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편이 스마트폰을 주웠는데....

.. 조회수 : 3,795
작성일 : 2012-04-17 23:22:31
주인 찾아 주려고 핸폰을 켜려고 하니 배터리가 없어서 그냥 우체국에 갖다 주었다는데....

우체국에서 문화상품권을 줬다네요.^^

그동안......핸드폰, 지갑, 수첩.............서울 시내에서 현금과 수표뭉치(3백정도....)를 주워서 경찰서 

갖다 줬는데도......한 번도.....10원짜리 하나 받아 본 적이 없었거든요.

핸드폰, 지갑 , 수첩.....찾아 준 사람들은 한결같이.....그냥 고맙다는 말만 하고...

지갑이나, 수첩(수첩에 돈도 들어있었음) 주워줬어도.....의심의 눈길로 하고 돈 세어 보는 사람도 있었고...

경찰은 돈에 이름 써 져 있는 거 아니니 자기들이 써 버린 눈치...

어쨌든.........문화상품권 받으니 기분은 좋네요.....스마트폰 주인 잘 찾아가겠죠?


IP : 125.152.xxx.46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ㅁ
    '12.4.17 11:25 PM (122.32.xxx.174)

    원글님도 남편분도 멋진분들이내요
    못믿을 견찰들보다 우체국으로 갖다줘야겠내요

  • 2. ..
    '12.4.17 11:27 PM (125.152.xxx.46)

    감사합니다.^^

  • 3. ...
    '12.4.17 11:28 PM (114.207.xxx.186)

    그거 가져다준 남편이나, 문화상품권 작은거 받고 기뻐하는 원글님이나
    똑같네요. 에잇! 좋은 사람들 같으니라구 복이나 받으세요 넙죽

  • 4. .........
    '12.4.17 11:31 PM (58.232.xxx.93)

    저도 휴대폰 3개
    (택시 안에서 한번, 버스 안에서 한번, 길가에서 한번)

    지갑 2번
    (백화점 화장실 > 고색센터, 길가에 지갑 > 경찰서)

    그런데 뭐 받은적 없어요.

  • 5.
    '12.4.17 11:32 PM (211.246.xxx.175)

    근데 우체국에서 휴대전화 주인도 찾아줘요?

  • 6. ..
    '12.4.17 11:34 PM (125.152.xxx.46)

    지갑이나 신분증 주운 것도 우체국 갖다 주면 주인 찾아 줘요.^^

  • 7. ...
    '12.4.17 11:36 PM (122.42.xxx.109)

    돈 갖은거 주우면 일정금액 사례해야하는 걸로 알고 있는대요.
    경찰이 중간에서 꿀꺽했나보네요. 착하시네요 저 같으면 현금 주우면 갈등많이했을텐데요. 제 복도 얹어드릴게요.

  • 8. 지구대
    '12.4.18 12:22 AM (121.124.xxx.86)

    경찰서 가져가면 보는 앞에서 지갑상태 확인하고 기록합니다. 꿀꺽했는지 직접 두 눈으로 보셨나요? 민원신고 하세요

  • 9. 경찰신고
    '12.4.18 7:54 AM (110.70.xxx.19)

    돈 주워서 경찰 갔다 줬는데 기록 다하고 하던데요?
    주인이 안 나타나고 일년 지나야지 제가 가질수 있다고 해서
    1 년 후 찾아가서 세금 내고 그 돈 제가 받아온 적도 있어요.
    경찰이 꿀꺽하지는 않던데요. 아님 확인을 왜 안 하셨는지 이상해요.
    당연히 어떤 절차를 거치냐 물어보지 않나요?
    아무런 기록도 안 하고 나중에 그냥 거기서 갖는다 그럼 저같음 그냥
    경찰서 안 주고 갖고 나옵니다.

  • 10. ..
    '12.4.18 8:52 AM (203.100.xxx.141)

    무선이라서 아이피가 바꼈네요.

    네...경찰서 가져다 주면 일년 뒤에....주운사람한테 가는 거 국민학교 때 경험해서 알고 있어요.

    남편이 나중에 경찰서 찾아갔더니...시큰둥하고....별다른 대꾸도 안 하는 게

    느낌이 오더래요......그래서....아~ 니들이 썼구나....생각하고.....귀찮기도 하고 본인 돈도 아니고

    뭐라고 따지기도 싫고 해서 그냥 그 길로 나와 버렸어요.

