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간송 몇 시에 가야 10시반에 들어갈 수 있나요?

** 조회수 : 1,241
작성일 : 2012-05-22 22:26:25

아예 오후에 가라는 사람도 있고...

낼 가보려는데 몇 시에 가야 제일 수월하게 들어갈까요?

 

집에서 한 시간 넘게 걸리는 곳이라..

IP : 115.143.xxx.210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무도 몰라요
    '12.5.22 10:35 PM (14.52.xxx.59)

    전 비오면 가려고 비만 기다리고 있어요
    사실 신윤복 김홍도 예전에 나온 그림같고,거기 줄 서있는거 좀 그래서 ㅠ
    ( 저 아는 엄마 야동만 보면서 일년에 두번 간송 다녀온건 카토리에 좌악 올리고 ㅎㅎ)
    오후 늦게 가는게 낫다는 분도 있고 일찍 가라는 분도 있고 다 다르더라구요
    전 개인적으로 비오는 날이 제일 빨리 들어갔어요 ㅎ

  • 2. 쵸코토끼
    '12.5.22 10:50 PM (122.40.xxx.20)

    일요일에 8시 30 분에 도착했더니 앞으로 한 100 명있었어요
    한 30 분 줄이 늘지 않더니 9 시 조금 못미쳐 갑자기 사람들이 몰려들어 순식간에 버스 정류장보다 더 길어지더군요
    사람이 너무 많아지니 10시부터인 관람시간 앞당겨
    9 시 30 분에 입장시켰어요
    바로 들어가 진짜 그림을 외울듯이 보다 나오니 11시가 다 되었어요
    더운데 뙤약볕에서 고생하느니 아침잠 줄여 일찍가시는게 나을거같아요
    한성대입구역에서 커피라도 사가세요 그 근처엔 커피파는곳도 없어요
    아침에 미술관 마당에서 커피한잔하는 것도 기분좋은 일이었어요

  • 3. ...
    '12.5.22 11:01 PM (218.51.xxx.220)

    지난 주 초반에 다녀오길 잘했다... 위안하네요. 역시나 ... 근데 이번에 제일 좋았던 그림은 어떤 작품이신가요?

  • 4. 이번 작품
    '12.5.22 11:06 PM (14.52.xxx.59)

    뭐 나왔나요???
    전에 본거랑 겹치면 안 가려구요

  • 5. 해리
    '12.5.22 11:15 PM (221.155.xxx.88)

    저 오늘 다녀왔어요.
    1시 40분 쯤 줄 서서 3시 쯤? 들어갔고 다 보고 나오니 4시가 조금 넘었네요.
    전 나름 선방했다고 위안했어요 ;;;;

    직원들이 통화하는 거 들어보니까
    9시 쯤에 오라고 하더군요.
    9시 40분에 문 연다면서 30-40분 줄 섰다 들어오라고.

    줄 서서 들어가면요 알바 총각이 1층부터 보세요 1층은 줄 안 서고 자유관람입니다~~~ 이래요.
    그런데 문제는 사람이 너무 많아서 자유관람이고 뭐고 차라리 1층도 줄을 세우는게 합리적이라는거.
    기껏 1층 둘러보고 나오면 2층 올라갈 때 다시 줄을 서야 한다는거.

    차라리 들어가자마자 1층 제끼고 2층 먼저 줄 서서 보신 후 내려와서 1층을 좀 자유롭게 보고 가세요.

    그 좋은 그림들을...
    한 점도 마음 놓고 못 본다는 게 정말 화가 치밀어오르는데,
    미술관 사정도 있으니까 꾹꾹 눌러참고 왔어요.
    몇 년 전만 해도 그 정도로 사람이 많지 않았는데 뭔 일인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간송미술관 진입로 왼쪽에 바로 커피집이 있긴 있어요.
    근데 핸드드립이라며 커피 한 잔 6천원에
    그냥 커피, 아이스 커피, 레몬 음료 딱 3가지만 팔아요.
    길 건너에 이런 저런 음식과 커피 파는 큰 식당 있는데
    여기도 가격은 비싸지만 메뉴가 다양해서 좋고요.
    둘 다 10시에는 열지 않을까 합니다.

