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사람 잘 믿는것도 병인가봐요

티비에서 본 것 조회수 : 1,435
작성일 : 2012-05-30 14:39:34
어떤 사이트에서 한 가족의 사연을 봤는데 아빠가 친구 빚보증을 잘못서 돈 다 날려서  엄마는 집나가고 남매만 남아 아빠가 키우는데  집에서도 쫓겨나고 고시원같은데 전전해야되고 큰 애는 집이란건 편안해야 하는데  집에 가기가 싫다고 
띄엄띄엄 봐서 아마 고시원같은데라 관리인 눈치도 많이 보고  아빠는 지방에도 며칠씩 막노동 하러 가야되니깐 애들이 불안해서 겁먹는데
절대 너희 둘 안버린다고  뭐 그런 사연이었는데
그 사연으로 방송타서 후원금 1억을 받았는데
이 아빠가 글쎄 지방으로 일하러 가야되니깐 그 돈을 잘 아는 교회목사에게 맡겼다가 홀라당 또 날렸다네요 교회에 다 썼다고
그 돈 1억이면 번듯한 전세집 하나 얻어서 (서울이 아니면 ..굳이 서울에 살필요도 없도 지방은 싼데 많으니까요)  
애들  편하게 쉴수 있는 방이랑 학비정도는 쓸수 있을텐데 그걸 또 날리다니 너무 답답해요
돈은 은행에다 맡기면 되잖아요
통장 ,도장은 은행금고에 맡기면 대여료가 1년에 2.3만원밖에 안하는데
그런게 있다는걸 몰랐나보죠 
사람한테 그리 속아놓고 또 속다니 사기꾼도 사람봐가면서 사기치는것 같아요
세상물정도 알고 살아야하고 사람은 불신하는 맘이 좀 있어야하는데

사실 저도 사람을 너무 잘 믿어요
그 믿음이 깨지면 배심감이 말도 못하죠
정신좀 똑 바로 차리고 살아야하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IP : 180.211.xxx.155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30 3:10 PM (72.213.xxx.130)

    사람을 잘 믿는다고 포장을 하지만
    사실은 남들이 돌 다리를 두드려 보는 수고를 하고 점검을 하고
    미리 대비를 하며 신경을 쓰는데
    그런데에 무신경하고 남에게 맡겨서 편하게 가자 그런 생각인 거죠.

  • 2. ..
    '12.5.30 4:27 PM (124.51.xxx.163)

    꼭 이런케이스 사람들이 사람잘믿고, 팔랑귀에, 맘까지약하고 ㅜㅜ
    진짜 은행에 넣든, 집을구해서 안정적이게 애들이랑 살생각해야지
    왜 그 큰돈을 다른사람한테 맡기는지 에궁 답답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805 시험기간 휴대폰 .. 2 중3 엄마 2012/06/25 1,226
120804 '미코'출신 탤런트 최모씨, 친구집서 절도 '입건' 8 참맛 2012/06/25 4,939
120803 40,50대분께 물어보고 싶어요~ 56 정말 궁금... 2012/06/25 15,397
120802 처가행사 되게 귀찮아하는 형부 4 ... 2012/06/25 2,471
120801 호박잎을 말려도 되나요? 4 .. 2012/06/25 1,371
120800 남자 급소 함부로 차지 말아요. 3 멍청이 2012/06/25 3,703
120799 이런 상황일 때 시어머님의 칠순에 어찌할까요??? 14 olive 2012/06/25 3,153
120798 제주공항면세점 할인쿠폰 같은 거 없나요? zzz 2012/06/25 1,798
120797 동물농장 축복이 총명이 속한 사개밴드 멤버들 나쁜사람들 같애요 7 속상해서 2012/06/25 3,406
120796 언제부터인가 첫 댓글 2012/06/25 1,010
120795 저... 한겨레 신문이랑 인터뷰 했어요;;; 발상의 전환.. 2012/06/25 2,011
120794 가족끼리 치르는 돌잔치는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요? 3 궁금이 2012/06/25 1,484
120793 디스크인데요 의료기기 문의드려요 2 허리디스크 2012/06/25 1,009
120792 자동차견적을 받고 싶은데요. 뽑자! 2012/06/25 841
120791 이렇게 하면 안되나요? 2 고민녀 2012/06/25 908
120790 24시간 어린이집을 많이 만들면... 2 ... 2012/06/25 1,127
120789 한선교, 스마트폰에서 ‘야동’ 퇴출 법안 발의 세우실 2012/06/25 1,354
120788 포괄수가제- 펌글, 한 번 읽어보세요 mk 2012/06/25 839
120787 마테차는 체질 상관없이 마셔도 되나요? 검은나비 2012/06/25 974
120786 레진, 치과의사나 간호사가 보면 한지 안한지 알수 있죠? 3 레진 2012/06/25 2,216
120785 내용 삭제합니다. 44 미추어버리겠.. 2012/06/25 7,252
120784 식탁매트 추천이요 2 열매 2012/06/25 2,155
120783 냉동 망고 비온 2012/06/25 1,574
120782 500원짜리 동전 1997년꺼 은행가면 100만원준다는거 사실일.. 4 500원짜리.. 2012/06/25 29,591
120781 카카오톡스토리 친구삭제해달라는 아줌마 7 꼬투리 2012/06/25 6,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