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봉하... 잘 다녀 오세요.

phua 조회수 : 1,541
작성일 : 2012-05-23 05:53:25

이제는 또 하나의 친정 같이 되어 버린 나의 봉하...

49제를 위해 봉하로 가던 첫 날

 

어스름하게 동이 터서 보이는 바깥에  진영 길 거리에

바람에 흔들리던 노랑풍선과 바람개비에

얼마나 숨 죽이며 울었던지...

 

매해 꼭 가서 뵙고 인사 드릴 줄 알았는데

생활이 이렇게 발목을 잡네요....

 

 장식장 유리 사이에 계신 사진을 보고

올해는 봉하에서 인사 못 드리고 여기서 드린다고 말씀은 드렸지만

죄송해요, 노짱님.

 

노짱님과의 만남을 다시 가지자고 굳세게 했던 약속을

잊지 않고 봉하기차를 예매 해 주신 *미님,

노랑 가게에서 다시 만나자고 약속했던 대구 아짐님들,

올해는 약솓을 지키지 못합니다,

미안해요.

그러나 온 마음과 정신은 오늘 하루 종일 봉하에 있을겁니다.

 

내년엔 꼭..........

다시 만납시다.

IP : 1.241.xxx.8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카스
    '12.5.23 7:00 AM (115.6.xxx.56) - 삭제된댓글

    저도 더불어 봉하 가시는 분들께 인사 드리고 싶네요. 가지는 못하지만 마음은 같이 하겠습니다. phua님 언제나 응원합니다. 건강하시길...

  • 2. jk
    '12.5.23 7:28 AM (115.138.xxx.67)

    헐... 님도 못가시다니.....

    내년에는 반드시 만나도록 하지요...

    내년에는 좀 더 밝은 얘기들이 많았으면.... 흑...

  • 3. 비를머금은바람
    '12.5.23 7:35 AM (119.67.xxx.56)

    저는 그저께 일요일에 다녀왔어요.
    많이들 오셔서 외롭지 않았어요.

  • 4. espii
    '12.5.23 8:44 AM (175.214.xxx.210)

    저도 일요일 다녀왔어요.
    롯데아울렛갔다가 그냥 생각이 나서 가본건데, 무슨 사람들이 그리 많이 왔는지...
    입구에서 노란떡을 나눠주셨는데,,,맛있어서 한개 더 먹었다는..,^^
    노란셔츠도 사서 갈아입고 풍선들고 소풍간듯이 기분이 좋았는데, 울신랑 노대통령묘비앞에서 울더군요...
    눈물이 없는 사람인데 훌쩍거리는 거를 보고 신랑 다시 봤습니다.*^^*

  • 5. 새로운추억
    '12.5.23 9:03 AM (223.62.xxx.220)

    봉하기차안에 있어요
    잘 다녀올께요

  • 6. ...........
    '12.5.23 9:19 AM (110.10.xxx.175)

    글만 읽어도 울컥 하네요...ㅠㅠ

  • 7. 어제 다녀왔어요.
    '12.5.23 9:37 AM (218.53.xxx.146)

    오늘은 낮에 아이들때문에 갈 수가 없어서... 어젯밤에 친정에 애들 재워놓고 남편이랑 다녀왔답니다.

    기일이 아니어도, 새해랑 봄, 가을 꼭 인사드리러 가요. 집이 마산이라 자주 뵐 수 있어서 다행이에요.

    매 해 꼭 가서 우리 노대통령님 편안하게 잘 지내시기를 빌어요. 정말 편안하신지...

    밤이라 사람도 없고, 묘역엔 7시이후 가까이 못 간다네요. 좀 떨어져서 인사드리고, 봉하마을을 30여분 산책하고 왔네요.

    다녀오면서 3년전 그날이 떠오르니 또다시 눈물이 차오르네요. 억울하고 분하고 슬프고...

    사랑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7250 시아버님 암 수술하시는데 병문안 문제 16 --; 2012/06/15 3,557
117249 공감능력 34 이해불가 2012/06/15 6,216
117248 겨드랑이 미백크림 효과있나요?? 2 여름이 괴로.. 2012/06/15 4,465
117247 회먹은거밖에 없는데 온몸에 발진 11 가려워요 2012/06/15 7,685
117246 가려워서 죽을거 같아요 3 잠못이루는밤.. 2012/06/15 1,742
117245 스코틀랜드 여행 도와주세요 2 스코틀랜드 2012/06/15 1,289
117244 제 아이와 증상이 비슷하신 분 어떻게 치료하셨나요? 4 흑흑 2012/06/15 1,728
117243 뾰루지 올라올려는 것 조기진압방법 있나요? 9 속상해 2012/06/15 2,566
117242 이삿짐 보관해야하는데요. 3 보관이사 2012/06/15 1,644
117241 악마를 보았습니다 41 홧병 난 아.. 2012/06/15 15,205
117240 우리 천사 시어머님 명언은 뭘까요? 4 ㅋㅋㅋ 2012/06/15 2,742
117239 그리워 미칠거같아요 4 ..... 2012/06/15 2,586
117238 영화 '후궁' 2 소감 2012/06/15 2,890
117237 향수 좋아하세요? 14 오랜만 2012/06/15 3,180
117236 9급 6년차 정도 되면 월급이 어느정도 되나요? 15 2012/06/15 5,125
117235 윙브라 사용해 보신 분 계세요? 1 ^^ 2012/06/15 1,150
117234 빙수기를 사려고 하는데 1 빙수기 2012/06/15 1,283
117233 부부공무원이면 연금 얼마나 나올까요? 3 ... 2012/06/15 5,892
117232 체리를 먹다가 체리씨가 목으로 넘어갔어요 6 괜찮을까요 2012/06/15 6,756
117231 [추천도서]아이들 키우는 부모님들께 권하는 책 8 권장도서 2012/06/15 2,313
117230 인대손상.. 어떡해야 빨리 나을수 있나요?? 7 ㅜㅜ 2012/06/15 52,667
117229 32개월 남아, 배변 훈련이 전혀 안되고 있어요. ㅠㅠ 무슨 .. 8 속에천불 2012/06/15 4,372
117228 이 판국에 일본어 배우는 거... 괜찮을까요? 15 .... 2012/06/15 3,267
117227 피부과에 대해 5 피부과 2012/06/15 1,431
117226 랑콤향수 중에..진득한 복숭아향? 아주 진하고 단 향 이름이 뭔.. 14 랑콤향수 아.. 2012/06/15 4,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