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매매하고 원집주인한테 다시 전세주면 안전한건가요?

집매매시 조회수 : 1,036
작성일 : 2012-05-29 20:51:32

20년된 15층 아파트입니다

현대아파트이고   엘리베이터 엄청작네요

지금 집주인이 저희에게 집팔고 전세로 살겠다합니다

매매가 2억1천이고 전세금빼고 6천만 주면 집살수있다는데 문제가 안생기겠죠?

2년뒤에 제가 다시 이분들한테 1억5천 드리면 지금 모자라는돈  융자안받고 이자안내고 좋은거맞나요

어떨떨해서 잘 모르겠어서 결정못했어요

집은 손봐서 깔끔한데 앞뒤베란다가 천정이 다 일어나서 지저분한게 좀 맘에 걸려요

제가 그부분 집값에서 빼주라하니 중개인이 십원도 못빼준데요

시골치고 년식에비해 집값이 너무 비싸네요

IP : 112.149.xxx.27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yawol
    '12.5.29 9:37 PM (121.162.xxx.174)

    20년된 아파트면 재건축을 생각하셔야합니다.
    지방이고 15층이면 재건축할때 부담금이 많이 들겠지요.
    소유주가 계속 살기는 해야겠고, 비젼이 없어 팔겠다는 아파트를 왜
    원글님이 받아줍니까?
    6천만원 이자비용, 재산세, 취득세 등 비용도 계산해보세요.
    2년이면 강산이 변합니다.
    이제 이 정권 다 해먹고 나가면 경제 붕괴될 수 있어요.

  • 2. ...
    '12.5.29 9:43 PM (121.138.xxx.181)

    저도 예전에 그렇게 집주인이 전세 살기로하고 집을 샀는데요.
    집을 대충 볼때는 몰랐는데 나중에 제가 입주하고 보니 집의 베란다 한쪽이 누수되고 있더군요.
    탑층이라서 아파트 관리실에서 하자보수로 처리해준다고 하는데
    계속 미적거리고 장마철되면 물이 줄줄 새서 고치느라 해마다 씨름해야 했어요.

    집 살때 그런 하자 있는 줄 알면 사지 않거나 샀더라도 6개월이내에는 심각한 하자라고 항의하도 하련만
    전세 1년 살다 나가니 제가 입주하고는 매매때와 1년 차이가 나니 팔때는 안그랬다고 발뺌하더군요.
    관리실에 기록을 찾아보니 매매전 1년전에도 누수 확인 기록이 있었어요.
    6년 사는 동안 3년은 마음고생했었어요.

    베란다 천정이 지저분하다면 확인해보시구요.
    집을 파는 이유도 잘 헤아려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683 아이가 아침에 콧물 나고 눈 비벼서 눈이 부어요. 2 비염 2012/06/25 1,789
120682 lcd티비에서 공중파 디지털 방송이 안나온다는데 뭘 만져야 되나.. 1 .. 2012/06/25 1,181
120681 대형마트 잡는다고 과연 전통시장이 살아날지. 23 하품 2012/06/25 2,342
120680 홈쇼핑에 나온 게이또 프렌치 디너세트? 초4 2012/06/25 3,780
120679 시어머니 밥상 2 섬마을 2012/06/25 2,363
120678 댓글 주신 분들 덕에 대구에 문상 잘 다녀 왔어요 3 대구대구 2012/06/25 1,249
120677 친구한테 서운할일 맞나요?? 7 .. 2012/06/25 2,131
120676 아무것도안하는형님2 5 , 2012/06/25 1,970
120675 카톡 친구 지우는 방법 좀... 3 ?? 2012/06/25 3,231
120674 세계로여행사통해 여행해보신 분... 3 여행 2012/06/25 1,436
120673 에일리 가창력 완전 소름 돋네요 ㄷㄷㄷ 1 아침이슬 2012/06/25 2,262
120672 붙박이 장 시트지 교체하려 하는데... 3 ㅇㅇ 2012/06/25 3,938
120671 의료사고 상담할수 있는 곳 있나요? 3 ... 2012/06/25 1,842
120670 요즘 과일 뭐드시나요.. 4 레몬차 2012/06/25 1,845
120669 초등 저학년아이들 일년에 몇센티씩 커왔나요. 1 2012/06/25 2,556
120668 친정어머니 팔순잔치 다들 어떻게하세요 5 대구는 더워.. 2012/06/25 12,198
120667 알이 작은 감자는 어떤 요리를해서 먹나요? 3 감자 2012/06/25 1,587
120666 모기물려 이틀 박박 긁은 곳 비누세척이나 찜질해도 되나요? 5 물리자마자해.. 2012/06/25 1,186
120665 추적자가 기다려지면서 .. 1 아내 이름 2012/06/25 1,011
120664 사진이 안올라가요. 저... 2012/06/25 1,320
120663 애슐리 자주 가시는 분 메뉴 좀 알려주세요.. 4 ... 2012/06/25 2,197
120662 커널티비 서버가 끊겼습니다. 1 사월의눈동자.. 2012/06/25 1,120
120661 아무것도 안하는형님 25 ,,, 2012/06/25 11,525
120660 김경준 미국으로 조기 이송 ‘희박’ 1 세우실 2012/06/25 1,364
120659 비행기 좌석지정 7 비행기 2012/06/25 2,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