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룸쌀롱 갔다던 명진 스님 절망 실망이네요..

어이쿠.. 조회수 : 5,431
작성일 : 2012-05-19 19:00:05
최근들어 공지영같은 어줍잖은 공인들 말고..
괜찮고 점잖은 의식있는 사회명사, 오피니언리더로서 존경했던 분인데..

룸쌀롱이 왠말인가요?
더구나 강남에 신x드 라는 곳이라는데..
직장 남자 동료들 말을 들어보니... 그냥 우리가 아는 그런 일반 술마시는 룸쌀롱이 아니라
전문적으로 성xx 를 풀코스로 해서 유명한 곳이라는데.. 

너무 실망스럽네요.
쿡에서 맨날 그런데 갔지만 자기는 안했다는 남편말 믿어야 되냐는 글 올라올 때마다
웃기다고 생각하며 답글 달던 저였는데..

아니 왜 스님이..그것도 성xx로 유명한 강남 룸쌀롱에 왜 갔는지..
(가긴 했지만 안했다는 말도 사실 못믿겠구요..)
그러고도 고고한 인품으로 우러러봤던 제 자신이 한심해지네요.

요즘 이정희 국쌍에 이어 정체 드러내는 분이 왜 그렇게 많은지...에휴 참...
IP : 180.66.xxx.15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이쿠..
    '12.5.19 7:07 PM (180.66.xxx.155)

    사실은 이렇대요./
    누가 꼬지른게 아니고 명진스님 본인이 갔다고 인정하던데요..다만 자기는 하지는 않았다고..웃기죠
    사실 남자들 이런 말 누가 믿나요? 무슨 회사 접대도 아니고 스님들이 룸쌀롱에 갈 일이 뭐가 있나요?

  • 2. 이사람
    '12.5.19 7:17 PM (175.196.xxx.85) - 삭제된댓글

    또왔네 ;;

  • 3.
    '12.5.19 9:09 PM (211.247.xxx.10)

    뉴스에 도박하는
    스님들도 충격이었는데
    룸싸롱이라뇨;;

  • 4. 이해
    '12.5.19 10:31 PM (114.206.xxx.32)

    당신들 참 웃기고 있네! 당신들은 얼마나 어줍지 않아서 함부로 어줍은 공인 운운하고 자빠졌는데? 현정권 엿같은 개짓에 한번이라도 분노의 메시지라도 날려보고 그런 막말을 배설하는가? 어울리다보면 천주교 신부도 술집에 같이 가서 술마시고 조용히 돌아가던데...눈구녁으로 하는 것 보고 지금 배설하고 있남? 상상도 오버하면 현실이 되고 환청을 듣는다고 하더니 여긴 정신병 수준인간들 좀 있구만!

  • 5. ...
    '12.5.19 11:16 PM (112.185.xxx.202)

    목사가 그랬다면 온갖 험한 악플 달리던때하고 너무 반응이 틀리네요. 한마디로 이중성쩔어요. 이제껏 기독교에 악플달릴때마다 그냥 별 말안했지만 이런이중잣대 참 웃기네요 ㅎㅎ

  • 6. ...
    '12.5.19 11:19 PM (112.185.xxx.202)

    그리고 여기 82에도 많은 기독교인들이 있는데 그렇게 대놓고 막말하는거 솔직히 불편해요. 근데 '이해' 님 댓글은 위에님이 좀 비판했다고 눈에불을켜고 머라하시는군요 이런 사건은 좀 비판받아야 마땅하죠. 그냥 가만 계시는게나을듯싶어요

  • 7. ..
    '12.5.20 1:58 AM (211.224.xxx.193)

    천주교 신부도 저런 섹스하는 룸살롱 간 사람이 있나요? 누구죠?
    종교인이 저런데 근처에 갔다는 자체가 문젠거죠. 완전 이중인격자 같아요. 저 스님이 인정하고 갔는데 하지 않았다 이소리가 전 너무 웃겨요. 누가 믿어요 그 소릴. 정치 뭐 이런걸 떠나서 종교인이 저러면 저건 사기꾼이랑 뭐가 달라요? 개독 목사들이랑 똑같아요. 자기 사리사욕을 위해 종교인으로 위장하고 사는 사람들
    요새 몇년전 절에 갔다가 스님이 준 책을 모처럼 꺼내 읽다가 너무 좋은 내용이 많아서 절엘 다닐까 생각해봤는데 룸싸롱, 도박 애기 나오고 절에 가면 스님들이 스님으로 안보일것 같아요. 그냥 머리깍고 사기치는 남자들로 보일것 같아요. 정말 실망. 다들 유명 사찰 주지들이라면서요.
    그러고 보면 소시민들이 제일 깨끗하게 사는것 같아요. 자기 노동으로 먹고 살고 주위사람 챙기는 소시민들요. 저 종교인들 따르는 신도들 덕에 손에 물 안묻히고 떠받들여지며 편하게 사시잖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209 버스커버스커 콘서트 어제 다녀왔는데요. 9 공연보고와서.. 2012/06/23 4,143
120208 집에서 셀프염색하면 얼룩지나요 5 궁금 2012/06/23 2,353
120207 무속인 심진송씨가....... 17 예언~ 2012/06/23 14,997
120206 오래된 피아노 4 아름 2012/06/23 1,660
120205 토마토는 웬만하면... 70 2012/06/23 13,944
120204 익산에 숙박할 곳 추천~ 2 임관식 2012/06/23 1,841
120203 친구가 아기를 낳아서 갔는데요, 25 좀 섭섭 2012/06/23 11,243
120202 토마토도 지나치면 해로울수 있나요 15 .. 2012/06/23 7,224
120201 미국산 몰튼소금(우산쓴 소녀 소금) 화학소금인가요? 8 토마토 2012/06/23 8,097
120200 일베,디씨 인사이드 하는 아들이 너무 불쾌하네요 15 상당히불쾌 2012/06/23 4,229
120199 없으면 보고싶고 있으면 잔소리나가고 6 11살 2012/06/23 1,898
120198 에어컨을 설치하려는데 에어컨회사 안부르고 설치하는 분 불러도 되.. 7 더워요 2012/06/23 1,551
120197 초3 수학 문제좀 봐주세요. 3 초3 2012/06/23 1,663
120196 우리나라 여가수가 부르는 노랜데.. 챠챠~ 들어가는 노래.. 8 궁금해~ 2012/06/23 1,636
120195 버섯 조리할때 어느정도 씻으시나요? 3 .. 2012/06/23 1,944
120194 추적자 재방송은 언제 하나요? 3 홀릭홀릭 2012/06/23 1,642
120193 이런 상황에 뭐라고 말해주면 좋을까요? 2 메뉴얼 2012/06/23 1,141
120192 미국 어린이들이 한국와서 하면 좋을 거 13 ^0^ 2012/06/23 2,563
120191 롯데월드 6월에 적용 가능한 할인카드 알려주세요 자유 2012/06/23 1,352
120190 웃긴 얘기 퍼왔어요. 11 ㅋㅋ 2012/06/23 4,070
120189 으악~~~발리에서 보고 우울감이 가시지를 않네요. 4 현실로 돌아.. 2012/06/23 2,280
120188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읽어보신 분요...결말에 대하여(스포있.. 1 비누맘 2012/06/23 25,688
120187 후쿠오카 많이 위험할까요? 8 힝힝 2012/06/23 3,701
120186 양조간장에 곰팡이가 초보 2012/06/23 1,734
120185 쿨젤매트와 돗자리 뭐가 더 좋을까요? 2 ㅇㅇ 2012/06/23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