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작은 아씨들 오랜만에 읽었는데 새롭네요~

푸른 조회수 : 1,877
작성일 : 2012-04-17 20:25:01

 어린시절 소년소녀 세계명작전집으로 대부분 읽게 되는데요,

 큰언니 메그 (아름답고 여성스럽죠)

 말괄량이 선머슴애 같고 글쓰는 거 좋아하는 둘째 조

 온화하고 수줍음 많이 타고 천사같은 세째 베쓰,

 막내딸답게 조금은 이기적이고 야무지고 인형처럼 예쁜 에이미....

 

 작가 올컷의 가정사를 많이 반영했고

 올컷의 자매들이 모델이 되었죠.

 

 펭귄클래식에서 새로 성인용으로 나온 "작은 아씨들" 다시 읽었는데

 세계명작이랑 큰 차이는 없네요.

 남북전쟁 당시 미국 북부의 일상사를 그리고 있는데,

 그 당시 미국 남부의 일상사와 전쟁, 전후 상황을 그린 소설"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와 장르는 다르지만

 북부와 남부의 생활상도 비교가 되고요.

 

 남부는 대농장 중심이고 여성은 이래야 한다는 금기가 굉장히 엄격했는데,

 북부는 아무래도 조같은 말괄량이가 글도 쓰고 한 걸 보면 조금은 여성들이 더 자유로왔던 듯~~

 

 근데 요즘 너무 세상이 극악하고 사람들도 독한데,

 물론 소설이긴 하지만 시대상을 반영하니까 그 시대 사람들이 너무 착하고

 생활도 단순하고 서로 우정도 깊고....오랜만에 마음이 정화되는 것 같아요~~ㅋㅋ

IP : 112.165.xxx.20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좋죠.
    '12.4.17 8:30 PM (219.254.xxx.190)

    어릴때 읽는거랑 감동이 달라요.
    저는 키다리 아저씨 최근에 읽고 엉엉 울었어요.

  • 2. 와~
    '12.4.17 8:31 PM (121.136.xxx.28)

    어릴때 만화 좋아했어요.ㅎㅎ
    아빠께서 책 사주셨는데 영어이름이 너무 길고 외우기 어렵고 등장인물이 많아서 헷갈린다고 처박아놓고 읽지도 않았던 기억이.ㅋㅋㅋ
    전 요즘 어린왕자 공부하려고 번역하고있는데
    너무 설레여요..마음이 아프고..
    처음 읽었던게 유치원때였는데...멋도 모르고 걍 읽은거였죠.ㅎㅎ
    두고두고 읽을수록 좋아서 명작인것같아요..명작~세계명작~

  • 3. ..
    '12.4.17 8:43 PM (112.164.xxx.31)

    저도 작은아씨들 소공자 소공녀 비밀의 화원. 이렇게 4권을 사서 다시 보는데 진짜 이때 작가들은 주인공을 전부 천사로 표현했더라구요. 너무 바르고 건전하고... 어른이 되서 다시 보니 비현실적으로 느껴질만큼이요. 옛날엔 나도 이렇게 순수했었겠지하고 하면서 너무 타락해버린 제 자신을 돌아보기도 합니다.

  • 4. 동화 속 성격은
    '12.4.17 8:51 PM (119.18.xxx.141)

    소공녀 세라가 갑인거 같아요

  • 5. 작은 아씨들하고
    '12.4.17 9:22 PM (14.52.xxx.59)

    초원의 집은 정말 미국 짧은역사가 낳은 얼마 안되는 수작인것 같아요
    제대로 번역된건 나이먹어서 보니 더 새롭더라구요
    전 에이미가 결혼하는게 상당히 놀라웠어요,그 자매들이 돈이 없어서 좀 절절 매잖아요
    결국 미국도 계급이 상당히 엄격한 사회구나,,싶어서 ㅎㅎ

  • 6. 싱고니움
    '12.4.17 10:29 PM (125.185.xxx.153)

    에이미가 어떻게 결혼해요? 제가 어릴때 읽은 기억으로는 에이미가 로리랑 결혼했던 것 같기도 하고...아닌 것 같기도 하고......어떤 책에서는 베스가 죽었다고 나오고...어떤 책에서는 성홍열에서 회복되어서 전쟁터에서 살아 돌아온 아버지를 만나서 기뻐하며 언니들 무릎 베고 화목한 가정 분위기를 묘사한걸로 끝난 것 같기도 하고.....ㅠㅠ 기억이 잘 안나요....전부 작은 문고판으로밖에 안봐서.....