    경찰이라고 다.....착한 건 아니더라고요. ^^;;;;;

  • 11. 지갑은
    '12.4.18 8:54 AM (1.231.xxx.229) - 삭제된댓글

    지갑은 절대로 줍지마세요 예전에 사기꾼들이 일부러 은행 자동입출금기위에 지갑올려놓고 그거 찾아준 사람을 오히려 절도범으로 몰았다더군요 지갑에 돈이 이만큼있었는데 당신이 가져갔지 뭐 이런식으로. 아마 경찰에 갖다줘도 마찬가지일거같네요 그냥 우체통에 집어넣으면 간단하게 해결! 폰은 우체국으로.

  • 12. 맘씨 고운분,,
    '12.4.18 9:01 AM (124.53.xxx.83)

    우체국에 갖다주는 것도 일일텐데
    잃어버린 사람 마음 헤아리시어 좋은 일 하셨네요...
    바라고 하신일은 아니지만 원글님 복 받으실거에요..

  • 13. ..
    '12.4.18 3:43 PM (112.187.xxx.132)

    전 핸드폰 찾아주신분한테 피자 쐈었어요.
    퀵 착불로 받고 폰번호 있길래 라지 사이즈는 못쏘고 미디엄싸이즈로다가 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9624 고려대 아이스하키 감독, 학부모에게 '가짜 편지' 강요 1 세우실 2012/05/23 754
109623 적립금 날아갔네요.. 3 하*클럽 2012/05/23 1,094
109622 영등포 당산역 방사능수치 얼마나 나올까요? ikeepe.. 2012/05/23 1,326
109621 집에서 할만한 부업 뭐 없으라요? 3 도도맘옥이 2012/05/23 2,612
109620 영어기초가 없으신 분들께 나누어 드립니다!!!(수정) 19 공부의신 2012/05/23 2,847
109619 수도권 근처 텃밭 잘되어 있는 아파트 전세 얻을만한곳 아시나요?.. 16 고민.. 2012/05/23 2,727
109618 시식코너랑 본제품이 달라요 ㅠㅠ 멍게젓갈 2012/05/23 606
109617 일일 베이비시터 구할수 있는 곳 꼭 추천절실해요 4 .. 2012/05/23 1,032
109616 형제덕보는 경우도 있을까요? 13 살면서 2012/05/23 2,676
109615 지난주 넝굴당에서 김남주가 친정엄마 무릎베고 누워있던 장면이 계.. 2 왜?????.. 2012/05/23 1,784
109614 광고회사이름 하나 추천부탁드립니다 꾸~벅^^ 2 석이모 2012/05/23 5,030
109613 오이지? 2 두아이 맘 2012/05/23 712
109612 오늘 더킹 하는 날이네요^^ 4 기대만빵 2012/05/23 1,115
109611 '성추행 논란' 전병욱 목사 다시 목회 시작 시끌 6 세우실 2012/05/23 1,402
109610 난임부부인데요. 23 궁금 2012/05/23 4,943
109609 엄마가 디스크땜에 허리가 많이 아푸신데.. 라파메디앙스라는 병원.. 1 디스크 2012/05/23 1,383
109608 오트밀쿠키 맛있는 브랜드 아시나요? 쿠키 2012/05/23 752
109607 학원 더 보내달라고 우는 아이 어찌해야 할까요? 11 영어학원 2012/05/23 2,226
109606 저희 애가 하이체어에서 떨어졌어요. 7 아이고 2012/05/23 1,441
109605 게으름의 끝판왕이네요 이럴 수가 2012/05/23 1,237
109604 집안에 개미떼가 너무 많아요ㅠㅠ 무슨약 써야하나여? 11 속터짐 2012/05/23 8,036
109603 Denise Austin 제자리 걷기 동영상 필요하신 분요 3 ... 2012/05/23 1,157
109602 강릉 초당순두부와 낙산해수욕장 근처 횟집 맛있는 집추천해주세요~.. 3 와우~ 2012/05/23 1,706
109601 박근혜도 이회창처럼 닭되겠는데요. 10 신난다 2012/05/23 2,677
109600 먹어도 먹어도 배가 고파요. 이거 병 아닌가요? 4 뱃속에 거지.. 2012/05/23 3,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