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친정엄마와 통화하다가

기억 조회수 : 1,582
작성일 : 2012-04-19 17:32:46
약간 일기 느낌의 글이 될 거 같아요.^^;

날씨도 좋고
친정엄마 생각나서 전화를 드렸어요.

뭐하시나~ 궁금해서 전화 드리니
밭에서 이것저것 하고 계신다더군요.
시골에서 혼자 농사짓고 사시는 엄마는
항상 봄이 되면 바쁘시죠
농사준비 하시느라.

자식들 먹거리를 다 챙겨주시는 분이라
남들은 효도받고 편하게 사시는데
엄마는 뭐라도 하나 더 해서 자식들 주시려고
아직도 농사를 손에서 놓지 못하는 분이시거든요.

날씨가 너무 더워서
여름같다는 얘길 하는데
남쪽인 그곳은 지금 비가 내린다고.


엄마랑
날씨 얘기를 하던 중.


이제 정말 봄이 사라지려나 보다. 하시면서
내가 너 낳았을때만 해도
(제가 음력 3월생이라 이맘때거든요.^^)
산에서 고사리를 한소쿠리 가득 따다
데쳐서 널어놓고
저녁해놓고
그리고서 너를 낳았는데...  하시네요.


오지와도 다름없는 곳에서 사셨던 엄마는
절 낳으실때도
하루종일 일하다 
아궁이에 불 지피고 가마솥에 밥 해서
시어른께 저녁 올리고서는

뜨거운 물 끓여 놓고 가위 소독해 놓고
그리고 작은 방에 들어가셔서
절 낳을 준비 하시고
절 낳으셨거든요.


그냥
계절 얘기를 하다 말이 샜을 뿐인데
젊은 날의 엄마도 상상이 되고 
괜히 엄마가 보고 싶어 지네요.
IP : 112.168.xxx.6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19 5:48 PM (211.247.xxx.235)

    애들낳고 키우다보니 옛날사람들 정말고생했구나 싶어요.

  • 2. 엄마는
    '12.4.19 5:51 PM (112.168.xxx.63)

    부모님 세대에 시골에서 사셨던 분들은 아무래도 더 고생을 하시긴 했는데
    저흰 오지 산속 마을에서 살았던 터라 더 힘들었거든요.
    병원은 커녕
    절 낳으시던 날까지도 하루종일 일하시고 낳으셨으니...

    항상 고생하시고
    임신하셨어도 시어머니가 워낙 성격이 강하고 시집살이를 독하게 시키셨던 분이라
    먹고 싶은거 한번 먹어보지도 못하셨대요.
    임신 하셨을때
    아버지가 몰래 박하사탕 한봉지를 사다 엄마께 드렸는데
    그걸 할머니가 어찌 아시고는 노발대발.

  • 3. mediater
    '12.4.22 8:31 AM (98.24.xxx.78)

    You are blessed because you have great mom.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1997 근데요 애기 낳으면 다들 단체문자 보내는게 보통인가요? 24 .... 2012/05/30 4,524
111996 아마존 킨들구입하신분 있으신가요 ?(전자 한글책 다운로드 하는 .. 5 궁금이 2012/05/30 10,377
111995 최근 어린이집 쓰신글 찾아요 3 아기엄마 2012/05/30 922
111994 순심이와 결혼?한 이 연예인 진짜 날마다 호강하네! 4 호박덩쿨 2012/05/30 2,999
111993 보드람치킨은 왜 지방에는 없나요? 1 광주 2012/05/30 2,528
111992 중학생 아들이 성당에 다녀보겠다는데요... 4 천주교질문이.. 2012/05/30 1,670
111991 의외로 이런 것이 매력여부를 정하는 태도인 듯 해요. 4 아리스 2012/05/30 3,537
111990 '정연'이라는 이름을 어떻게 발음하나요? 13 오늘 오른 .. 2012/05/30 2,864
111989 돈에 환장한 딩크를 본다. 7 원단 딩크 2012/05/30 3,801
111988 살안찌려면 정말 저녁만 절제하면 되나요? 6 .. 2012/05/30 3,458
111987 팔꿈치가 찌릿하다는데요? 2 진료과 2012/05/30 1,231
111986 검찰 ‘노정연 수사’ 재개…미 아파트 전 주인 소환 3 세우실 2012/05/30 1,490
111985 어제 82에서 통쾌했던 리플 6 ㅇㅇ 2012/05/30 3,605
111984 송파구 or 강동구 철학관or점.. 2012/05/30 974
111983 꼬마유령 캐스퍼 같이 어린이가 볼만한 유령/귀신 나오는 영화 있.. 1 ㅇㄹㄹ 2012/05/30 984
111982 혹시 BL만화 보신 적 있으세요? 7 코끼리공장 2012/05/30 2,972
111981 한솔 주니어 디킨스 하는 초등아이 있나요? 1 영어고민 2012/05/30 6,222
111980 지방 갈 때 무조건 자차 가져가세요? 1 궁금 2012/05/30 857
111979 샤브샤브 찍어먹을 소스요... 4 @@ 2012/05/30 1,806
111978 우리나라 추리소설 추천해주세요 10 .. 2012/05/30 1,525
111977 워킹화 추천해주실분요 ~ 9 몸짱만들기 2012/05/30 1,857
111976 등에 여드름종류 왜 생기는 건가요? 1 부자 2012/05/30 1,279
111975 키자니아 에듀카드 당일발급 가능한가요. 2 .. 2012/05/30 2,005
111974 지방흡입 4 ㅡㅡㅡ 2012/05/30 1,732
111973 오늘 도서관 강의 듣고 왔는데요 2012/05/30 6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