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장가르기 하려는데 메추속에 회색, 검은(?)빛 곰팡이가 있어요.

고민 조회수 : 5,452
작성일 : 2012-04-15 10:33:10

곰팡이가 제법 많은데

이거 다 제거하고

메주 치대야하는건가요?

처음 해보는건데

콩알도 맛보니 무지 짜고 사먹을걸 괜히 장담궜나 싶은게 후회됩니다.

장 숙성시킬때도 곰팡이가 계속 올라와 건져내긴 했는데

지금도 장속에 곰팡이가 많아요.

이거 거르고 간장 먹어도 되는건지......

고추장은 성공했는데

간장,된장은 어렵네요.

누가 고추장 만들기보다 쉼다고 그랬나요? 흑흑.

도움말씀 좀 주세요~~

IP : 14.50.xxx.165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4.15 10:34 AM (211.237.xxx.51)

    어제도 비슷한 글이 있었는데
    그글에댓글에 보니 곰팡이는 대충 손으로 긁어내고 소금 좀 더 넣어서 치대라고 하시던데요?
    한번 검색해보세요. 어제 오후에 올라온 글이던데;

  • 2. ....
    '12.4.15 11:17 AM (118.38.xxx.44)

    곰팡이도 종류가 많아서 ...... 장에폈다는 곰팡이는 보지 않고 뭐라하기 어렵네요.
    보통 꽃이라고 부르는 하얗게 덮게처럼 생기는 건 괜찮아요.
    그렇게 피는 장은 맛이 있다고 하고요.

    검은곰팡이는 안좋은데, 장에도 검은게 피던가요?
    매주에 있는건 담기전에 떼내고 담아야 하는데 그냥 담으셨다면
    된장 치댈때 그 부분은 떼내거 된장 버무리세요.

    된장담글때 콩물 삶아 넣기도 하고, 보리밥인가? 뭔가 같이 치대기도 하던데
    ..... 저도 보기만 했지 혼자 해 본적이 없어서 더 정확한건 어렵네요.

  • 3. 저에요
    '12.4.15 11:40 AM (122.34.xxx.23)

    어제 저도 된장 치대다가
    속에 곰팡이가 군데곤데 피어있어서
    깜짝 놀라 여기 글 올렸었는데

    다행히 얼른 레미님이 글올려주셨어요.

    심한 부분만 떼어내고
    치대라고 하셔서

    그리 했네요. ㅎ

    심한 부분은 꺼멓게 된 부분도 있었는데...ㅠ

    그래도 사다 먹는 거 보다 낫겠지. 스스로 위안을 하면서

    치대놨더니

    보기엔 멀쩡하네요. ^^

  • 4. remy
    '12.4.15 12:32 PM (112.167.xxx.205)

    곰팡이가 공기중이나 햇빛에 노출되면 흰색이 많이 피구요,
    공기 잘 안통하고 빛이 없으면 어두운 색이 많이 펴요.
    메주 담그고 난 상태서 곰팡이가 더 뜨게 되면
    소금물 속이라 공기도 햇빛도 없어 검은색이 많이 뜨고,
    소금물 표면엔 흰색이 피게 되지요, 생기게 되면요. 안생기기두 하구요.

    그리고 장은 짠 것은 걱정하실 필요 없어요.
    간간하게 해둔 것도 항아리에서 숙성시키다보면 수분이 증발해서 짜져요.
    잘못하면 한 여름에 끓어오르거나 쉬거나 하기도 하지만,
    짜다면 적어도 그런 걱정은 없죠.

    그럼 짠 된장을 어찌 먹냐 걱정하시지만,,
    위에 어느분 말씀대로 콩을 삶아 섞어도 되고, 보리죽이나 밥으로 섞어도 되고,
    메주가루나 내년에 간장을 싱겁게 빼서 그 메주를 섞어도 됩니다..

    장은 한달 두달에 완성되는게 아니구요.
    다 먹기 직전까지 익어가고 숙성되고 손질해서 다르게 먹을 수 있어요.
    그러니 걱정마시구 드세요.

    장이 잘 되었냐 안되었냐는 딱 하나... 맛을 보심 되요.
    짜고 싱겁고가 아니고 간장 맛이냐 된장 맛이냐. 이런거요.
    텁텁하거나 시거나 떫거나 쓰거나 쿰쿰하거나.. 이런 잡맛 없이 구수하고 시원한 장맛이면
    보기가 어떻든 성공은 하신 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8472 서양배가 그렇게 맛있나요? 25 ?? 2012/05/19 8,528
108471 이정도가 진상녀인가요? 19 꽃천사 루루.. 2012/05/19 7,423
108470 후쿠시마 방사능 경보-방사능소식 12 ikeepe.. 2012/05/19 3,104
108469 “盧 깨끗하다는 것은 12 이미지 2012/05/19 2,876
108468 다이어트하려니 음식이 너무비싸요 6 비싸 2012/05/19 2,115
108467 이거 제가 잘못 한 건가요? 51 && 2012/05/19 13,428
108466 건대총장 여직원들에게 성희롱 발언, 콘텍트렌즈 낀 여자들 ... 2012/05/19 1,184
108465 전 솔직히 소녀시대 태연이 이쁜지 모르겠어요; 25 ㅏㅏ 2012/05/19 11,530
108464 심각하게 다이어트 하는데 방해만 하는 남편이 너무 미워요..어떡.. 4 ... 2012/05/19 1,622
108463 미국에서 사올거 뭐가 있을까요? 2 게자니 2012/05/19 1,576
108462 이자스민 당선자 최종학력 증명서 입수 6 이자스민 2012/05/19 2,980
108461 제가 만든 떡볶이가 너무 맛있어서 중독;;ㅠㅠ 8 .... 2012/05/19 3,678
108460 100%헤나 2 나무 2012/05/19 1,639
108459 그동안 안행복했던 이유가 절 안사랑했었던거같아요 날 사랑해야.. 2012/05/19 1,522
108458 스트레칭 무릎아픈거에 많이 도움되나요? 6 .... 2012/05/19 2,158
108457 여자혼자 걷기좋은올레 추천바래요 제주올레 2 홀로올레 2012/05/19 1,716
108456 급 닭삶는데요 마늘몇개넣어요?? 5 ㅁㅁ 2012/05/19 1,228
108455 최근들어 얼굴이 미친듯이 가려운데 아토피도 아니고 원인을 모르겠.. 3 777 2012/05/19 1,394
108454 백지영 남친 정석원이 탤런트 정석원이었던거에요???????? 3 커헉 2012/05/19 3,344
108453 음식물쓰레기 냉동기 써보신분 계세요? 5 여름이다앗 2012/05/19 4,034
108452 미니믹서기에 컵 많이 들어있는 모델 어때요? 6 믹서기 2012/05/19 1,808
108451 전세 들어오신 분의 요구...제가 이상한건가요? 7 평범한 행복.. 2012/05/19 3,138
108450 훈제연어로 아이 반찬을 어떻게 만들까요...? 2 뭘하지 2012/05/19 1,767
108449 제가 그분께 결례를 한 걸까요? 6 햇볕쬐자. 2012/05/19 2,044
108448 ......... 1 어떻게 생각.. 2012/05/19 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