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갈수록 길어지는 수명

82cook21 조회수 : 1,546
작성일 : 2012-05-18 17:18:06
갈수록 수명이 길어진다잔아요` ~꼭 오래 산다고 좋은것만은 아닌데 길어지는 수명이 축복인지 장애인지  모르겟네요  길어지는 수명때문에 아기 낳는걸 꺼려하고 부모부양 시간이 길어지니 당연 자식낳아 양육하는게 부담인셈이죠 갈수록 힘들어지는 세상에...오히려 젊은사람은 사망소식이 많은데 노인들은 사망소식이 뜸하네요 이집저집 노인부양문제 앞으로는 자식있는 독거노인 문제가 큰 사회거리 일거 같네요...
IP : 219.254.xxx.72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18 6:10 PM (202.14.xxx.162)

    친정엄마가 간경화때문에 대학병원에 계시다가 오랜기간 입퇴원 반복하다가 결국 공동간병되는 2차 병원으로 옮겼어요. 거기는 그나마 조건이 좋지만- 병비가 180만원 정도-환자는 환자 대부분이 노인인데 많은 분들이 호스통해 영양제 드시고 기저기 차고 계세요. 거기서 나아져서 집으로 모실까 노인병원갈까, 2등급 받았으니 요양원 모실까 알아보다가...
    인생 참 참담함을 깨달았어요. 매트릭스의 인간들처럼 쭉 호스에 달려있어요. 존엄은 찾아볼 수 어요.
    가족과의 행복이나 노인의 아름다운 노후는 홍보물에나 있을거예요. 아니면 자립적으로 사시는 분들한테만 있겠죠.

    저는 시부모님 두분 다 계신데 그분들 노후준비 하나도 안하고 오직 아들 키운게 다입니다.
    나이드시니 입원 종종하시는데 병원비 약값 쑥쑥 들어가고,간병은 며느리인 제가 했죠. 그러다 병이 낫어요.
    하지만 답답한건 자식들 고생하는데 정작 당신들은 노인 특유의 탐욕과 고집만 남았어요.

    앞으로가 더 걱정입니다. 이제 칠십대니까 평균수명 생각하면 앞으로 10-30년 동안 그분들을 돌봐야하는데 병원도 가야할거고 노인병원도 가야할거고, 정 안되면 요양원에도 모시기 위해 동분서주하겠죠.
    어떨 때는 남편과 이혼하고서라도 시부모하고 헤어지고 싶을때가 많아요.
    남편하고 결혼했는데 노후대책 없는 시부모를 모시면서 애들 키우며 사는 저희는 무슨 삶인가 싶어요.

    자식 있으신분들 제발 노후준비 하세요.특히 아들 있으신분 며느리가 무슨 죕니까?
    노후준비 안하시면 자식들 피눈물 흘립니다. 돈 준비 정신력 준비 단단히 하세요.

  • 2. 빌보짱
    '12.5.19 2:19 PM (123.248.xxx.245)

    위에분 절절이 맞는말이네요
    100세수명 난 죄악이라고봅니다 순수내의견``
    정말 우리세대 부모님들 대책이없죠
    낀세대 갈수록 더 힘들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7208 소녀시대는 몇키로나 나갈까요? 15 그러면 2012/06/14 3,876
117207 남편후배의 두달간의 내집방문..어떠세요? 29 직장맘 2012/06/14 4,285
117206 윽~ 실리트 압력솥 선택 증말 고민되요 3 정보사냥 2012/06/14 1,095
117205 집이 좀 어려워져서 집을 알아보고 있는데요 ㅜㅜ 6 속상해 2012/06/14 2,284
117204 양주 미니어쳐 조우커 가격이 얼마나 하나요 mrs.sh.. 2012/06/14 1,324
117203 얘기하는 거 들어보면 완전 친일파 집안일 가능성 높은 사람 3 dd 2012/06/14 1,059
117202 등산 장점과 단점좀 알려주세요~ 13 ,,, 2012/06/14 7,590
117201 민간인사찰 사건 검찰 발표와 함께 나타난 무한도전 폐지설. 1 참 꼼꼼하셔.. 2012/06/14 703
117200 사무실인데 누가 감자 찌나 봐여! 9 2012/06/14 1,938
117199 귀여운? 아들얘기 2 2012/06/14 798
117198 반식욕+소식 다이어트 한달째 5키로감량^^ 6 ... 2012/06/14 6,489
117197 의사들이 가장 싫어하는 직업 1위가 여교사라네요ㅋㅋ 6 ... 2012/06/14 6,383
117196 사교육 유발하는 기말고사문제를 낸 중고교 제재한다는데요, 7 ... 2012/06/14 1,384
117195 고 김근태 자전적 수기 ‘남영동’ 영화 만든 정지영 감독 2 샬랄라 2012/06/14 983
117194 여교사는 그냥 평범한 직업들중에 선호되는 직업이죠. 12 ... 2012/06/14 2,614
117193 검은콩자반 잘 아시는 분...!! 6 은유맘 2012/06/14 1,414
117192 운동화 안창(맞나?)만 세탁기에 돌리는 건 괜찮겠죠? 3 빨래 2012/06/14 880
117191 점프수트 입는 분들.. 화장실은 어떻게 가시나요..? 6 으음.. 2012/06/14 22,107
117190 저층은 햇볕이 잘 안 들어오는 편인가요? 5 ?? 2012/06/14 2,385
117189 어제 유령에서 밀레가 간접광고였었다면서요? 8 드라마 유령.. 2012/06/14 2,216
117188 피곤해서 짜증 많이 내는 아이 한약? 영양제? 뭘 먹일까요? 1 ㅡㅡ 2012/06/14 1,516
117187 김치냉장고 AS 기사분과 부딪혔어요 11 찝찝 2012/06/14 2,719
117186 檢의 변화…'판례 면죄부' 든 친철한 검찰씨 1 세우실 2012/06/14 561
117185 천가방 예쁜곳 알려주세요 2 천가방 2012/06/14 1,664
117184 오이지 1 딸맘 2012/06/14 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