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여러분은 어떤 사람에게 '까칠하다'란 표현 하시나요?

궁금하다. 조회수 : 3,405
작성일 : 2012-05-30 14:50:21

저는 스스로 생각하기에

부끄럼도 많고, 낳도 많이 가리고, 거기다 외모 컴플렉스도 있고....

도대체 '난 잘랐어' 하는 것이라곤 하나도 없는 사람이에요.

그런데 얼마전 상담 선생님이 저에게 까칠한 사람이라고 하셨어요!

해서 제가 정말 그러냐고 물으니...

집에 가서 남편에게 물어 보라고...

-심각하게 말한 것은 아니고 상담이 끝나갈 무렵 하신 말씀입니다.-

 

남편은 왈-

밝고, 자신감 결여

명랑 쾌할

가끔은 생각이 지나치게 깊음

까칠함은 없음.

이라고 말을 하는데...

 

진지하게 하신 말이 아니라 뒤늦게 이유를 물어보기도 그렇고

해서 여러분께 여쭈어 봅니다.

여러분은 어떤 분에게 까칠하다는 표현을 하시는지요?

 

IP : 124.111.xxx.127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30 2:56 PM (118.32.xxx.169)

    무슨말을 했을때 삐딱하게 받아들이거나 냉담하게 대응하는경우요.
    예를들어) 오늘 참 이쁘시네요. 그러면 이쁘긴 뭐가 이뻐요. 저 못생긴거 잘 아는데요.
    이런식으로 받아치는거죠.
    까칠하다는거 별로 좋은 말은 아니에요.

  • 2. ...
    '12.5.30 3:03 PM (175.112.xxx.103)

    까칠의 의미가 조금씩 차이 있는것같아요.
    전에 제친구에게 다른 친구가 너무 까칠하다 라고 했는데 전 그때 전혀 그렇게 느끼지 않았거든요.

    제 기준에서 까칠은 좀 신경질적이고 전투적으로 말할때 에요.

  • 3. nnnn
    '12.5.30 3:07 PM (72.213.xxx.130)

    까칠하다의 의미는 보통 친절하지 않는 태도 - 무응답, 상냥하지 않고, 낯을 가리는 좀 꺼리는 듯한 태도를 보이는 거죠.

  • 4. pp
    '12.5.30 3:11 PM (112.151.xxx.134)

    대수롭지 않게 허허~ 웃고 넘어갈 수 있는 일에
    파르르 떨면서 자존심상해하며 짜증내거나 화내면서 자기 방어할때
    까칠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 5. ..
    '12.5.30 4:17 PM (124.51.xxx.163)

    별일아닌데 깐깐하고, 잘따지고 냉담한사람?

  • 6.
    '12.5.30 4:31 PM (121.137.xxx.89)

    근데 원글님 낯을 가린다의 낯을 낳이라고 쓰셨고 '난 잘났어'를 '난 잘랐어'라고 쓰신 이 단순한 두가지 때문에도 전 님이 까칠하다기 보다는 좀 어설퍼 보여요..
    만약 매사 예민하게 구는 까칠한 사람이 이런 어이없는 허점을 보이면 욕먹기 더 좋겠지요..

  • 7. 제 경우는
    '12.5.30 5:30 PM (114.202.xxx.56)

    별 거 아닌 일에 예민하게 굴 때 그런 표현 써요.
    아니면 매사에 냉소적이고 부정적인 반응 보이고 그럴 때.

  • 8. ...
    '13.8.15 1:54 PM (211.197.xxx.103)

    [까칠]의 정의에 대해 배웁니다. 맘을 너그럽게 가져야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1616 02 1588 8700 번호 뭔가요? 6 짜증 2012/06/27 75,525
121615 우울해서 뭔가 확 질러주고 싶은데 14 별게다슬프다.. 2012/06/27 2,878
121614 4마일 걷기 동영상 파일 갖고 계신 분 계세요? 2 검은나비 2012/06/27 1,432
121613 분당 수내동에 수선집 추천해주세요 3 언발란스치마.. 2012/06/27 1,698
121612 계란노른자 이런건..... 1 궁금 2012/06/27 1,102
121611 뻣뻣한 브러쉬에 린스를 풀어도 되죠? 4 세척 2012/06/27 640
121610 세탁소에 옷맡겼는데 그지같아요 ㅠㅠ 1 ㅠ.ㅠ 2012/06/27 1,348
121609 개봉한 화이트와인..냉장고에 얼마나 오래가나요? 4 비앙코 2012/06/27 1,544
121608 미술영재에 대하여 물어봅니다 5 엄마맘 2012/06/27 2,402
121607 귀농에 대하여 문의좀 하려구요. 8 귀농 2012/06/27 1,446
121606 맨날 부풀어 오르는 이불압축팩!!! 6 슬슬 2012/06/27 1,523
121605 천천힝걷기 1시간은 살이안빠질까요? 13 ..... 2012/06/27 2,713
121604 수학 문제해결의 길잡이 문제집 사주려고 하는데요. 4 초등4학년 2012/06/27 2,489
121603 사랑하고 사랑하고 사랑한단다... (강아지얘기예요) 16 왜냐하면 2012/06/27 2,551
121602 6살 남아가 쉬를 못 가립니다. 도움주세요.... 4 어찌해야 할.. 2012/06/27 857
121601 태국 여행 중 만난 불쌍한 코끼리... 8 불쌍 2012/06/27 1,904
121600 택배파업 사태에 대한 정부의 대안이란 게 1 속터져 2012/06/27 620
121599 아웃도어도 유행탐 Ann 2012/06/27 1,247
121598 자식욕심 그렇게 낼 필요 없는것 같아요. 26 가끔씩 2012/06/27 14,098
121597 시계알려주는법 질문 2012/06/27 442
121596 지금 기름값이 2천원이 아니고 리터당 1300원쯤이어야 맞지 않.. 2 이럴수가 2012/06/27 859
121595 확장한 방에 시스템 단창 바꿔야 할까요? 2 인테리어 2012/06/27 1,022
121594 트리플베리 씻어먹나요? 코스트코 2012/06/27 720
121593 요샌 조폭 문신하고 팔뚝 내놓고 다니는 사람 참 많네요... 3 검은나비 2012/06/27 3,002
121592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천장매립에어컨) 쓰시는 분들 어떠세요? 6 싱고니움 2012/06/27 1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