  • 7. ..
    '12.4.17 10:59 PM (110.14.xxx.164)

    에이미가 로리랑 결혼해요 로리가 죠 좋아하는데 죠가 싫다고 하고요
    베스 성홍열로 죽고요
    죠는 나이든 남자랑 결혼하고요

  • 8. 착한베스..
    '12.4.17 11:33 PM (182.215.xxx.139)

    전 이상하게 에이미가 얄미웠어요. 로오리라 결혼한것도 그렇구요. (초딩때요)
    명작중에 사랑의 요정 도 재미있게 읽었는데.. 바르보오씨네 형제와 파데트(맞나?) 사랑이야긴데
    어릴때 잘 이해 못하면서도 재미있게 봤네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65 열흘동안 2kg빠졌네요... 3 계속 화이팅.. 2012/06/01 2,222
112664 겉모습만으로 모태솔로 구분가능하세요? 3 미요 2012/06/01 2,266
112663 충치 치료하는데, 금이 나을까요? 사기가 나을까요? 6 치과 2012/06/01 1,402
112662 전세자금 대출,,,2금융권이라도... 2 이사 2012/06/01 966
112661 아이들 잠잘때 뭐입히시나요? 8 궁금 2012/06/01 1,192
112660 혹시 라식,라섹하신분,,나이들어 재수술하신분 계시나요? 라섹 2012/06/01 710
112659 회사 후배 돌잔치때 어느 정도 하면되나요? 8 ... 2012/06/01 1,054
112658 간이 식탁.. 2 최선을다하자.. 2012/06/01 585
112657 제가 생각하는 희대의 사기극은 출산율 떨어지니 아이 더 낳자 입.. 50 제 생각.... 2012/06/01 8,560
112656 마늘지용이 아닌 마늘로 마늘지 담아도 괜찮을까요?? 5 ... 2012/06/01 942
112655 나랏빚 774조 원…정부 "재정 건전한 편" .. 세우실 2012/06/01 496
112654 여름이나.. 그즈음 호텔에서 패키지 상품이여 1 호텔패키지... 2012/06/01 611
112653 미국 신발 사이즈 알려주세요... 3 새신을신고 2012/06/01 635
112652 수학문제 풀어주세요 4 매실 2012/06/01 649
112651 분당 샛별마을 동성아파트 어때요? (전세) 4 궁금 2012/06/01 3,943
112650 카톡이라는 거요~ 7 궁금 2012/06/01 1,967
112649 다들 사랑받고 사시나요?? 3 고민 2012/06/01 2,006
112648 뒤늦게 옥탑방 왕세자 다 봤어요... 6 눈물이 2012/06/01 1,318
112647 집 융자좀 봐주세요~ 3 야옹 2012/06/01 898
112646 담주에 보는 모이고사요 4 모의고사 2012/06/01 956
112645 발걸레질은 도대체 어떻게 하는 건가요? 8 궁금 2012/06/01 2,225
112644 먹었을때 폭풍 식욕생기거나 살찌지는 않나요?? 근데 경옥고.. 2012/06/01 519
112643 보정속옷 입으면 튀어나온 뱃살도 감춰주나요?? 11 나쁜 배 2012/06/01 2,604
112642 어느쪽이 이기적인 부모 일까요? 2 몰라 2012/06/01 1,533
112641 어떤걸 보내면 좋을지 모르겠어요... 1 생일선물 2012/06/01 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