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식비 정말 줄이기 힘드네요... 방법 없나요?

에고 조회수 : 6,633
작성일 : 2012-05-22 21:12:48
저희는요

남편-주중엔 아침만먹음 (주말엔 6끼중 5끼 집밥)
저-전업이고 일주일에 2번 모임있을때 빼고 삼시세끼 집밥
큰애-아침꼭먹고 점심은 원에서 먹고 저녁먹고...
둘째-아직 기관안다니고 삼시세끼 집에서
아줌마-9to9으로 아침만 드시고 오고 점심저녁 우리집에서 드심

장볼때 고기랑 생선은 안사요.
한달에 두번정도 남편이 자기용돈으로 좋은고기사와서 굽는정도...

일주일에 한번 25000원으로 직거해 농산물 받아먹고.. 과일도 2주에한번 직거래로...

애들때문에 집에서 간식 잘만들구요. 쿠키 머핀 호떡 핫도그 파이 백설기 찰떡 팥빙수 아이스크림 두유 과일주스등 만들어먹는데 이건 사먹는게 더 쌀때도 많아요.

식비만 80만원정도 들어요 한달에... 남편이 주말에 자기용돈으로 사는 외식비만 20만원넘을것같구요...

야채도 짜투리 꼭남겨서 일주일한번은 오무라이스 이런거하고 그러는데 도무지 줄여지지가 않아요...

그렇다고 식탁이 막 풍성한것도 아니고... 주말에 특식 몇번해먹음 완전 거덜나요...

도대체 식비는 어찌 줄이나요?





IP : 221.148.xxx.207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22 9:17 PM (112.155.xxx.71)

    아줌마가 정답

  • 2. 음...
    '12.5.22 9:20 PM (221.148.xxx.207)

    아줌마쓰는건 별개로 하시면 안될까요?
    사람마다 중요한건 다 다르니까요.

    뭐 대단히 먹는것도 없는데 많이든다고 생각되서 여쭤보는거에요. 제가 놓치는 부분이 있나하구요.

  • 3. ...
    '12.5.22 9:25 PM (122.32.xxx.12)

    집에서 밥 먹는 사람이 제법 되고..
    끼니 삼시 세께 다 먹는 사람이 어른 둘에 아이 한명이고..
    이런 상황에서...
    요즘 물가에 식비 그 정도면..
    선방 하는거 아닌가 싶은데요..
    더 줄일때가 있을까 싶구요..

    저는 3식구이고...
    세식구 세끼 다 먹는 날이 거의 없긴 해요..
    솔직히 제가 하루 두끼도 잘안먹고..
    아이도 하루 두끼(한끼는 원)
    남편은 주말 정도에 먹고 그 외는 하루 한끼 먹으면 많이 먹구요..

    근데 평균적으로 들어 가는 식비가..
    꽤 되더라구요..

    저는 솔직히 베이킹 했었지만 지금은 전혀 안하구요...(그냥 사 먹는것이 더 낫구요..금액적으로 보면..)
    기본적인 것만 먹고..
    과일도 잘 안먹고 하는데..
    워낙에 기본 물가가 요즘에 높으니...

  • 4. ??
    '12.5.22 9:26 PM (121.162.xxx.248)

    그 식구가 저 정도 집 밥이랑 간식 드시는데
    뭘 어떻게 줄이나요?
    다른 데서 줄이셔야 할듯..

  • 5.
    '12.5.22 9:29 PM (221.148.xxx.207)

    댓글감사해요... 고정지출 제외하면 줄일게 식비랑 제 용돈... (이건 한달에 15만원정도구요 옷은 안산지 오래되었고 화장품은 샘플들로 그냥 신경안써요) 아이들 잘잘한것뿐이라서요.

