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정말 분통 터지네요..

안드로로갈까 조회수 : 1,427
작성일 : 2012-05-16 21:07:50

남편은 서비스 기삽니다.

제 남편.. 짤릴지도 모르겠네요. 정확히 말하면 계약연장이 안될지도.

. ( 서비스 앞에 붙은 대기업 간판만 보고 그 회사 직원인줄 아는 사람들이 많은데 하청직원이나 마찬가집니다. 대우도 열악하구... 기름값이 본인 부담이라 요즘 같은 때는 벌이도 정말 시원찮구요. . 4대 보험도 없습니다. 자영업자나 마찬가지입니다.) 지역이 농어촌 지역이라 마땅한 일자리도 없어 울며 겨자먹기로 버티고 있네요.

 

간단히 적자면.. 남편이 4월2일날 전자렌지 서비스 접수를 받았습니다.

 이러저러해서 이상이 없이도 무조건 방문하면 출장비가 있다고 하니 오지 말라 하더랍니다.(출장비 안 들면 고칠 거고 들 면은 안 고친다구요..) 

그래서 수리비가 덜 들려면 구입날짜, 즉 판매일보를 알아야 된다고 알려주고 고객이 그럼 판매일보를 구입처에 요청하기로 하고 일단락 되었습니다.

4월12일날 다시 재 접수 되었고 판매일보가 판매처에서 도착한 것은 17일쯤

(알고 봤더니 이 때쯤 이미 회사홈페이지에 남편에 대한 항의글을 올린 상태더군요..항의는 판매처에 항의할 일이지 서비스센타에 할게 아니지요. )

이어서 고객과 방문날짜 시간을 조정해야 되는데 연락이 안 되고 시간이 안 맞고

(무조건 오후 6시 이후에 와달라고... 여기는 금방 서비스가 되는 도시 지역이 아니라 요일 별로 방문 하는 날짜가 따로 있습니다. )

마침 신랑이 바쁠 때라 어긋나다. 여러번 연락이 안 되어 문자로 방문시간 등을 조정하고자 했으나 답이 없어서 25일쯤 임의로 접수를 취소시켰더니 그때야 연락이 와서 26일날 방문했답니다.

별 이상이 없는 거 같으나 테스트를 위해 물건을 수거, 27일날 갖다드리기로 했는데 신랑이 바빠서(전자렌지 일만 있는 게 아니죠..)확실한 테스트 후에 월요일날 갖다드리겠다고 문자를 보냈는데 역시나 답이 없고 이미 인터넷에 신랑을 짜르라고 글을 올린 상태 더라구요.

재수없게도 월요일날 신랑이 일을 끝내고 집에 온 시각이 저녁 10시가 넘어서 화욜날 아침8시에 갖다드렸습니다.

받아야 할 출장비 역시 못받았구요. 물론 신랑 잘못이 없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성질 급한 사람은 울화통 터지겠죠. 저도 신랑을 나무랬구요. 조금 더 신경쓰지 그랬냐구요.

그런데 이미 17일쯤 글을 올렸다는 얘길 듣고 잘못 걸렸다 싶습니다.

이게 정말 남의 밥줄 자를 일인지 그 고객이란 여자한테 따지고 싶네요.

일단은 급여의 10%가 깎일 상황이구요. 내일 고객 집에 찾아가 빌어야 됩니다.

-------------------------------------------

간혹 본인 생각에 서비스 비용이 과다하게 청구된다면 다시 생각해 보세요.

하지만 출장비는 정당한 요구입니다. 서비스 기사도 사람인지라 항상 비위 맞춰줄 수 없네요.

IP : 114.30.xxx.19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안드로로갈까
    '12.5.16 9:33 PM (114.30.xxx.19)

    바쁜 직장인이라 혹여 보더라도 나중에 볼 거 같구요. 명예훼손 될만한 내용은 없다고 보는데요? 어디라도 하소연 하고 싶어서 참을 수가 없었어요ㅜㅜ

  • 2. 스뎅
    '12.5.16 9:42 PM (112.144.xxx.68)

    저 이사 오면서 케이블 달때도 기사님 오셔서 너무너무 친절하게 해주시고 가시면서 전화오면 말씀 좀 잘 부탁한다고 너무 애절하게 말하셔서 저 무조건 서비스 만족 한다고 말씀 드렸네요 요즘은 그런걸로 인사에 영향 미친다면서요...얼마나 스트레스가 많을지 생각만해도...

  • 3. 어휴..
    '12.5.17 7:25 AM (118.36.xxx.133)

    속상한 면이 있으실 것 같은데요,,

    할 수 없는 상황인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638 나박김치 싱겁게 담궈도 되나요? 1 ... 2012/06/04 977
113637 이별 어떻게들 하시나요 4 미소 2012/06/04 2,366
113636 얼음정수기 사용하시는분 어떤가요? 2 .... 2012/06/04 1,597
113635 자주가던 단골식당 오랜만에 가봤더니 ^^ 2012/06/04 1,346
113634 중학 공교육 과정을 꼭 다녀야할 이유가 있을까요? 15 쉽지않은 고.. 2012/06/04 2,765
113633 40대 남매들.. 왜 서로에게 '야' '너' 그러는걸까요.. 5 언짢아.. 2012/06/04 2,340
113632 검찰 20억 노무현 차명계좌없다 결론 9 소망2012.. 2012/06/04 2,027
113631 옷은.. 살빼고 사야하는걸까요? 7 ... 2012/06/04 2,730
113630 엑셀에서 필터링 후 자동정렬 방법 3 찬이맘 2012/06/03 3,725
113629 초등3학년 남아 너무 힘드네요...ㅠㅠ 9 고달픈엄마 2012/06/03 2,322
113628 내과 알레르기 검사 과정 알고 싶어요..6살 아이가 할 수 있을.. 4 가려움증.... 2012/06/03 1,532
113627 다이어트 20, 21일차 9 다이어트 2012/06/03 1,678
113626 전세 재계약 할때 어떻게 해야하나요? 2 ... 2012/06/03 835
113625 대학 갈 때 플러스 돼나요? 7 한자 급수시.. 2012/06/03 1,416
113624 저 지금 가출상태예요 8 야행성 2012/06/03 2,211
113623 머리 하루에 2번감는거 안좋겠죠? 4 .. 2012/06/03 1,928
113622 어느 임상수의사의 글인데(펌) 1 ... 2012/06/03 1,563
113621 다이어트후... 1 남편 2012/06/03 919
113620 김허늘이 부른노래 재목 2 신서의품격에.. 2012/06/03 1,029
113619 세후 월 천만원선이면...대략 연봉이 얼마쯤 되는지요? 4 ... 2012/06/03 2,962
113618 레이온 섬유요... 20 화초엄니 2012/06/03 25,161
113617 프로메테우스 집에서 합법적으로 볼 수 있는 방법? 1 개봉 영화 2012/06/03 1,043
113616 모나카는 어디것이 젤 맛있나요? .... 2012/06/03 543
113615 8월 캄보디아 여행, 너무 더울까요?? 8 여행 2012/06/03 14,557
113614 커피 캡슐 뒷처리..ㅠㅠ 8 고민 2012/06/03 8,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