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급질) 자녀 흡연문제 상담

땡비맘 조회수 : 1,084
작성일 : 2012-05-22 14:53:17

아이가 고 1인데요. 작년겨울 친구들이랑pc  방 다니면서 담배를 배웠나봐요.

직장맘이지만 항상 아이에게 관심을 많이가졌는데

언젠가보니 주머니에 라이터가 있는거예요. 정말 놀라서 아이에게 확인해보니 호기심에 피워봤다. 다시는 안그러기로 울면서 맹세 했었어요. 근데 항상 들어오면 화장실로 직행하고

의심스러워

항상옷을 뒤지면 안그런 날도 많고 특히 주말엔 담배 가루가 떨어져 나옵니다.

공부만 열심히 하면 되는줄 알았는데 이제 제마음은 공부는 뒤전이고

항상 한숨만 나옵니다 . 살맛이 안나네요 .

남편도 담배를 핀적이 없고 집안엔 모범생만 있는데....

인터넷을뒤져 보니 소변 시약을 사서 아이에게 혼내지 말고  엄마가 끊는걸 도와주라해서  시약도 샀습니다.

근데 남편이 지금 접근하면 오히려 대놓고 필수 있다고 좀더 기다리자 하네요 .

아이에겐 다시 피고 있는걸 안다는 내색 안햇어요.

마음 같아선 엄마가 눈물로 호소하며 혼내주고 싶은데 어째야 할까요 남편은 아찍때가아니고

어쩨보니 돌려서 말하더군요 .공부는 못했다고 혼내지 않을 테니 학생신분에 벗어나는일 니 건강을 해치는 일 하지마라구요 .....

답답합니다 .이런경험 없으신가여?

우울하고 한숨 눈물만 나옵니다.

IP : 222.119.xxx.69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구...
    '12.5.22 3:01 PM (112.150.xxx.137)

    요즘 길거리보면 어린애들 흡연이 더 많아요. 오히려 나이드신분들은 끊는추세라던데....
    애들이 담배를 어디서 그렇게 살수있는지...

    아는 지인이 딸이 그래서 달래도보고 울어도보고했는데
    나중에는 들키는 횟수가 늘어나니 더욱더 뻔뻔해져서 못끊겠으니 그냥 두라...해서
    온집안이 난리가 났다고하더라구요. 자기는 이제 딸 포기한다고 눈물바람하더니...

    미국에서 일하다 귀국해서 잠깐 머문 조카가 아이가 담배피운다는걸 알고는 쌍심지를키고... 감시하는데
    부모가 더.. 조마조마했다고 하더군요.
    어느날 집에왔더니 둘이 멀카락 끄잡고 싸우고.. 난리도 아니고... 애는 집나간다고 난리고...
    결국 그 무서운 친척언니때문에 끊었다고 하더라구요.

    결론은... 부모 무서워할때 호되게 혼내세요.
    그집도 흡연사실 걸리면 용돈안주고 외출금지 시킨데요... 핸드폰 한달간정지..이런것도 시키고요.
    같이사는 친척언니와 같은방을쓰니 냄새나면 바로 핸드폰정지니까 완전 눈치본다고하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557 장바구니 카트 이마트에 파나요? (급해서요 감사합니다 ^^) 2 panini.. 2012/06/19 1,754
118556 쿠쿠 전기압력밥솥의 밥맛이 예술이네요 7 밥맛 2012/06/19 3,019
118555 [중앙] 전두환 흉상·군복·칼 … 대구공고에 자료실 2 세우실 2012/06/19 1,221
118554 이탈리아 소렌토..다녀오거나 잘 아시는 분.. 3 여행은 좋아.. 2012/06/19 1,106
118553 고구마 싹난거 삶아먹어도되나요? 3 고구마 2012/06/19 27,862
118552 여주 박람회 다녀오신분 .. 2012/06/19 931
118551 제주도 2박3일 일정 좀 봐주시겠어요? 5 제주도 2012/06/19 1,664
118550 신장기능검사 꼭 대형병원에 가야할까요? 9 건강체크 2012/06/19 14,833
118549 초4남자아이- 재미있게 볼수있는 책 추천해주세요. 8 만화책이제그.. 2012/06/19 1,164
118548 유럽발 경제위기가 사라지고 노무현때처럼 세계 경기가 좋은데도 3 ... 2012/06/19 1,555
118547 이병헌 목소리 말인데요.. 32 애엄마 2012/06/19 7,215
118546 10월에 인도네시아 발리 갈려는데 조언부탁드립니다. 9 발리 2012/06/19 1,823
118545 지나간 인연이 가치라네요 1 놀러와 2012/06/19 1,966
118544 공부잘하는 비법 알려드릴께요 260 공부비법 2012/06/19 23,659
118543 노후 준비요, 일부에서 너무 과열시키는것 같아요 21 노후 2012/06/19 5,283
118542 사는게 뭔지... 당신도 고생이 많구려 4 힘내시오 2012/06/19 1,652
118541 삼성 갤럭시s2 사용법 알려주는 블로그 추천부탁드려요~ 7 알려주세요~.. 2012/06/19 2,392
118540 합성계면활성제 아니면 좋은건가요?? 올리브리퀴드 질문~ 2 피부 2012/06/19 2,403
118539 토건족을 왜 욕하는거죠?토건족이 나쁜건가요? 9 ... 2012/06/19 2,496
118538 거래처 직원이 와서 배 꼬르륵 거리거나 방구 뀌어도 괜찮지않나요.. 2 저 아래 방.. 2012/06/19 1,371
118537 핍플랍 문의요 6 사고싶어요 2012/06/19 2,020
118536 방위사업청 “차세대 전투기, 지금이 구매 적기” 1 세우실 2012/06/19 695
118535 군대면회가는데 무슨 음식이 좋을까요? 경험맘님들 부탁요! 2 퐁듀아줌마 2012/06/19 3,576
118534 초딩 스마트폰 조건 보세요 3 고운이 2012/06/19 1,562
118533 주민센터에서 하는 요가 괜찮을까요? 5 요가 2012/06/19 2,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