  • 6. 죄송
    '12.5.22 9:38 PM (116.37.xxx.135)

    원글님 글과 다른 질문이라 죄송한데요, 제가 너무 고민이라서..
    아줌마 하루 12시간 쓰시면 비용을 어떻게 주시는지 여쩌봐도 될까요? (주 몇일인지도..)
    저희도 입주 쓰다가 출퇴근아줌마 쓰려는데(전 직장맘) 한국분 하루 12시간 애는 5살 하나라 오전에 4시간 어린이집가서 점심까지 먹고오고요..(출퇴근기준 12시간이지만 실근무는 8시간인셈) 주5일 근무.. 애 집에 있는동안 집안일은 같이 좀 해주시고요(애가 혼자도 많이 노니..) 출퇴근 쓰는건 첨이라 금액 가늠이 안되네요.. 주위에 봐도 비슷한 상황에 시간당 1만원인 집, 하루 6시간에 일 다 해주면서 월80인집..천차만별이네요

  • 7. 과일과 간식
    '12.5.22 9:44 PM (211.63.xxx.199)

    과일과 간식 많이 먹으면 식비 많이 들어요.
    과일도 간식도 아껴 먹어야 식비가 줄어들더군요.
    제 아이들은 초등생이라 학원 다니고 놀이터에서 놀다보면 간식 먹을 시간이 별로 없어요.
    오후 4시쯤 배고프다 하면 간단하게 빵 쪼금 과자, 한두개 우유를 줄때도 있는데, 바쁘다보니 그나마도 자주 안먹게 되요.
    그러니 저녁을 일찍 먹이는편이예요. 6시쯤. 그리고 식후 과일 먹이고요.
    저녁 9시즈음이면 배고프다고 할때도 있는데 간단하게 우유 한잔 먹이고 재워요.

  • 8.
    '12.5.22 9:50 PM (221.148.xxx.207)

    저희집오시는분은 교포분이시고 처음에 140으로 시작하셨다가 일년지나고 지금 150드려요. 보통 교포분 입주가격인데... 애들한테 잘하시고 꼼꼼하신편이라 좋아요. 한국분은 제경우에 170정도 말씀하시더라구요.

    주중 5일 나오시고 토요일은 1시전퇴근하세요. 원래 4시까지로 계약했었는데 남편도있고해서 일찍 보내드려요.

    아이둘다 6시전에 저녁먹고 8시20분이면 잠들어서 저녁 간식도 안먹는데... 흑

  • 9. 콩나물
    '12.5.22 10:17 PM (221.146.xxx.119)

    그 심정은 아는데요. 아이가 기관 다니고 하면 줄어들테니..
    (솔직히 줄어드는건 없더라고요. 어린이집 비용에다 반나절 아줌마 쓰고 그러면 그게 그거에요)

    앞으로 몇달만 눈 꼭 감고 쓰세요.
    먹자고 사는 일인데요..
    아이 어렸을때 아줌마 쓰고 그러면 원래 다 돈 못 모아요.

    그리고 너무 식비 아끼거나 그러면.. 아주머니한테도 좀 그래요.
    좋은거 아이들한테 팍팍 먹여야 귀하게 키우는 집이구나.. 그렇죠.

    어쩔수 없어요.

  • 10. 음.......
    '12.5.22 10:26 PM (112.152.xxx.171)

    한창 식욕 좋을 젊은 부모가 있고
    어른이 또 한 명 있고
    한창 잘 먹여야 할 크는 아이들이 있으니
    식비는 줄이기 어려울 것으로 보여요.
    조금씩 덜 먹고-------- 반찬 가짓수를 줄이기. 새똥님 글 참조해 보세요. 한 끼에 반찬 두세 가지만 놓고 먹어도 돼요. 단백질, 채소, 골고루 생각해서 한 가지씩만 놓아도 충분하죠.
    반찬 말고도 여러 종류 두고 먹지 말고----------- 과일도 집에 하나나 두 가지만. 다 먹고 나면 다음 것 사기.
    밥 말고 요구르트나 과자, 이런 간식 종류는 아예 안 먹는 쪽으로...
    (드시는 집인지 안 드시는 집인지 모르지만 그냥 썼어요. 일반적으로 그렇다는 개념으로.)
    이 정도 방법이 있겠다 싶네요.

