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이번 감기몸살 말이죠

이건 뭐 조회수 : 1,235
작성일 : 2012-04-13 18:16:09
온 몸의 뼈가 저릿저릿 쑤셔요.

열도 나고..무엇보다 식욕이 없어져서 정말 아무 것도 못먹겠어요..토할것처럼 아예 받지를 않아요..

병원 가려다 아이가 잠들어서 저도 그 옆에 누웠는데 잠도 안와요..결국
못갔어요
아직은 초기인듯한데..어떻게 하는 게 효과가 있을까요
IP : 110.70.xxx.5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ㅜㅜ
    '12.4.13 6:18 PM (115.138.xxx.26)

    집에 아스피린이나 타이레놀 같은거 있으면
    좀 드시고
    잠을 푹주무세요.

    낼쯤 병원가보시구요.

    심하지 않으면 약국 가셔서 '타이레놀 서방정 (ER) '사서
    드시면 진통 및 열 가라앉는데 도움이 되실거에요.

  • 2. ....
    '12.4.13 6:20 PM (220.86.xxx.141)

    다 필요없어요. 무조건 병원이 답입니다.
    저도 병원가기 싫어 이틀을 버티다가..결국 항복하고 어제 병원 갔다왔어요.
    주사맞고 약먹으니 좀 살거 같았는데...안하던 기침을 미친듯이해서 오늘도 병원갔다왔어요.
    환자 증상이 다 비슷한지..의사가 신기오른 무당처럼 제 증상을 알아맞칩디다.

  • 3. 몸살
    '12.4.13 6:20 PM (112.149.xxx.61)

    이번 감기는 대부분 몸살을 동반하나보네요
    이주전에 첫째가 심하게 알더니
    이번주에 둘째가 또 그렇게 고생했어요

  • 4. 으..
    '12.4.13 6:22 PM (1.237.xxx.209)

    이번 감기 앓고 십년을 늙은것 같아요
    님이랑 증상이 똑같았어요 속도 느글거리고 구토도 올라오고
    입이 어찌나 쓴지... 살도 쑥 빠지더군요 ㅠ 온몸이 쑤시고 힘도없고
    하루종일 누워지내다 애들 밥만 겨우겨우 해줬네요 전 주변에 아무도 없어
    어찌나 서럽던지 혼자 밥삶아먹으며 절대 아프면 안되겠다 싶어 울면서 억지로 밥먹었네요
    아직.. 컨디션이 별로에요 예전처럼 쌩쌩하지 않고 축 늘어지고 의욕도 없고 멍하고
    일단 잘드시고 푹 쉬시는수 밖에 없어요 병원가셔셔 약도 챙겨드시고...
    남편이 보약해 먹으라는데... 믿을수있는곳도 없고 해서 그냥 비타민 챙겨먹고 있어요..
    정말 내 몸 내가 챙겨야되요

  • 5. ...
    '12.4.13 6:23 PM (59.5.xxx.193)

    무조건 병원으로!!!
    초기라면 빨리 잡혀요.
    버티면...결과가 정말 무섭더라구요

  • 6. B형독감증상인데..
    '12.4.13 6:32 PM (116.120.xxx.67)

    병원 가셔서 검사해서 독감이면 타미플루 드시는게 좋고 아니라고 해도 링거라도 맞아야 살지 생짜로 가만 계심 거짓말 조금 보태서 새벽에 저승문 1KM 앞까지 간거 같은 느낌이 드실 겁니다. 겁나 힘들어요.

  • 7. 저도..
    '12.4.14 10:03 AM (124.56.xxx.140)

    이주 지났는데 노란가래 아직 나오네요. 애둘도 같이 걸려서 오늘 또 병원 가야하네요..

    첨 열흘정도는 정말 넘 힘들더라구요. 입맛 돈건 며칠 안됐어요. 입맛쓰고 몸아픈데 밥해서 먹고 집안일

    해야하니 정말 죽을맛이더라구요-.- 독감 예방접종 꼭 이제 온식구들 다 맞으려구요..

    친정엄마 원망만 들더라구요 전화 한통 온게 다라..ㅎㅎ 근데 머 엄마와서 덩달아 걸렸으면 더 힘들었겠죠?

    ㅎㅎ

  • 8. 저도..
    '12.4.14 10:14 AM (124.56.xxx.140)

    삼일을 설사까지 나서 정말 죽다 살아났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9292 마누카꿀 UMF 질문이에요 2 자유 2012/05/22 3,350
109291 자꾸 누가 날 좋아하는것 같아요 18 도끼병 2012/05/22 4,046
109290 코스트코 상봉점 다녀왔어요~ 1 steal 2012/05/22 1,526
109289 초등6학년 인터넷 강의 추천부탁드립니다. wk 2012/05/22 1,695
109288 ‘9호선 운임자율권’ 서울시가 보장해줬다 3 세우실 2012/05/22 847
109287 살면서 미인이시네요 소리를 한번이라도 들어보신분! 110 옥석을 가리.. 2012/05/22 16,529
109286 집에서 놀고있네요. 파란바다 2012/05/22 738
109285 그랜저,제네시스,k9중 어느걸 사야할지 고민이에요. 20 자동차 2012/05/22 6,958
109284 남편!! 자기는 더 그러면서;; 3 짜증남 2012/05/22 1,061
109283 포장지 대형마트에 팔까요? 4 햄버거 2012/05/22 699
109282 진보당 당원명부와 임수경 글고 민주당 1 .. 2012/05/22 729
109281 비싸도 좋으니 튼튼한 버블건 추천해주세요 또 고장났어.. 2012/05/22 6,391
109280 82쿡이 이상한 거 같은데 저만 그런가요? 16 나만? 2012/05/22 3,371
109279 겨드랑이 제모... 싹 없앨 수는 없나요? 5 레이져 했는.. 2012/05/22 2,805
109278 아카시아 향기 느껴지세요? 16 2012/05/22 1,811
109277 헝거게임 초등학생이 읽을만한가요? 1 못난이 2012/05/22 1,903
109276 고2 내신수학 51점 (평균57점) 과외받은지3달 정녕 못따라가.. 8 고2수학 2012/05/22 2,458
109275 박근혜, 저축은행 로비 연루 주장한 박지원.나꼼수 고소 5 세우실 2012/05/22 1,304
109274 머리가 큰 아기, 커가면서 비율이 맞아질까요? 12 아가맘 2012/05/22 15,758
109273 물 마시는거요...꼭 생수만?? 8 다이어트 2012/05/22 2,118
109272 반팔 입으시죠? 6 긴팔 2012/05/22 1,717
109271 카톡 질문이요~~ 친구리스트에서 친구가 없어진경우? 2 뜻이 2012/05/22 2,420
109270 이거 오지랖일까요? 5 조언좀 2012/05/22 1,083
109269 조희팔 진짜 죽었나?…떠오르는 음모론 5 세우실 2012/05/22 1,782
109268 요리시 왜 간장이랑 소금이랑 같이넣어요? 9 단순한 질문.. 2012/05/22 1,8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