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악질 은행원 세입자 너무 분하네요.

솔이바람 조회수 : 3,496
작성일 : 2012-04-19 20:56:23

2년전에 전세주었고 저희집은 리모델링된 부동산에서도 괜찮다는 전세집입니다.

들어올때 한부동산에선 제가 내놓은 가격에 들어온대고

지금세입자는 전세금 깍았지만 남자가 국*은행 다니고 신혼부부라 하여 전세금 깍아서 들였습니다.

대신 천장에 있는 얼룩은 도배안하고 사는 조건으로.. 전 부동산통해 전했는데 세입자가 난리를 치는 바람에 부동산에서 물어줬어요.

이번주에 나가는데 집에 가보니 거실도배를 찢어놓고 장판은 온통 찍어놓아서 전혀 쓸수 없게 해놓았어요.

- 4년전에 저희가 도배장판 한건데 2년전에 들일때는 깨끗했는데 완전 기겁했네요.

싱크상판은 온통 들떠서 쓸수 없게 해놓고 싱크대를 오븐을 놓겠다고 저희에게 말도없이 싱크대를  잘라놓았더군요.

황당했지만 좋은게 좋은거라고  다른건 다 그냥 말안하고 싱크대 자른거는 원상복구 하는걸로 약속받고 잔금치뤘더니

며칠이 지나도 안해줘서 문자보냈더니 자기 싱크대 자른게 안해주겠다고 자기가 들어올때 마루 장판 새로했다고.. 헐..

저희 그 세입자 덕에 도배장판에 싱크대 상판까지  새로 들이느라 비용도 많이 드는데 말안하고

싱크대 자른건만 얘기했건만 완전 너무 분해서 그 은행으로 찾아가고 싶은 심정입니다.

IP : 14.32.xxx.130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4.19 9:01 PM (58.143.xxx.219)

    전기렌지 달아야하는데 잘라내고 구멍뚫어야하는 경우라 그냥 가스 쓰고 있습니다.
    필요없는 가스렌지와 생선구이 달려있더라구요. ㅋ 말바꾸니 시시콜콜해도 첨부터 문서화
    해야되나봐요.

  • 2. 보통
    '12.4.19 9:10 PM (175.213.xxx.200) - 삭제된댓글

    나가기전에 가서 체크하고 복구비용제하고 남은전세금 내주는게 관례입니다...받을길은 없지요...서면상 남긴갓도 없구요..찾아가심 업무방해..무고죄죠

  • 3. 게으른농부
    '12.4.19 9:12 PM (220.81.xxx.162)

    세입자는 원상복구의 의무가 있습니다.
    글구 보증금 내줄때는 그걸 다 처리한 후에 내 주셔야 하고요.

    정 배상을 받으셔야 할 것 같으면 법무사찾아가서 사정얘기하시고
    조용히 그양반 급여압류시키세요. 그 다음에 은행창구에서 눈 딱감고 악써대고 난리치면
    그양반 앞으로 좋을 일이 별로 없을 겁니다.

    세입자들도 막무가내인 경우가 종종있죠. 정말 무개념인......

  • 4. 근데
    '12.4.19 9:19 PM (58.143.xxx.219)

    은행원들이 월급은 더 쎄지 않나요? 깍아주셨다는 의미를 잘 모르겠어요.
    못버는 사람에게 좀 더 봐주셔야지 ㅋㅋ 은행다니면 아무래도 전세비용도
    저리로 대주고 혜택이 많지 않나요? 받을거 받으셨어도 괜찮았을거 같습니다.
    그냥 그 은행원에게 문제인 상태로 사진 그대로 찍어서 문자 보내세요.
    복구비 얼마 들겠다 처음 얘기대로 송금하라고 하세요. 안된다면 은행 찾아가겠다
    거기까지 하시구요. 더 빨리 하시려면 통화하셔서 녹취를 하세요.
    정말 받아야 원통함이 없겠다 느끼실 정도라면 해결해야지요!

