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편이 봄옷 사라고 백만원 줬어요. 제가 뭘 사면 좋을까요?

보너스 조회수 : 2,364
작성일 : 2012-04-17 09:55:37

아이 셋 낳고 키우고 저를 안가꾸고 살았어요.

늦둥이 막내가 학교에 들어갔는데 어느새 중년 아줌마가 있어서 독하게 맘먹고 살을 뺐어요.

그래도 아직 167에 55kg 지만요.

 

남편이 봄옷 사라고 용돈 줬는데 백화점에 가보니 한두벌 살 값이네요.

무슨옷을 사야할까요?

자켓이 필요할까요? 나이는 43세이고 전업입니다.

 

평상시 아이가 어려서 야상에 운동화만 신고다녔고 트렌치 코트는 좋은거 하나 있고요.

가방이랑 신발은 좀 있는데 옷 스타일좀 변신하고 싶어요.

조언 좀 주세요.

 

참 헤어스타일은 오연수 같은 숏컷이 날까요?

넝쿨당의 큰딸 같이 뱅헤어에 어깨길이 파마가 날까요?

변신하고픈 43세 아줌마줌 도와주세요.

 

백만원이 생겼다면 뭘 먼저 사야할까요?

IP : 99.187.xxx.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라면
    '12.4.17 9:58 AM (1.251.xxx.58)

    저도 비슷한 나이.전업.
    저도 선거로 백만원 가까이 생겼는데....끝나고 일주일 다돼가도록 기운을 못차리고 있음 ㅠ.ㅠ

    블라우스(15만원에서 20만원 정도 하더라구요) 아름다우면서 품위있고 몇년 입을수 있는걸로(유행타는건 안됨)
    한장에 정장 바지(까만거....무난하고 비싼 스타일)에......그다음은 모르겠네요.

    쟈켓은 직장인이면 괜찮지만, 전업은 입을일이 별로 없어서요...트렌치코트? 정도면 괜찮겠네요.

  • 2. 덴버
    '12.4.17 10:05 AM (110.11.xxx.131)

    민소매원피스에 자켓 가디건 ?

  • 3. 음..
    '12.4.17 10:06 AM (218.154.xxx.86)

    저는 30대인데요...
    그러면 말씀드릴 자격이 없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만, 참고만 하시라고...
    저라면..
    30만원으로 압구정 강남 신사 근처 유명 미용실에서 세팅파마..
    저는 편한 거 아님 아무리 비싸고 좋은 거라도 도저히 안 입게 되어서..
    겉보기로는 블라우스처럼 보이지만 실상은 티셔츠인 것 좀 화사한 톤다운 살구 핑크 색 정도로 지르구요..
    밑에는 치마는 불편하고 긴 바지는 덜 예쁘니
    치마바지 요새 치마처럼 보이지만 예쁜 것들 많이 나오던데 그런 거 살래요.
    막 입구 나가기도 편한데 예쁘기도 합니다...

  • 4. 음..
    '12.4.17 10:10 AM (218.154.xxx.86)

    아참.. 돈 남으시면 예쁜 구두 사세요..
    요새 신발 사러 안 나가서 모르겠지만 계절상 보면 아마도 토오픈 (하이힐 구두인데 엄지 발고락 보이게 파인 거) 나왔을 것 같은데요..
    아니면 아예 여름용으로 뮬 - 슬리퍼 형태인데 힐 높이가 좀 있는.. - 좀 화사한 것으로 사시면 요새 여름이 길어져서 무지 오래 신어요..
    그냥 아주 격식 차리는 자리 아니면 원피스든 치마든 정장이든 마구 신고 나갈 수 있고, 시원하기까지 해요..
    구두 하나까지 장만하시면 완벽해요^^

  • 5. ...
    '12.4.17 10:28 AM (115.94.xxx.219)

    다른건 모르겠고 167에 55kg

    저에겐 꿈의 몸무게입니다..부럽습니다^^

    예쁜옷 사세요~

  • 6. 핏과 소재
    '12.4.17 10:31 AM (124.54.xxx.17)

    행사에 참가할 정장 한 벌 있으시면
    자켓보다 자주 입으실 옷으로 사세요.

    살 뺀 티가 확 나는 핏을 살려주는 옷으로 고르세요.

