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원글 펑해요

중2맘 조회수 : 3,012
작성일 : 2012-04-21 00:50:12

 

이젠 하소연 쓰기도 힘드네요..

 

 

IP : 124.56.xxx.140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학원강사
    '12.4.21 12:56 AM (116.125.xxx.129)

    학원강사입니다.
    그것도 수학학원 강사...^^

    님의 글을 읽고 댓글을 안남길수가 없네요.
    학원에서 "오죽하면" 댁의 아들을 계속 부르겠습니까???
    진짜 상위권 학생들은 시험이 다가오면...오히려 학원에 덜 부릅니다.

    학원입장에서는...
    학생이 성적이 안나와서 그만두는것보다는 힘들어서 그만두는것이 더 나으니까...
    "어쩔수 없이" 댁의 아드님을 부르는 겁니다.

    정말..."오죽하면" 부르겠습니까???!

    이런 글 쓰기전에 댁의 아드님 상태부터 살펴보세요.

  • 2. 100점
    '12.4.21 1:03 AM (114.203.xxx.145)

    중2가 100점이라구여?
    여긴 강남인데 평균에 70대여요..
    강남이 아니라면 전교1등?

  • 3. 흐음
    '12.4.21 1:04 AM (1.177.xxx.54)

    백점이라면 안나가도 되요.
    다른과목 공부해야 한다고 그러면 보통은 나오지말라고 해요.
    그정도 성적이면 굳이 나갈 필요가 없거든요.
    다른과목 공부 핑계로 일요일 나가지 마세요.
    그렇게 말하는대도 나오라고 하면 뭐 그건 어머님이 선택을 하셔야겠죠

  • 4. 음...
    '12.4.21 1:06 AM (58.123.xxx.132)

    제 생각도 그 정도 성적이면 굳이 안 나가도 될 거 같아요.
    어차피 학교도 아닌 학원인데 부른다고 다 나갈 필요도 없구요.
    다만 학원에서는 성적이 어느 정도 나와줘야 하니까 더 챙기는 걸텐데
    나한테 필요한지 아닌지는 개인이 판단해서 취하면 될 거 같아요.

  • 5. ..
    '12.4.21 1:08 AM (123.212.xxx.218)

    공교육도 아닌데 스트레스 빋으며 보내실거까지야

  • 6. ㅡ,.ㅡ
    '12.4.21 1:14 AM (119.67.xxx.4)

    동감이에요.
    너무 불러대서... 다른 과목은 뒷전...
    님 아이는 100점이나 맞지...저희애는 그냥 그런앤데...수학만 붙들고 있으니 답답합니다.

  • 7. 건강맘
    '12.4.21 1:48 AM (121.139.xxx.114)

    글쎄요
    요즘학원에서는
    특목이나 선택적으로 고등학교 가려면 내신이 중요해지니
    내신챙기기 위해서 부르는것 같더라구요

    그 학원 입장에서는 그 과목만 잘맞으면 되는거니까요
    다른과목은 관심밖이지요

    나름 수학을 잘한다면 특별히 추가되는 시간은 알아서 빠진다고 하세요

  • 8. ..
    '12.4.21 1:51 AM (203.100.xxx.141)

    학원강사님.....좀 기분 나쁘게 글 쓰셨네요.ㅡ.ㅡ;;

  • 9. 보내지마세요
    '12.4.21 2:08 AM (121.139.xxx.140)

    학교도 아니고 안보내면 될것같은데요
    빠진다고 문제될 것 있을까요

  • 10. 그럼
    '12.4.21 2:18 AM (14.52.xxx.59)

    학원에 말해서 수학이 다른 과목에 비해 안정적이라 다른과목 좀 해야된다고 말하고 보내지 않으면 됩니다
    학원은 나름 책임감 다하려고 그러는거죠
    저도 애가 중학 첫시험이라 국어 과학 동네 내신학원 보냈더니 보강에 직전보강에 뭐 정신이 하나도 없어요 ㅠ
    심지어 영어학원도 그 쉬운걸 4번이나 불러 대네요
    근데 공부 잘했던 큰놈은 시험때 혼자 들고팠지 학원 안 갔던 기억은 나네요

