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편과 시댁 이야기만 하면 벽과 대화하는 느낌입니다

비관워킹맘 조회수 : 1,830
작성일 : 2012-05-23 01:03:57

맞벌이구요, 유치원 다니는 아이 한명 있어요.

시댁과는 아파트 같은 라인에 삽니다.

 

다 남편이 시어머니 애 봐주기 편하도록 신혼때 직장가까이 얻었던 집을 굳이 시댁 옆으로 두번에 걸쳐 옮긴 결과지요.

시어머니가 애 봐주시는 게 옳지 못한 점이 있어 지적할라 치면 남편과는 마치 벽과 대화하는 것 같아요.

 

발단은 남편 월급 계좌를 제가 관리하면서부터 비롯됐습니다.

그것도 결혼한지 3년 정도 지나서 명절에 제가 '사기결혼'이라고 방방 뜨고 나서야 가능했어요.

남편은 그게 못마땅해서 보안카드를 던져주고 나서는 1년 정도 대화를 안했어요.

 

지금 생각해보면 애봐주시는 명목으로 시어머니께 돈을 드리려고 했던 건데

그게 맘대로 안되니 그렇게 화를 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그 뒤부터는 쌓이고 쌓여서 지금 시어머니와는 서로 모른 척 하고 지냅니다.

그런데 아이 때문에 이것저것 할 말이 있으면

그걸 남편 보고 하라고 하는데 전혀 들어먹지를 않아요.

 

무조건 저보고 해결하라고 하는데 시어머니는 절대 말이 통할 분이 아니지요.

아이가 초고도 비만에 근시인데도 불꺼놓고 누워서 티비 보라고 하시는 분입니다.

 

저는 이사나가서 우리 가족 셋이서만 살고 싶은데

이것도 제가 일을 하다보니 그렇게 상황이 녹록치만은 않습니다.

 

정말 홧병이 나서 죽을 지경인데 남편은 전혀 그걸 몰라주네요.

자기는 부모 곁에 사니 그저 행복하고 편한 가봐요....

IP : 116.38.xxx.9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쨌든
    '12.5.23 6:44 AM (110.70.xxx.188)

    아이를 봐주고 계시는데 참아야지 어째요.. 아이가 정 걱정되면 휴직이라도 하셔야지... 아이 봐주고 계시면 일단은 찍소리도 할 수없는 상황인거죠...

  • 2. ...
    '12.5.23 8:07 AM (222.121.xxx.183)

    아이를 맡기지 말으셔야죠..
    멀리 이사오시고.. 원글님이 휴직하시던가 아니면 베이비시터를 두세요..

  • 3. 이사가세요
    '12.5.23 9:46 AM (118.33.xxx.41)

    문제를 근본적으로 뿌리뽑으세요. 남편이 아무리 나서도 일시적일뿐이고 시모와 말이통하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310 요즘 집 보러 다닙니다. 29 게으름? 2012/06/18 13,128
118309 딸아이와 함께 보는 넝쿨당, 혼자서 보는 신품과 아이두... 1 ㅇㄹㄹ 2012/06/18 1,094
118308 스마트폰으로 네비게이션 쓰시는 분 질문!! jjing 2012/06/18 830
118307 알코올 중독자와 원숭이 검사 샬랄라 2012/06/18 1,070
118306 닭요리할때 우유에 담구라고 하잖아요? 7 치킨 2012/06/18 2,549
118305 비파열성 거대 대뇌 동맥류에 대하여 아시는분...(급) 8 2012/06/18 2,671
118304 남편 자랑할께요 ㅎㅎ 8 예언자 2012/06/18 1,851
118303 매트리스와 목화요솜 어느 것을 사야할까요? 2 바닥생활 2012/06/18 1,940
118302 나꼼수는 알겠는데....나꼽살은 또 뭔가요? 2 ... 2012/06/18 1,265
118301 드롱기오븐 정보 주셨던 분 고맙습니다. 10 민트빛 2012/06/18 2,445
118300 우리 시어머니 7 며느리 2012/06/18 3,059
118299 최신음악 다운받으려는데.. 6 .. 2012/06/18 1,134
118298 대학 등록금 20%가 거품 … 한국대학교육연구소, 20개 대학 .. 세우실 2012/06/18 1,093
118297 뷔페에서 본 볶음밥 인데요 노란색인데 카레맛은 아니에요 이름이 .. 16 queen2.. 2012/06/18 4,491
118296 빌보 고블렛 어떤 색 사용하고 계신가요? 5 지름신 2012/06/18 4,255
118295 남편은 왜 처가집과 시집에 태도 차이를 인정하지 않을까요? 4 언제쯤 2012/06/18 2,198
118294 고2여름방학에 전학은 무리인가요? 7 고딩맘 2012/06/18 3,080
118293 지현우 욕먹은게 괜히 안타깝네요.. 4 .. 2012/06/18 2,348
118292 10 5/8 in가 10.58인치인가요 ?? 5/8 이건 어떻게.. 5 단위 문의 .. 2012/06/18 1,053
118291 날파리 제거 어떻게 하나요? ㅠㅠ 4 날파리 2012/06/18 3,097
118290 저희집 대출 받아도 될까요? 10 ㅇㅇ 2012/06/18 2,968
118289 친구없는 초등아이 스마트폰 사주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4 천개의바람 2012/06/18 2,097
118288 강아지생식에 대해 아시는분 도움부탁드려요 3 애플리푸들 2012/06/18 1,484
118287 가톨릭 세례명으로 아이 이름 하신분 계실까요? 18 평화 2012/06/18 9,096
118286 골프모임 이름 좀 지어주세요 6 부탁드려요 2012/06/18 21,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