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꿈에 아들을 낳았어요..

도레미 조회수 : 6,473
작성일 : 2012-04-15 08:39:07

꿈에 아들을 낳았어요

 

어찌나 기뻐하면서 잠에서 일어났네요.

 

넘 생생해서요

 

혹시 태몽이 무엇일까요?

 

미리감사합니다.

 

IP : 125.180.xxx.16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ㄱㄱ
    '12.4.15 8:44 AM (115.143.xxx.59)

    근심이예요..애가 꿈에 나오거나 낳는건..

  • 2. 이런 해몽이 있네요
    '12.4.15 8:52 AM (118.46.xxx.27) - 삭제된댓글

    아기를 낳는 꿈은 아주 길몽이다.
    이는 새로운 생명이 탄생한다는 데에서 아기로 표상된 어떠한 권리나 이권의 획득, 재물의 횡재수 등으로 실현되고 있다.

  • 3. 꿈은이루어진다!
    '12.4.15 8:53 AM (180.71.xxx.192)

    저도 새댁시절에 걸핏하면 아들낳는꿈을 꾸었어요
    어떨땐 쌍둥이도 출산했지요 ㅎㅎㅎ
    그 애가 어찌나 이뿌던지 장인이 만든 인형처럼 어디 모난데 한군데도 없이
    이목구비 뚜렷한..꿈이지만 기분 너무너무 좋았어요
    그러다 결국 고롷게 이뿐 아들을 낳았어요
    애교 찰찰 넘치구요 센스짱! 인정도 유머도 넘쳐요
    지금 24살인데..키우고나서보니 키가 좀 약간~작아요(174)
    저는 아기낳는꿈꾸고 근심 같은거 없었어요
    그저 살면서 누구에게나 있을법한 근심거리는 간간히 있었지만
    그 꿈꾸고나서는 아니었어요^^

    원글님~ 좋은일이 있으실꺼예요^^

  • 4. 도레미
    '12.4.15 8:59 AM (125.180.xxx.16)

    감사해요 그동안 취직때문에 걱정이였는데 얼마전에 취업하고 넘 행복한 며칠을 보내고 있어요

    아마도 직장생활로 걱정이 많았는데 조금씩 해결되어가서 그런가보네요...
    좋은주말되세요..

  • 5. ㅋㅋㅋㅋㅋㅋㅋㅋ
    '12.4.15 11:08 AM (112.168.xxx.9)

    전 결혼도 안했는데 그런 꿈 가끔 꿨어요 딱히 길몽이고 이런거 모르겠던데요 ㅎㅎㅎㅎㅎㅎ

  • 6. 아들낳는 꿈꾸고
    '12.4.15 11:25 AM (175.125.xxx.131)

    큰 재물이 생긴적 두 번 있어서 다른건 몰라도 그건 믿어요. ㅎㅎ 취업축하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1572 아래 사고 동영상 보고...안전벨트 위치 조절기.. 2 안전벨트 2012/05/29 1,598
111571 일주일에 한두번 두시간정도 애봐주는 분이 계신다면? 9 행복한 고민.. 2012/05/29 1,631
111570 TV 저렴하게 살려면 어떻게 알아보면 좋을까요? 3 ... 2012/05/29 954
111569 액취증(암내) 수술 받아보신 후 계신가요? 1 힘들어요 2012/05/29 1,758
111568 태티서 발음 유감 ㅡ 자꾸 귀에 거슬려요 13 뛰잖아 띄잖.. 2012/05/29 2,868
111567 아이패드로 카톡쓰시는 분 좀 알려주세요^^ 2 얘기하자 2012/05/29 820
111566 남편에게.. 제가 너무 욕심이 많은걸까요? 9 호요 2012/05/29 3,161
111565 부부문제로 티비에 나오는 부부들을 보면 대단하다 느껴요. 6 손님 2012/05/29 2,631
111564 롯데i몰에 런치쿠폰이라는것도 있군요 ㅎㅎ 1 ㅋㅋ 2012/05/29 873
111563 X-바이크. 다리짧은 사람도 운동 할수 있나요? 5 참나 2012/05/29 1,085
111562 가끔가다 뜨는 명의도용... 1 ... 2012/05/29 840
111561 라식하는 병원은 어떻게 알아봐야 하나요 3 눈아픔 2012/05/29 804
111560 헤어진 남자친구가 암이라는데요 7 이머.. 2012/05/29 5,055
111559 결혼 20년 넘으신 분들께 여쭤봐요.. 5 여쭤요.. 2012/05/29 2,181
111558 똥꼬 다 보이겠다고 말하는 아저씨 15 .. 2012/05/29 4,239
111557 느타리 볶을 때 들깨가루 넣어도 될까요? 2 .. 2012/05/29 668
111556 광주광역시 단설유치원 추전해주세요 끄덕 2012/05/29 1,631
111555 눈 안좋은 신랑 큰맘 먹고 영양제 사줬더니 이거 먹고 더 열심히.. 2 영양제 2012/05/29 1,279
111554 예고를 희망하는 울 아들 1 어렵다 2012/05/29 832
111553 예배·헌금 강요, 아침밥도 제대로 안 준 복지시설 1 샬랄라 2012/05/29 651
111552 남향집이 정말 좋은가요? 4 아자 2012/05/29 3,732
111551 옆집에다 속상해서 한마디 해주고픈데요 2 *** 2012/05/29 1,464
111550 상가임대정리하는데 인터넷사이트 있나요? 1 ^^ 2012/05/29 739
111549 양천구, 누수 잘잡는 업체나 기사 좀 알려주세요 2 누수가 사람.. 2012/05/29 1,068
111548 며칠 쉬다 출근하니 증말 힘들어요. 2 힘들다.ㅜ 2012/05/29 6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