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푸켓 자유여행 가보신 분.. 하루쯤 렌터카 이용 어떨거 같으세요?

푸켓.. 조회수 : 2,217
작성일 : 2012-05-22 20:54:26

7월 중순 푸켓갑니다.. 5세 아이와요..

푸켓 관련 글 올릴때 댓글 달아주신분 고맙습니다..

 

공항-호텔, 호텔-공항 픽업은 포함된 상품이구요..

빠통에 3박 카론에 3박합니다..

 

프롬텝 곶이나 왓찰롱 사원, 푸켓 타운 등 한 번 드라이브 가고 싶은데요..

렌터카 이용 어떨까요??

IP : 222.121.xxx.183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ㄴㅁ
    '12.5.22 8:57 PM (211.238.xxx.37)

    7일내내 렌터카 이용했는데...
    -한 7,8년 전임-

  • 2. 렌터카
    '12.5.22 9:08 PM (1.226.xxx.52)

    좋아요~ 길이 크게 붐비진않고 정체같은건 없는데 길자체가 좁고 보수가 안되어있으니 조심하시구요. 좀 믿을만한 업체 검색하셔서 두세군데 알아보시고 가셔서 현지서 컨택하면 싸던걸요..저도 7,8년전이예요. 아흑 푸켓가고파요. 렌트하심 아무래도 편하게 이 해변, 저 해변 다닐수 있고 식당도 관광객아닌 로컬 관광객용으로 싸고 맛있게 그리고 예상치않았던 경치도 구경하니 일석이조예요.

  • 3. 기사포함 렌트.
    '12.5.22 9:18 PM (211.246.xxx.39)

    렌트비는 저렴하다 하더라구요. 그런데 길도 모르고 운전석이 반대편이라 저희는 기사포함 렌트했어요. 그것도 저렴한편이라서요. 현지 한국 여행사 통해 예약하심되고 사이트마다 가격나오니 비교해보시고 하심 될것같아요. 기사분들이 영어 잘못하지만 유명한곳은 다 알아들으시고 데려다 주시더라구요. 저희는 마트 식당 관광지 미리 정해서 말씀드려서 다녔고 의사소통 안되면 한국인 여행사 전화하면 그분들이 기사분과 타이어로 이야기해서 알려주시곤했어요. 영어권에서는 늘 렌트 그냥해서 다녔는데 푸켓은 여러가지로 자신이 없더라구요. 기사포함 렌트 저희가족은 매우 만족했어요.

  • 4. 렌터카
    '12.5.22 9:40 PM (175.112.xxx.186)

    운전석이 반대라 운전하기 쉽지 않습니다.
    길이 붐비지는 않지만 오토바이들이 많고, 길도 좁구요.
    예전에 가족이 미리 렌트 예약해놓고 현지에 와서 포기하는 걸 봤어요.
    시내쪽은 차도 많고 길도 여러갈래로 갈라져서 헷갈려요.

    저는 현지 계신 한국분을 소개받아서 그 분이 로컬들이 다니는 식당이랑 좋은 곳들을 데리고 다녀주셨어요.

  • 5. 비추
    '12.5.22 9:41 PM (61.102.xxx.178)

    그냥 한인여행사에 기사 딸린 차량 렌트 하세요.
    제가 한인여행사 사장님 하고도 친한데요. 제가 그냥 차량 렌트 하고 싶다고 하니까
    자긴 개인적으로 정말 비추천 이라고 하셨어요. 돈 때문이 아니구요.

    이유는 일단 운전석이 좌우 우리랑 달라요. 그래서 처음에 익숙해지는데 시간이 걸리겠죠.
    우리랑 모든게 반대니까요. 그리고 길도 익숙하지 않구요.
    까따에서 빠통 오가는 길에 언덕도 있는데 꼬불거리면서 제법 경사가 높아요.
    급커브가 연속 나오기 때문에 위험할수 있어요.

    그리고 푸켓에는 오토바이가 엄청 많이 다녀요. 툭툭 아무데서나 튀어 나오죠.
    그래서 정말 위험하구요.

