

    나머지 한쪽 더 수술해야하고 했던 병원에서 하려고했는데
    사례 들어보니 아무래도 저희도 대학병원에 가봐야할것같네요..
    감사드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1613 분당 수내동에 수선집 추천해주세요 3 언발란스치마.. 2012/06/27 1,698
121612 계란노른자 이런건..... 1 궁금 2012/06/27 1,102
121611 뻣뻣한 브러쉬에 린스를 풀어도 되죠? 4 세척 2012/06/27 640
121610 세탁소에 옷맡겼는데 그지같아요 ㅠㅠ 1 ㅠ.ㅠ 2012/06/27 1,348
121609 개봉한 화이트와인..냉장고에 얼마나 오래가나요? 4 비앙코 2012/06/27 1,544
121608 미술영재에 대하여 물어봅니다 5 엄마맘 2012/06/27 2,402
121607 귀농에 대하여 문의좀 하려구요. 8 귀농 2012/06/27 1,446
121606 맨날 부풀어 오르는 이불압축팩!!! 6 슬슬 2012/06/27 1,523
121605 천천힝걷기 1시간은 살이안빠질까요? 13 ..... 2012/06/27 2,713
121604 수학 문제해결의 길잡이 문제집 사주려고 하는데요. 4 초등4학년 2012/06/27 2,489
121603 사랑하고 사랑하고 사랑한단다... (강아지얘기예요) 16 왜냐하면 2012/06/27 2,551
121602 6살 남아가 쉬를 못 가립니다. 도움주세요.... 4 어찌해야 할.. 2012/06/27 857
121601 태국 여행 중 만난 불쌍한 코끼리... 8 불쌍 2012/06/27 1,904
121600 택배파업 사태에 대한 정부의 대안이란 게 1 속터져 2012/06/27 620
121599 아웃도어도 유행탐 Ann 2012/06/27 1,247
121598 자식욕심 그렇게 낼 필요 없는것 같아요. 26 가끔씩 2012/06/27 14,098
121597 시계알려주는법 질문 2012/06/27 442
121596 지금 기름값이 2천원이 아니고 리터당 1300원쯤이어야 맞지 않.. 2 이럴수가 2012/06/27 859
121595 확장한 방에 시스템 단창 바꿔야 할까요? 2 인테리어 2012/06/27 1,022
121594 트리플베리 씻어먹나요? 코스트코 2012/06/27 720
121593 요샌 조폭 문신하고 팔뚝 내놓고 다니는 사람 참 많네요... 3 검은나비 2012/06/27 3,002
121592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천장매립에어컨) 쓰시는 분들 어떠세요? 6 싱고니움 2012/06/27 10,922
121591 욕실바닥 물 닦으세요? 6 미끄러워 2012/06/27 1,894
121590 cctv확인 할까요? 1 사고 2012/06/27 1,179
121589 잔혹한 전래동화예요 19 아시나요 2012/06/27 4,0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