  • 11. ..
    '12.4.21 2:20 AM (110.14.xxx.164)

    시험때 되니 보충이 많아져요
    알아서 조절 하세요 부른다고 다 보내지 마시고요
    시험땐 부족한 과목을 해야죠

  • 12. ........
    '12.4.21 6:24 AM (180.66.xxx.58)

    학원강사님.....좀 기분 나쁘게 글 쓰셨네요 22222222

  • 13. 40대아짐
    '12.4.21 9:40 AM (125.189.xxx.98)

    여기 대부분이 학부모이고
    아이의 성적이나 문제로 글을 쓸때에는
    주변에 이야기하기도 그렇고
    다른 환경에 처해 있는 사람들의 생각이 어떤지 물어볼려는 생각에 씁니다.
    또한 걱정을 털어놓으면서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되고
    댓글로 위안도 받습니다.
    현실을 직시하라는 의도는 좋지만
    비난하고 비아냥거리는 글은 아니쓴만 못합니다.

  • 14. 띵이
    '12.4.21 9:43 AM (121.190.xxx.188)

    지긋지그하다느 표현은 좀 그러네요
    사정이 있으면 사정 이야기 하고 안가면 그만이지
    그리고 마음에 들어서, 아니면 다른데 보다 나으니
    지금까지 다닌 거 잖아요
    그래 놓고 시험 준비 시키느라 부러 공부시켜주는 학원을 그런 식으로
    표현하는 건 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6 9월신부인데요 1 ㄹㄹㅎ 2012/06/02 761
113045 추적자 괜찮네요. 1 .. 2012/06/02 1,156
113044 남편의 구타로 이혼시 2 궁금 2012/06/02 2,253
113043 참외 좋아하시는 분 있나요? 8 참외 2012/06/02 2,597
113042 인천공항 가는길이나 공항근처에 맛집 부탁드려요. 맛집 2012/06/02 1,830
113041 [원전]후쿠시마 대기 중의 세슘, 40 일 주기로 증가 ... .. 참맛 2012/06/02 1,100
113040 택배를 받고. 5 시어머니 2012/06/02 2,006
113039 직장인이 동시에 가게운영 하면 의보가 어떻게 되나요? 4 투잡워너비 2012/06/02 1,855
113038 도배 색상 2 신혼부부 2012/06/02 1,611
113037 [원전]황실이나 문화청 교토로 이전을 수도 백업 검토위 5 참맛 2012/06/02 1,020
113036 열혈 다이어트중 해외출장...식단 어찌할까요? 7 열혈 2012/06/02 1,606
113035 전기렌지 쓰시는 분들 조언 한마디씩 부탁드립니다. 8 rose 2012/06/02 2,011
113034 술!! 얼마나 자주 드세요~? 8 숄숄~~ 2012/06/02 1,898
113033 국가의 직간접적인 관여로 이혼시 국가배상 받을 수 있겠죠? 2012/06/02 821
113032 지름신 안오게 캡슐형 커피 머신 안좋은 점 좀 알려주세요~ 22 ... 2012/06/02 5,805
113031 시세이도에서 갈아탈 파운데이션, 추천부탁드려요~ 1 파운데이션 2012/06/02 2,336
113030 갤 노트로 바꿀만한가요? 6 정보사냥 2012/06/02 2,098
113029 은교 생각보다 별로 안야하네요. 5 파스타요 2012/06/02 4,223
113028 석사과정이 의외로 15 탕수만두 2012/06/02 6,545
113027 &#8238 1 ㅎㅎ 2012/06/02 743
113026 아파트 관리비 질문좀 할게요 ^^ 7 질문 2012/06/02 2,043
113025 영어좀 가르쳐 주세요 1 아이돈노 2012/06/02 986
113024 요실금 수술할때요..? 궁금 2012/06/02 907
113023 클라란스 자차 쓰시는 분들 4 클라란스 2012/06/02 1,753
113022 안국역 아몬디에 맛난 빵 추천해주세요 3 달달구리 2012/06/02 1,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