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치질..꼭 수술해야하나요? (내치질) 도움절실 합니다

나에게도 이런일이 조회수 : 6,176
작성일 : 2012-04-13 14:25:01

 

그니깐 오늘..

위내시경,대장내시경 같이 하러갔다가 뜬금없이 치질이 심하다는 판정을 받았습니다

대장용종 제거도 했구요.. 조직검사도 해놓고 왔네요

 

근디...

항문안쪽 치질이 많이 심해서 내시경수술도 어렵고 그야말로 하반신마취해서 잘라내야

한다는데요.. 병원서 2박3일정도 입원해서 항생제 맞고..

 

분명 대변볼때 아무느낌 없었고 아프지도 않았거든요

헌데 대장내시경상 보면 안쪽에 치질이 굉장히 심하다 하더라구요.. 의사샘도 놀라고..

 

일단 위염약 다먹고 치질수술해야할것 같은데

요즘 내시경으로 수술 안되나요?  저같이 심한경우는 예외인가요?

딸린 새끼 내비두고 삼일을 입원해야 한다는것 자체가 걱정스럽고 아무래도 수술이라

항생제맞고 고생할 생각하니 앞이 까마득합니다..

 

경험 있으심 선배님들 조언 부탁드려요.. 울고싶네요

대장용종에, 치질수술에..

IP : 211.213.xxx.23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13 2:29 PM (121.184.xxx.173)

    그냥 놔둔다고 치질이 없어지는 거 아니니까 한살이라도 젊을때 수술하시는 게 어떨지요
    저도 하반신 마취하고 치질수술했습니다. 주사 놓을때만 아팠고 수술후에도 별로 안 아팠어요.
    상담 잘 해보시고 수술하세요. 저희 이웃분은 치질인줄만 알고 약만먹고 버티다가 나중에 보니 직장암이라...안타까운 일이..

  • 2. 대장항문병원
    '12.4.13 2:38 PM (121.130.xxx.205)

    한군데 더 가보시는 게 어떨까요?
    자각증세나 통증이 없으시다니
    가능하면 수술안하고 약 등으로 보존요법을 하실 수도 있어요.
    전 치핵과 치열로 통증이 넘 심해 밤에 잠도 못 잘 정도돼서 수술했는데요,
    (그 전까지는 미련하게 참기만 했지,치료 한 번 안받았어요)
    수술시 통증은 없었지만 한 달넘게 넘 고생했어요.
    담에 재발하면 웬만하면 수술없이 약으로 버티리라 했어요.

  • 3. docque
    '12.4.13 2:40 PM (121.132.xxx.103)

    수술을 하시면 치질은 좋아질 수 있을지 모르지만
    치질의 원인이 제거되는 것은 아니랍니다.

    치질과 위장질환의 공통된 원인은 바로 간기능 저하입니다.
    간수치는 정상일수 있으니 병원진료에선 간은 문제가 없다고 여길겁니다.

    위장약을 복용하시면 위산을없애는 약(제산제나 산분비억제제)가 대부분인데
    간기능이 약한 분들이 위산마져 없어지면
    소화기능이 더 나빠질수도 있습니다.
    특히 장기간 복용하는 위장약은 더 위험할 수 있습니다.

    여성들은 빈혈만 있어도 간기능이 많이 나빠집니다.
    간은 피를 많이 필요로 하는 장기입니다. (30%)

    간기능이 저하되면 저혈당증이나 우울증(불면증) 신경쇠약(가슴두근거림)증 등이 나타납니다.
    만성피로나 소화불량, 하복부 냉증 등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치질 수술을 한다고 해서 이런 증상들이 모두 사라지는건 아닙니다.

    치질은 간이 힘들때 악화됩니다.
    술마시는 분들은 언제 치질이 악화되는지 알고 있습니다.

    커피나 인스턴트음식(밀가루음식) 약복용, 운동(수면)부족), 정신적인 스트레스 등도
    간기능을 저하시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9529 땡처리 해외여행 노하우 알려주세요 12 촛불 2012/05/22 4,439
109528 [백분토론]진중권 ~~잘한다!! 10 ㅠㅠㅠㅠ 2012/05/22 2,608
109527 미국에서 5년정도 있다가 오려고 합니다 뭘 배워갈까요 31 미국.. 2012/05/22 4,582
109526 전업분들 넘 부러워요 44 2012/05/22 12,176
109525 영어 질문 rrr 2012/05/22 593
109524 초등 자전거 꼭 좀 봐주세요. 5 졸려 2012/05/22 1,129
109523 이성 외모 유독 따지는 사람들 특징 16 .. 2012/05/22 5,780
109522 일산 소재 심리 상담소 추천부탁드려요 1 제발요 2012/05/22 1,704
109521 전·현직 대통령 호감도, 노무현 전 대통령 1위 6 참맛 2012/05/22 1,266
109520 육아에 지쳐있는데 남편의 불만은 하늘을 찌릅니다. 15 지친맘 2012/05/22 4,079
109519 다이어트 9일째 - 아직 안 올라온 거 맞죠? 16 다이어트 2012/05/22 1,889
109518 [스포]패션왕..하얀 털옷입을때부터 알아봤어 6 한귤 2012/05/22 3,238
109517 급~ 자반 생선 지온마미 2012/05/22 700
109516 패션왕. 넘 하네요... 내 이럴 줄 알았어요 7 너구리 2012/05/22 3,357
109515 패션왕 누가 범인? 31 바스키아 2012/05/22 8,959
109514 수영장에서 샤워할때 샤워기 끄고 비누칠 하시나요?? 13 수영장 2012/05/22 4,240
109513 저는 다른사람이 주방에 와서 일하는거 넘 싫어요 ㅋ 17 ,, 2012/05/22 2,793
109512 여쭈니..여쭈어 보니..란 말 어색한가요? 1 뭉게구름 2012/05/22 1,195
109511 LTE폰하고 일반 스마트폰하고 틀린건가요? 1 -_- 2012/05/22 1,677
109510 어느 병원에 가야 할까요? 2 입 안에.... 2012/05/22 736
109509 예쁘신분들요...45세이후에도 예쁘단말 들으세요? 27 궁금해 2012/05/22 9,606
109508 가족 사진 - 그럼 이런 경우는 어떤가요? 3 사진사 2012/05/22 1,436
109507 동네엄마와의 관계예요.ㅠㅠ 9 ㅇㅇㅇ 2012/05/22 4,946
109506 아베크롬비 키즈 사이즈좀 알려주세요. 2 사이즈 2012/05/22 2,530
109505 멸치없이 콩나물국 안되겠죠? 12 스노피 2012/05/22 5,4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