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누수있는 집은 팔때 어찌하나요

윗층누수 조회수 : 3,455
작성일 : 2012-04-17 19:39:31
윗층 화장실 배수구 균열로 우리집 욕실천정으로 물이 똑똑 떨어지는 상황인대요
위층에서 바닥 뜯는 공사도 했는데 
몇달뒤 다시 누수가 되고 공사한분이 원인 잘 모르는 눈치고
잠깐 손보니 또 안세다 몇달있다 또세고 몇번째 반복되고 있어요
위층이 누수될때마다 사람 보내고 조처는 하는데 누수가 반복되는 상황인대요
요번에는 이사갈 일이 생길지몰라 집을 팔고갈까하거든요
근데 우리 잘못도 아닌데 가격도 깍아줘야할테고 그동안 받은 스트레스만도ㅠㅠ
집이 팔리지도 걱정... 참 심난하네요
이미 25년차 아파튼데 걍 한 30년 되도록 놔둬버리까요
그럼 누수가 흔한일이 될테니 차라리 나으려나


하자는 하잔데 내 잘못도 아니고 피해는 다 떠안고 참 이래저래 고민스럽네요





IP : 119.149.xxx.229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17 7:45 PM (211.246.xxx.135)

    저 삼십년 되어 재건축 예비선정된 아파트 살지만 누수 없어요. 그전 아파트도 삼십년 되었지만 누수 없었구요. 누수는 중대한 하자예요. 반드시 그사실을 매수인에게 고지하시고 그럼에도 매수인이 사면 상관없구요. 물론 가격적인 불리함은 감수해야 하구요. 저라면 윗집에게 강력히 요구해서 확실히 누수를 고치게 하겠어요. 윗집이 응하지 않으면 내돈 들여 고치고 원인을 물어 소송건다 하면 대부분 수긍합니다

  • 2. 누수
    '12.4.17 8:30 PM (183.97.xxx.218)

    고층 아파트 살때 님의 위층이었어요
    안방 화장실문 쪽에 얼룩져서 안방화장실 고쳤는데
    마찬가지였어요

    지나고 보니 업자들 바닥파서 흙이 말라 있는데도 다시 덮고하여
    고쳤다고 하더군요

    다시 누수되었을때 아는분 불렀어요
    화장실 바닥 다시 파보고 흙이 말라 물스민 흔적이 없어서
    안방 바닥 팠어요 화장실 문 여는곳
    바닥 시멘트가 젖었더군요

    그 부분 홈을 파면서 따라 가보니 옆라인 옆집이었어요
    옆집 화장실 방수 누수가 우리집 안방으로 와서 아랫집으로.....
    그러니 우리집 고치면 뭐해요?

    님 댁도 젖은 부분 윗집 파보고 물이 어디서 스며드는지 봐야죠
    우리 2달동안 안방 파 헤치고 지냈어요
    옆집 공사때까지.......

    꼼꼼히 살펴봐야 해요
    남편이 흙이이렇게 마른데 어떻게 아랫집에??
    말해도 그냥 덮고 공사마쳤다고 합디다

  • 3. 최서희
    '12.4.17 9:14 PM (180.70.xxx.89)

    윗님과 똑같은 상황이었는데요 씽크대가 문제였네요.
    씽크대갈면서 배관호수를 구멍에 넉넉하게 해서 안으로 충분히 넣고
    끼웠어야 했는데 딱 맞게 끼워서 물이 밖으로 샜던 거죠.
    3번이나 욕실을 뜯어내고 난 후 찾아냈답니다.

  • 4. ..
    '12.4.17 9:17 PM (1.232.xxx.142)

    저희시댁이 그런일 있었는데요,
    윗집 화장실이 새서 화장실로 누수가 있었답니다.
    처음에 화장실이 새는지 확인했구요, 고쳤는데 또 샜어요.
    알고보니 윗집 부엌 싱크대에서 샌 물이 흘러흘러 화장실 위로 떨어졌다네요.
    그래서, 또 윗집에서 고쳤어요.

    그런데 또 물이 새는겁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비가 좀 많이왔다 싶으면 새요, 화장실로 샜구요,
    집이 제일 끝집이고 날씨에 관계가 있었기때문에 관리사무소에 강력 항의해서 외벽보수했더니 다 고쳐졌네요. 근 1년은 고생하신거 같아요.

    누수 잘 보시는 분 찾으셔서 잘 살펴보세요.
    고치셔야 집 파는것도 가능할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1993 중학생 아들이 성당에 다녀보겠다는데요... 4 천주교질문이.. 2012/05/30 1,670
111992 의외로 이런 것이 매력여부를 정하는 태도인 듯 해요. 4 아리스 2012/05/30 3,537
111991 '정연'이라는 이름을 어떻게 발음하나요? 13 오늘 오른 .. 2012/05/30 2,864
111990 돈에 환장한 딩크를 본다. 7 원단 딩크 2012/05/30 3,801
111989 살안찌려면 정말 저녁만 절제하면 되나요? 6 .. 2012/05/30 3,458
111988 팔꿈치가 찌릿하다는데요? 2 진료과 2012/05/30 1,231
111987 검찰 ‘노정연 수사’ 재개…미 아파트 전 주인 소환 3 세우실 2012/05/30 1,490
111986 어제 82에서 통쾌했던 리플 6 ㅇㅇ 2012/05/30 3,605
111985 송파구 or 강동구 철학관or점.. 2012/05/30 974
111984 꼬마유령 캐스퍼 같이 어린이가 볼만한 유령/귀신 나오는 영화 있.. 1 ㅇㄹㄹ 2012/05/30 984
111983 혹시 BL만화 보신 적 있으세요? 7 코끼리공장 2012/05/30 2,972
111982 한솔 주니어 디킨스 하는 초등아이 있나요? 1 영어고민 2012/05/30 6,222
111981 지방 갈 때 무조건 자차 가져가세요? 1 궁금 2012/05/30 857
111980 샤브샤브 찍어먹을 소스요... 4 @@ 2012/05/30 1,806
111979 우리나라 추리소설 추천해주세요 10 .. 2012/05/30 1,525
111978 워킹화 추천해주실분요 ~ 9 몸짱만들기 2012/05/30 1,857
111977 등에 여드름종류 왜 생기는 건가요? 1 부자 2012/05/30 1,279
111976 키자니아 에듀카드 당일발급 가능한가요. 2 .. 2012/05/30 2,005
111975 지방흡입 4 ㅡㅡㅡ 2012/05/30 1,732
111974 오늘 도서관 강의 듣고 왔는데요 2012/05/30 656
111973 이제 복날이 다가오네요 4 nn 2012/05/30 1,083
111972 [민주당대표]국민경선단 9시 마감.. 3 사월의눈동자.. 2012/05/30 674
111971 뒤에 입덧이야기가 나와서 여쭐께요. 입덧이 없었던 아이와 잘 맞.. 9 클로이 2012/05/30 1,942
111970 아이 반 아이 왕따(?)의 경우 7 예쁜 사과 2012/05/30 1,722
111969 강남역쪽에서 가까운 아울렛 (남성복)은 어디가 있을까요? 1 dd 2012/05/30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