  • 11.
    '12.5.22 10:44 PM (218.51.xxx.197)

    아줌마쓰실만큼 형편좋은분이 식비걱정은 좀

  • 12. ??
    '12.5.22 11:09 PM (122.128.xxx.157)

    올해부터 가계부써보니 한달식비는
    대략 100만원내외이고 외식비 30만원정도
    추가들던데요 3인가족이고 아이는 초딩한명
    식재료 친환경이나 국내산같은
    질을 우선시하여 선택하는편이예요
    전 교육비 줄일지언정 식비 줄이고싶진 않은데 뭐 사람마다 중요시하는게 다르니까요

  • 13. .....
    '12.5.22 11:56 PM (182.208.xxx.67)

    외식비는 줄여도 집에서 먹는 식비는 줄이지 좀 말았으면 합니다. ㅜㅜ

  • 14. 진짜 조금드는거 아닌가요
    '12.5.23 5:31 AM (175.112.xxx.118)

    3인가족, 식비 100넘는걸요. 남편 주5일 나가서 밥먹고 주말에만 한끼씩 집밥먹고 나가먹어요
    그래도 과일 채소 고기 잘 먹으려면 3인이 100은 넘죠. 요즘 물가가 얼만데요
    아주아주아주 극절약 하고 계신듯한걸요

  • 15. 뭔가 이상
    '12.5.23 7:14 AM (1.246.xxx.124)

    주말에 가끔씩 외식하는것도 괜찮은거같고 식비도 저정도면 적당하지않나요? 줄일것이라곤 아줌마....사연은 모르겠지만!

  • 16.
    '12.5.23 8:39 AM (221.148.xxx.207)

    이상할거 없는데... 그냥 전 자유시간이 필요하고 남편이랑 저녁에 영화도 보러가야하고... 취미 생활도 하고 친구도 만나고 아줌마는 필수에요. 남편도 100%동의하구요.

    아줌마만 걸고 넘어지시는분들.. 때문에 슬프네요...

  • 17. 그런데
    '12.5.23 9:56 AM (119.200.xxx.4)

    식비 정말 조금 드네요. 저흰 외식비 빼고 100만원이 최저인데..외식비는 별개이구요.
    저렴한거 너무 드시지 말고 애들도 어린데 좋은거 드세요. 아줌마 쓸 정도면 가난한것
    같지는 않네요. 출퇴근 아줌마 150 주고 체크카드 주고 장도 보게 해요. 아줌마 월급도 너무
    조금 주시네요.

  • 18. ㅡㅡ
    '12.5.23 10:02 AM (218.50.xxx.250)

    아줌마월급 조금 주시는거 아닌데요. 중국아주머니 시세(?)라는게 있는건데 적당히에서 조금 넉넉히 주고계신거예요. 저기서 더 드리면 한국아주머니 써야하는거죠.

  • 19.
    '12.5.23 10:07 AM (221.148.xxx.207)

    고기를 안먹어서 그렇지 야채과일은 다 유기농이에요... 골고루 다 챙겨먹구요.

    아 그리고 아줌마 월급 적다고 하는거 처음들어봐요... 입주도 아니고... 다들 그돈이면 조선족 입주라하는데요...

    일하시는분한테는 돈안아껴요...
    저희 아줌마도 만족하시구요.

    아주머니 남편분이 같이사셔서 입주는 안된다고 하셨구요. 그러고보니 장보면 사과 10알중 두개 감자몇개 이런식으로 일부 챙겨드려요. 주말에 드시라구요...

    정말 식비는 못줄이겠네요.

  • 20. 그정도면
    '12.5.23 10:36 AM (112.145.xxx.122)

    식비 많이 안드시거 같아요.
    유기농으로 드신다면서요.
    저희는 3인가족 한달에 45~60정도 들어요.
    아이는 유치원생,저 전업주부,남편은 가끔 저녁식사 집에서 하는 정도인데 식비 많이 들거든요.
    외식 좋아하지도 않아서 두달에 1번이면 많은 편이구요.
    식재료로 야채나 과일은 장날(광역시인데 장이 서요^^) 가서 구입하고 가공식품만 마트 이용하고
    건강식품으로 남편이랑 아이 홍삼이나 비타민제 구입하구요.

