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배려를 고마워할 줄 모르는

.. 조회수 : 762
작성일 : 2012-05-22 20:11:33
예전에 고졸 여직원을 자금수납직원으로 뽑았어요.
시재가 매번 틀려요. 십만원에서 삼십.. 정말
어이가 없었지만(원래는 본인돈으로 물어야함)
형편이 어렵대서 본인 빼고
십시일반으로 걷어서 충당해 주고,
계속 좋게 타일렀는 데
하루는 또 송금을 잘못한 대형사고. 를
제가 외출한 사이에 쳐서
따끔하게 혼을 내놨더니. 그때 업무 지시를
메신저로 했는 데 저를 차단해 놨드라구요.

회사 옮겨서
여직원 뽑았는 데 회계를 몰라
시스템 셋업하는 데 혼자 죽어라 고생하고 있는 데
본인은 만날 집에 일찍 가드만
그래도 암말 안하고 참아주었더니만
일가르칠려 드니
자기가 회계를 모르는 건 그때 작업을 나혼자 해서 글테요.
참 공부를 해야 하는 일이거늘.
교육일정 공지내려와 신청만 하면 되는 데
왜 교육도없냐고 그러질 않나?
찾아다 긁어다 줬더니 내가 인수인게
해주는 거 보고 모자라면 듣겠데요.

암튼 배려에 뺨때리는 이상한 사람들
참 많아요



IP : 211.246.xxx.247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444 진짜 미칠듯. 아.. 2012/06/21 1,238
    119443 압구정은 오세훈때 재건축이 진행됐어야 했는데 1 ... 2012/06/21 1,493
    119442 MB "4대강사업으로 가뭄 극복하고 있다" 23 세우실 2012/06/21 1,707
    119441 잘 되지도 않을 부탁을 왜 자꾸 저에게 하는걸까요.. 14 왜그러는거야.. 2012/06/21 2,781
    119440 카카오스토리 사진올릴때.. 은새엄마 2012/06/21 1,726
    119439 집에만 있는 시간이 아까워요! 혜은맘 2012/06/21 1,802
    119438 인생의 무기 10 ... 2012/06/21 3,472
    119437 노인전용 세정제 효과가 있을까요?? 3 ........ 2012/06/21 1,357
    119436 머리속에서 땀이 많이 나는데 어쩌쬬?? 5 머리땀 2012/06/21 4,408
    119435 올해 장마 언제쯤부터인가요 1 장마 2012/06/21 1,486
    119434 압구정은 한명회의 호로 한명회가 1 ... 2012/06/21 1,722
    119433 저렴한 달걀샀더니 비린내작렬 ㅜㅜ 8 저만그런가요.. 2012/06/21 2,475
    119432 좌훈을 해보려고 하는데요.. 요강에 해도 될까요? ^^;;; 하하하 2012/06/21 2,328
    119431 싱크대 바닥에 뭘 깔아두세요? 4 이클립스74.. 2012/06/21 2,989
    119430 인터넷 음란물 퇴출이란 말이 오히려 더 공포로 인식되는 이유? .. 1 호박덩쿨 2012/06/21 1,859
    119429 삼성동 아이파크 산다고 ... 2012/06/21 2,458
    119428 캠퍼스의 심장, 한국복음주의대학생연합회에서 뜨겁게 찬양합시다 1 상키스 2012/06/21 1,195
    119427 대형마트 양도양수건 대형마트 2012/06/21 1,454
    119426 아침 방송에 나왔던 편승엽씨 23 김치볶음밥 2012/06/21 11,140
    119425 며칠전 집 앞에서 있었던 일 1 -용- 2012/06/21 1,667
    119424 압구정동, 해운대 2 상상 2012/06/21 1,974
    119423 장차관들이나 고위공직자들 재산 내역 못보셨나요? ... 2012/06/21 1,124
    119422 전력민영화의 꼼수 4 2012/06/21 1,726
    119421 6개월 아이있는 맏며느리에요. 초상시... 16 조언부탁드려.. 2012/06/21 2,131
    119420 정말 압구정하면 드는 느낌이 13 ... 2012/06/21 4,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