    그 모든걸 감수 하더라도 정말 사장님이 비추천 하신 이유는
    만약에 작은 사고라도 날 경우에 그것이 내가 잘못한것이 아닌 상대방이 잘못한 경우라도
    꼼짝없이 우리가 외국인이라는 이유로 옴팍 뒤집어 쓴다는 거죠.
    그 사장님 그곳에서 사신지 십수년이 넘으셨고 태국어를 모국어처럼 사용하시고 한인사회에서
    알려지신 분이신데도 늘 조심스러우시데요. 실제로 오토바이가 와서 부딯히고도 사장님이 몽땅 물어주고도
    벌금등 곤란 겪으신적도 몇번 있으시구요.
    그래서 저에게 왠만하면 그냥 기사 딸린 차 타라 내가 너한테 돈 벌려고 이러는거 아니다.
    그러셨어요. 가끔 사장님이 직접 태워서 여기저기 데리고 다녀도 주시거든요. 공짜로 밥도 잘 사주시고
    그럼에도 렌트는 하지 말라고 하셨어요.
    외국길 잘 아실거 같지만 의외로 도로표지판등이 영어로 되어 있지 않은곳도 많아요.

    그리고 차는 많지 않아도 참 험하게 운전들 하더군요. 굉장히 위험 합니다.

  • 6. 핑크팬더
    '12.5.22 10:30 PM (119.69.xxx.85)

    외국인들 쭉~딱지 끊고 있는거 봤어요..
    길은 뭐그리 복잡해보이진 않는데 오토바이들이 너무 많고 경사진곳들도 많아서 초행길엔 위험할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38 견과류 어디서 사야 괜찮나요? 5 맥주파티 2012/06/19 2,267
118637 혹시 사랑에 관련 된 소설을 무료로 드리면 읽어 주실 분 계신가.. 4 아리 2012/06/19 1,295
118636 맛김치 담는법 이렇게하면 되는걸까여? 3 맛김치 2012/06/19 3,909
118635 문래역이나 선유도역 근처 아파트 추천좀 해주세요~!! 9 선유도 2012/06/19 5,828
118634 남편에게 문자를 보냈는데...어이가 없네요... 45 고령자 2012/06/19 17,380
118633 문재인님 댄스모습^^ 2 축제 2012/06/19 1,355
118632 다이어트 중에 잠 안오시는 분은... 2 다요트 2012/06/19 1,394
118631 포터블카세트 추천좀해주세요... 씨디 2012/06/19 1,056
118630 아무리 더워도 머리 안묶으시는 분 계신가요? 7 궁금 2012/06/19 3,163
118629 대학생, 잠 깨우는 법 있으면 작은 팁이라도 부탁 드려요. 12 희자 2012/06/19 2,283
118628 혹시 이규석이란 가수 기억 나세요?(펌) 8 ... 2012/06/19 2,695
118627 울집 강아지 얼굴 부분 미용을 했더니... 5 미용 2012/06/19 3,412
118626 21일 오후2시 대한민국, 20분간 전기 끊긴다 3 미친 2012/06/19 1,717
118625 배추한통이 있는데 뭘해먹죠... 2 배추 2012/06/19 851
118624 카카오 톡에서 친구? 라고 뜨는거요.. 6 카톡 초보 2012/06/19 1,940
118623 엠보드 종류 사용해 보신 분들 계시나요????? 운동하자 2012/06/19 1,002
118622 미국 만화 캐릭터중에.. 알려주세요!(HELP~~) 4 Keren 2012/06/19 1,171
118621 ebs 하숙생며느리의 반란 다시보기요 767 2012/06/19 1,239
118620 비야 좀 듬뿍 와라!!!! 7 어후 2012/06/19 1,606
118619 남편 잘 만나는 성격 30 ... 2012/06/19 12,897
118618 5톤 이사인데 견적차이가 꽤 나서 고민이예요 6 ㄷㄱㄱ 2012/06/19 1,514
118617 두드러기 쉽게 생각하심 안됩니다, 3 알레르기집안.. 2012/06/19 4,156
118616 김재철 구속수사 촉구 사인했어요 7 ^^ 2012/06/19 1,181
118615 안녕하세요에서 부인한테 맞는 남편 보셨나요 13 혹시 2012/06/19 4,169
118614 테팔그릴 사용법 좀... 푸우 2012/06/19 1,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