    가족수 비하면 식비 많은 편이지만 아이가 잔병 거의 안하고 건강하게 잘자라고 있고
    다른 아이들보다 편식도 적어서 먹는 것만은 신경써서 먹이구요

  • 21. 외식비포함
    '12.5.23 10:59 AM (61.99.xxx.154) - 삭제된댓글

    30정도 드는듯...불쌍하게 과일을 거의 안사먹네요...4인가족

  • 22. .....
    '12.5.23 2:26 PM (116.120.xxx.144)

    물가가 올라서 단가가 세졌쟎아요. 아이템별로 보면 산것도 없는데 훌쩍 넘는게 다 그렇더라구요.
    그런데 아이 어릴때 많이 잘~ 먹여두는게 다 체력이고 학력인 것 같아요.
    어릴때 잘 먹이세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16 김재철 구속수사 촉구 사인했어요 7 ^^ 2012/06/19 1,181
118615 안녕하세요에서 부인한테 맞는 남편 보셨나요 13 혹시 2012/06/19 4,169
118614 테팔그릴 사용법 좀... 푸우 2012/06/19 1,360
118613 주진우의 현대사1회 2 .. 2012/06/19 1,863
118612 유수분부족형 민감피부는 쉐어버터?크림? 2 크림 2012/06/19 1,592
118611 길거리에서 아무대나 소변보는 일부아저씨들 정말 짜증나요 4 짜증 2012/06/19 1,488
118610 MB, 세계 경제에 고(告)하다…“살려면 고통ㆍ인기추락 감수하고.. 4 세우실 2012/06/19 1,169
118609 제주 한화리조트랑 금호리조트랑..^^ 3 zzz 2012/06/19 2,838
118608 예단에 대해서 여쭤보려고 합니다 20 예단 2012/06/19 3,395
118607 적당한 아기 수납장은 무얼까요? 저렴한 플라스틱장vs 오래쓰는 .. 9 엄마 2012/06/19 2,717
118606 버스 하차시 카드 체크 꼭 해야 하나요?(다른 수단으로 미환승시.. 6 fff 2012/06/19 2,844
118605 크록스신발 사이즈 좀 추천해주세요 ㅠ 1 1111 2012/06/19 2,661
118604 유로 2012 2 이해않됨 2012/06/19 851
118603 태아&어린이 보험 들으신분 어떤가요. 4 .. 2012/06/19 740
118602 김상중은 왜 재벌회장 자리를 노리며, 왜 회장아들을 감옥에 보냈.. 4 추적자 2012/06/19 2,797
118601 중1 기말 어찌 공부해야 하나요 3 도와주세요 2012/06/19 1,517
118600 예쁘고 무난하면서 유행안타는 명품백 뭐가 있나요? 6 행복한영혼 2012/06/19 5,545
118599 박원순 재선에 대한 정사갤 글인데(펌) 5 ... 2012/06/19 1,419
118598 밤꽃피는 시기인가요? 자꾸 타는냄새같은게 나는데.. 16 지금 2012/06/19 6,444
118597 은희경씨 소설 좋아하는 분 계세요. 10 좋은 책 2012/06/19 2,868
118596 여자 혼자 놀러가기 좋은 외국 어디일까요? 14 외국여행 2012/06/19 3,527
118595 더워지니 등에 땀띠가 나서 힘들어하는데... 2 계속 긁어요.. 2012/06/19 1,323
118594 우유얼려빙수해먹으려는데요.. 4 빙수 2012/06/19 1,961
118593 찐득이는 바닥 개운하게 닦을 방법있을까요? 6 ㅎㅎ 2012/06/19 3,260
118592 우리나라 동물보호단체 정도가 너무 심하네요 62 2012/06/19 2,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