  • 6. 오늘
    '12.5.22 11:23 PM (121.129.xxx.161)

    오늘 다녀왔어요^^ 9시에 도착하니 앞에 한30여분이 계셨고 앞마당 흰공작새있는 곳 쯤에 서 있었어요
    9시30분 정도 되니 입장했고 전 바쁜일이 있어서 10시15분쯤 나왔는데 그때 이미 버스정류장보다 더 긴 줄이 되어 있었네요 그때쯤이 사람들이 제일 많이몰리는듯 해요

  • 7. 미술관
    '12.5.23 1:26 AM (14.52.xxx.59)

    뭔가 획기적인 결단을 내리지 않으면 그 보물들,,제대로 보존이 안될지도 모르겠어요
    정원도 정말 관리 안되고 있고,미술관도 제가 처음 갔을때보다 너무 낡고 습해보여요 ㅠ
    진짜 귀한 작품들은 수장고에 있고,관람을 제한하는건 맞는데...
    거긴 정말 걱정되요,
    전형필선생 책 보면 정말 대단한 분인데,,아마 후손들이 뭔가 결단을 내려야 하지 않나 싶더라구요

  • 8.
    '12.5.23 2:12 AM (180.230.xxx.83)

    저도 오늘 9시20분쯤 도착했어요
    공작새 조금 뒤에 서 있었는데
    그래도 얼마 안기다린셈 이예요 10시쯤 도착한 지인은 밖에 경찰서까지 줄이 있어 그냥갔어요~ 저는 2층부터 구경하라 했는데~

  • 9.
    '12.5.23 2:14 AM (180.230.xxx.83)

    그리고 핸드드립커피집은 없어진거 같던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701 도망가고 싶어요. 그러면 안되겠죠. 4 뭐하는 2012/06/19 1,767
118700 소형평형 30%로 통과된 개포3단지보니 조합원들끼리 싸우고 2 ... 2012/06/19 1,860
118699 영작 부탁드려요. 영어 울렁증.. 2012/06/19 855
118698 강아지 키우시는 분들~파리모기약 ? 3 리메 2012/06/19 1,967
118697 갤럭시 노트 문자 부분요 질문^^ 3 노트 2012/06/19 1,722
118696 벌써부터 저녁 걱정이에요 12 2012/06/19 2,036
118695 아침방송에 이규석 나오든데 이규석 2012/06/19 1,414
118694 자영업하면 못배운 사람 같나요? 36 .. 2012/06/19 5,960
118693 카카오톡에서 친구에서 사라졌다가 다시 친구추천으로 1 . 2012/06/19 3,417
118692 문재인... 2012.06.17. 경희대 스피치콘서트 바람 동영.. 사월의눈동자.. 2012/06/19 955
118691 아이학원관련문제.. 조언부탁드립니다. 1 자유 2012/06/19 899
118690 짝 재소자 특집 12 2012/06/19 4,079
118689 어머니께 선물할 파운데이션 추천 (50대) 4 sjdprp.. 2012/06/19 3,945
118688 산본에서 강남 출근하시는 분 계시나요?(6501번 버스) 3 하나정 2012/06/19 4,666
118687 9개월 임산부... 입이 쓴데 극복방법 1 만삭 2012/06/19 1,981
118686 승모근 발달하신 분들 23 팁... 2012/06/19 28,313
118685 파마 담날 머리를 감았는데요.. 3 ㅠㅠ 2012/06/19 1,900
118684 올해 에어컨 없이 버티는거 가능할거 같아요? 8 에어컨 2012/06/19 2,180
118683 김치냉장고 111 2012/06/19 718
118682 타르트 원형틀 바닥 분리 되는거 무슨 장점이 있나요? 5 Tarte 2012/06/19 1,219
118681 제가 죽는 꿈을 남편이 꾸었다는데요.. 7 오늘은 익명.. 2012/06/19 3,767
118680 중년남자 비비 추천요 2 어렵다.. 2012/06/19 952
118679 발뒷꿈치가 챙피해요. 46 책만드는이... 2012/06/19 10,933
118678 찐따 아들... 3 눈물이난다 2012/06/19 2,747
118677 서대문구 홍제동 살기 어떤가요? 8 홍제동 2012/06/19 12,2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