    백화점 가서 많이 입어본 다음 핏을 살려주는 미시 캐쥬얼 사시는 편이
    기분좋게 입으실 수 있을 거예요.

    패션은 핏과 소재가 좌우하는 거 같아요.

  • 7. 쭈니
    '12.4.17 10:41 AM (125.128.xxx.77)

    전업이시면 정장바지보다는 구김 덜 가고 편하면서 약간 정장삘도 나는 바지. 근데 바지는 그 체형이시면 좋은 거 안사시고 싼거 사시구요.. 윗 옷을 이쁜거 사세요..
    원피스도 괜찮구요..전 블라우스보다는 좀 편한 티셔츠. 근데 자켓안에 입어도 되는 그런 정장풍 티셔츠. 요즘 비즈 달린 화사한 자켓들 많던데 전 그런것도 괜찮을 듯.. 사실 자켓 입어주면 청바지도 간지가 살잖아요..

  • 8. ...
    '12.4.17 11:04 AM (175.123.xxx.26)

    먼저 백화점을 쭉 둘러보세요. 맘에 드는 디자인을 찾아보세요.
    아울렛도 쭉 보시고. 저라면 자켓 좋은 걸 하나 사고 흰색 브라우스와 그 위에 어울릴 조끼 좀 긴거하나, 바지는 정장느낌이면서 통이 좁은 것 사겠어요. 서울이시면 제평가서 안에 입을 브라우스나 티 비싸도 디자인 좋은 것으로 여러개 사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0815 영어 질문 2 rrr 2012/05/26 976
110814 011에서 갤럭시로 2 핸펀 2012/05/26 801
110813 부산 헬로우스시 가 보신 분 계세요? 3 부산 2012/05/26 1,681
110812 멋진하루 너무 재미있네요~~ 3 하정우 전도.. 2012/05/26 1,609
110811 미국 영주권 신청 3 pianop.. 2012/05/26 3,062
110810 부산 모 아파트 어린이집서 원생 폭행 논란 샬랄라 2012/05/26 1,563
110809 mp3로 들을 만한 노래, 어디서 다운 받으시나요? 5 향기 2012/05/26 1,181
110808 가족끼리 돌잔치 하신분들~ 4 .. 2012/05/26 2,582
110807 서현 바이킹스 리뉴얼 가보신 분 계세요? 주말점심 2012/05/26 1,193
110806 제가 실업급여를 탈 수 있는지요? 6 알려주세요^.. 2012/05/26 2,874
110805 김치가 볶거나 불에가열하면 발꼬랑내가 4 어떻해 2012/05/26 1,198
110804 부동산에 대해서 잘 아시는 분 봐주세요 6 ........ 2012/05/26 1,537
110803 [엠팍 펌] 요즘 마누라랑 사는게 너무 스릴넘쳐 죽겠네요. ㅎ 1 ㅋㅋㅋㅋ 2012/05/26 3,155
110802 손학규 한나라당에 간것 후회하고 사죄했네요. 안녕해요? 2012/05/26 1,263
110801 신문 구독하고 상품권 받으면 안되는 이유 3 샬랄라 2012/05/26 1,778
110800 요즘 광고하는 키크게 도와준다는 톨*러스 효과 보신 분 계시나요.. 2 키크기 2012/05/26 851
110799 꽁꽁 숨어버리면 4 nanyou.. 2012/05/26 1,000
110798 이동식 에어컨 어떤가요? 1 더위사냥 2012/05/26 1,706
110797 영화 다운받을수 있는 사이트 소개바랍니다. 1 로맨스 2012/05/26 1,116
110796 "박근혜 아꼈던 우리 오빠를 패륜아로 부르다니...&q.. 2 샬랄라 2012/05/26 1,384
110795 며느리가 시아버지 앞에서 반바지 입고… 3 괜찮네 2012/05/26 3,763
110794 분당이나 판교 칼국수집 추천 부탁 4 칼국 2012/05/26 1,955
110793 갤럭시노트는 케이스 좋은게 없나요? 3 갤노트 2012/05/26 2,350
110792 어제 수퍼디바 보셨나요 5 기가차 2012/05/26 1,392
110791 온에어에서송윤아매니져로나온배우이를요! 3 드라마온에어.. 2012/05/26 1,5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