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말로 다 까먹는 사람

-- 조회수 : 2,440
작성일 : 2012-05-25 19:46:58

같은 단지 살아서 오며가며 인사하는 이웃엄마가 있어요.

처음 봤을때 인상도 좋고 먼저 인사도 건네며 적극적이어서 잠깐 어울렸는데

이 엄마는 말로 다 까먹는 스타일이더라구요.

커피며 간식이며 바리바리 싸와서 돌리기도 잘 해요.

싫컷 돈쓰고도 오히려 욕먹을 말을 합니다.

한번은 커피 받은 엄마가

"고마워.잘 마실께.다음번엔 내가 살께."했더니

"자기네는 사는 게 힘들잖아.자기네집이 여기 있는 사람중에 제일 작은 평수 맞지?"

라고 대뜸 얘기하는데 제가 다 황당하더라구요.

솔직히 캔커피가 뭐 얼마나 비싸다고 사는게 힘들다는 소리까지 하고 평수얘기까지

나오는지 이해가 안갔어요.

또 한번은 어떤 엄마가 주먹밥 만들어서 갖고왔어요.

다들 맛있다며 먹는데

"이런건 그냥 휘리릭 만들면 기본적으로 다 이런 맛이잖아."라고 말하구요.

오늘도 놀이터 지나가는데 혼자 멍하니 앉아있길래 인사만 하고 지나왔어요.

저보다도 훨씬 이동네 오래 살아 아는 사람이 많았는데

해가 가면 갈수록 곁에 사람이 없어지는게 보여요.

재작년만 해도 사람들과 많이 어울리는 모습이었는데 이젠 다들 곁에 있으려고 하지 않네요.

말로 다 까먹는다는 말을 이리 실감해보기는 처음이에요.

IP : 1.236.xxx.72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이고
    '12.5.25 7:48 PM (14.52.xxx.59)

    저 아는 엄마가 의사부인이 간호사 였다는 알고나서
    저 여자가 남편 꼬셔서 결혼했다고 ,,아니 지가 봤나요 ㅠㅠ
    저도 그 엄마만 보면 오던 길 뒤돌아 갑니다
    '정말 곱게 늙어야지 싶어요

  • 2. ..
    '12.5.25 7:50 PM (124.51.xxx.157)

    말로까먹는사람들 은근많죠
    저희시모도글코 .. 평수넓다고 돈많은건아님..
    대출많이해서 사는사람이 얼마나많은데..
    저런사람하고는 거리를두세요

  • 3. 옆집아짐
    '12.5.25 7:52 PM (121.148.xxx.172)

    아이들(중) 같은반인데 우리 아이 이름을 대며 시험
    잘받다고 공부잘한다고 나는 가만히 있는데 자기가
    다 이야기 하면서 그 다음에
    공부 잘해서 성공한 아이들 별로 없다고...

  • 4. ,,,,
    '12.5.25 7:57 PM (109.130.xxx.145)

    이런 사람들이 진짜 있군요 ㅇ_ㅇ

  • 5.  
    '12.5.25 8:25 PM (58.124.xxx.138)

    자기가 중심이 되어야 하고
    자기보다 좋은 건 있어서는 안 되는 사람들이죠.
    개무시가 약이에요.

  • 6. 오잉
    '12.5.25 8:56 PM (220.116.xxx.187)

    이런 사람이 되지 않겠다고 반성하고 갑니다.
    실제로 저런 사람이 있긴 있군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546 영어한문장 해석부탁드려요.^^ .. 2012/06/25 1,087
120545 음주운전 욕여사 진상녀 2012/06/25 1,480
120544 너무 좋아요. 빠져 들어요.. 3 달콤한 나의.. 2012/06/25 1,875
120543 길냥이가 새끼들을 데려왔어요. 5 gevali.. 2012/06/25 2,474
120542 아파트 공부방 과외 괜찮을까요? 16 ... 2012/06/25 9,243
120541 쿠쿠에 물넣고 감자 취사 버튼눌렀는데 소리 2012/06/25 2,271
120540 연극 지각했다는 글 어떤거였나요? 12 궁금해서 잠.. 2012/06/25 3,879
120539 아기가 쇠맛에 중독됐나봐요! 9 식성최고 2012/06/25 4,313
120538 시부모님께서 잘해주시는데 어려워요. 4 ㅇㅇ 2012/06/25 2,391
120537 서양임산부들은 임신중에 와인마시나요? 12 서양임산부 2012/06/25 20,090
120536 엑스포 KTX로 보러가려면요... 2 곰이 2012/06/25 1,175
120535 동네가 천호동 주변인데 인육 관련 기사 보니 무서워요... 6 ***** 2012/06/25 3,623
120534 방금 드라마스페셜 '리메모리' 보신분들 3 두라마 2012/06/25 2,514
120533 독서실에 아이들 5 beney 2012/06/25 1,983
120532 8세 아이 한글가르치다가 복,짱,터져요.. 14 아흑 2012/06/25 6,825
120531 19?) 신품 김수로 보니.. 남편과 연애시절 생각나요.. 1 불공정거래 2012/06/25 4,139
120530 드라마,히트 재미있나요? 5 하정우 2012/06/25 1,614
120529 이 야밤에 삶은 달걀과 사이다 1 맑은물내음 2012/06/25 1,422
120528 선불달라는 가사도우미 어떻게 생각하세요 12 ... 2012/06/25 5,439
120527 여러분들은 어떤 친정엄마를 두셨나요? 10 부헤헤 2012/06/25 2,968
120526 중년을 즐기는 아홉가지 생각 15 cool 2012/06/25 4,236
120525 부산여행 꼭 먹어야 하는 음식 알려주세요 24 여행 2012/06/25 3,922
120524 옛날 아주 좋아 했던 노래인데 생각이 안나요 5 ... 2012/06/25 1,438
120523 영어로 멋진 건배사 추천해주세요.. 1 Jennif.. 2012/06/25 5,926
120522 카카오톡 스토리도 모두 개방인가요? 2 카카오스.... 2012/06/25 2,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