  • 5. ㅇㅇㅇ
    '12.4.19 9:22 PM (115.139.xxx.72)

    일부 신혼부부들은 남의 집 빌려서 살아 보는게 처음이라서 그게 남의 재산인 줄 모르더군요;
    레떼 같은 카페에 올라온 인테리어를 전세집에다가 한다고 못 30개 정도 밖아서 온 방에 선반 만들고
    그래놓고 나중에 자기 돈 들여서 인테리어 했으니 돈 줘야 하는거 아니냐고 하는 경우도 있어요.
    물론 아주 일부고, 대부분은 오히려 더 깔끔하게 사용하지만.

    원글님 글에 나오는 세입자도..
    자기들이 들어올 때 마루장판 새로 했다고 큰 소리 치고
    (꼴에 자기가 했다고) 그거 뒷 사람이 못쓰게 한다고 찢어놓고 나간거 보니
    그런 부류네요.

  • 6. yawol
    '12.4.19 9:50 PM (121.162.xxx.174)

    영업점(지점) 직원이면 영업시간에 그냥 그 세입자창구가 보이는 고객 대기의자에 계속 앉아계세요.
    누가 와서 물으면 품성이 훌륭한 직원은 서비스를 어떻게 하는지 궁금해서 그런다고 하시면 됩니다.
    한 일주일 지나기도 전에 손들게 되어있습니다. 은행에서 해당직원을 죽여놓거든요.
    그때 훼손했던거 몽땅 현금보상 받으시면 됩니다.

  • 7. yawol
    '12.4.19 9:55 PM (121.162.xxx.174)

    혹시 은행하고 계약하신거 아닌가요?
    전세금 무이자지원하는것은 은행하고 계약서 작성하는데요.
    만약 은행하고 계약하신거라면 은행장 앞으로 내용증명 보내서 청구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64 겉모습만으로 모태솔로 구분가능하세요? 3 미요 2012/06/01 2,266
112663 충치 치료하는데, 금이 나을까요? 사기가 나을까요? 6 치과 2012/06/01 1,402
112662 전세자금 대출,,,2금융권이라도... 2 이사 2012/06/01 966
112661 아이들 잠잘때 뭐입히시나요? 8 궁금 2012/06/01 1,192
112660 혹시 라식,라섹하신분,,나이들어 재수술하신분 계시나요? 라섹 2012/06/01 710
112659 회사 후배 돌잔치때 어느 정도 하면되나요? 8 ... 2012/06/01 1,054
112658 간이 식탁.. 2 최선을다하자.. 2012/06/01 585
112657 제가 생각하는 희대의 사기극은 출산율 떨어지니 아이 더 낳자 입.. 50 제 생각.... 2012/06/01 8,560
112656 마늘지용이 아닌 마늘로 마늘지 담아도 괜찮을까요?? 5 ... 2012/06/01 942
112655 나랏빚 774조 원…정부 "재정 건전한 편" .. 세우실 2012/06/01 496
112654 여름이나.. 그즈음 호텔에서 패키지 상품이여 1 호텔패키지... 2012/06/01 611
112653 미국 신발 사이즈 알려주세요... 3 새신을신고 2012/06/01 635
112652 수학문제 풀어주세요 4 매실 2012/06/01 649
112651 분당 샛별마을 동성아파트 어때요? (전세) 4 궁금 2012/06/01 3,943
112650 카톡이라는 거요~ 7 궁금 2012/06/01 1,967
112649 다들 사랑받고 사시나요?? 3 고민 2012/06/01 2,006
112648 뒤늦게 옥탑방 왕세자 다 봤어요... 6 눈물이 2012/06/01 1,318
112647 집 융자좀 봐주세요~ 3 야옹 2012/06/01 898
112646 담주에 보는 모이고사요 4 모의고사 2012/06/01 956
112645 발걸레질은 도대체 어떻게 하는 건가요? 8 궁금 2012/06/01 2,225
112644 먹었을때 폭풍 식욕생기거나 살찌지는 않나요?? 근데 경옥고.. 2012/06/01 519
112643 보정속옷 입으면 튀어나온 뱃살도 감춰주나요?? 11 나쁜 배 2012/06/01 2,604
112642 어느쪽이 이기적인 부모 일까요? 2 몰라 2012/06/01 1,533
112641 어떤걸 보내면 좋을지 모르겠어요... 1 생일선물 2012/06/01 436
112640 아기 아빠를 찾아주세요. 15 vivael.. 2012/06/01 3,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