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이혼을 권장하는 이 사회.....

미리내 조회수 : 2,906
작성일 : 2012-03-01 14:16:08

아동센터문제많더군요 ..서울같은곳은  아동센터들어갈려면 대기자기 많다고 하는데요

여기 지방은 인원은 남아도는데  조건때문에 못들어가는학생많아요

조건이 뭐 조손가정이해합니다 편모가정이해합니다 근데 이 아동센터들어가고 최상위계층 혜택받으려교 가짜이혼하고 재산 부모명으로 돌려놓고 하는분 많더라구요  자영업하면서 돈도 잘벌고요 애들 학원몇군데 보내면서 아동센터 보내요

왜냐 아동센터지원해주는게 장난아닙니다.스키장 수시로 보내주고 놀이공원수시로 보내주고 비싼 패딩잠바 지원해주고

과일 음식은 남아돌아서 버리더라구요 . 아동센터 가보면 선물이 남아돌던데요 ..차상위계층보다 못한 중산층도많은데..

그래서 혜택받으려면 이혼해야돼요 ....사회복지사들 실태조사 나가보지도않나요... 추가 하자면 무슨아동센터 다니는애들이 스마트폰 최신형가지고 있는 애들이 3분의 1이 됀다는데 솔직히 우리아들 중학생인데도 아직스마트폰 않사주고있습니다 물혼 차상위계층위라 요금 절반감면받기에 요금은 얼마않내겠지만  일반 초등학생들 스마트폰없는 사람많아요

IP : 121.187.xxx.198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33
    '12.3.1 2:19 PM (175.124.xxx.140)

    최상위계층 검색하러 갑니다.
    이혼한 가정이 최상위계층이라니....... ㅋ

  • 2. 은빛1
    '12.3.1 2:28 PM (182.211.xxx.7)

    최상위가 아니고 차상위이지요. 기초수급자 바로 위..

  • 3. 우리집 아이
    '12.3.1 2:29 PM (58.143.xxx.124)

    공부방 봉사하고 있는데....뭘 느꼈는지 어렵게 사는
    아이들 아닌것 같다고 하더라구요.

  • 4. 은빛1
    '12.3.1 2:31 PM (182.211.xxx.7)

    그리고 아이가 그런데 다니면서 스키장 다니고 하면 아이나 부모가 기분 좋을까요? 전 혼자 아이 둘 키웠지만 학교에서 학비 감면 해 줄까 전화왔을 때 기분 정말 더러웠습니다. 잘 사는 동네는 학비지원 해줄 아이가 없어서 30평대 아이가 불우이웃이 된다는 우스개 소리 있잖아요. 그 정도는 아니었지만 기분 안 좋았어요. 애의 자존심도 생각해야지요. 학교에서 급식지원 받는 애들 주변에서 알게되면 정말 기를 못 핍니다.

  • 5. 근데
    '12.3.1 2:34 PM (220.116.xxx.187)

    가난한 집 에가 스키장 가면, 더 위축되고 비교되지 않나;

  • 6. 휴~
    '12.3.1 2:35 PM (125.141.xxx.196)

    복지사들의 문제가 아니고
    우선은 그렇게 정해 놓은 관공서의 탁상행정이지요.
    컴에 기록된 것만 보고 결정을 하기에
    내게 있는 재산 다른 명의로 돌려놓고
    내 자식도 호적 파내 남남으로 해 놓는 경우도 많습니다.
    정말 수급자들은 정부에서 받는 혜택이 너무 많고 질도 좋아
    일부러 직장도 안 구하고 노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물론 그렇지 않은 사람들도 있지만요

  • 7. ...
    '12.3.1 2:36 PM (59.15.xxx.61)

    장애인도 마찬가지입니다.
    가장이 장애인이 되어 돈을 못벌게 되면
    가짜 이혼으로 재산은 부인명의로 돌려놓고
    남자는 수급자 만들어서 혼자 살 돈 정도는 받도록 합니다.

    정신장애인도 어디 그룹홈 같은 시설에 가려면
    부인이 있으면 불가능한 경우가 많아서
    편법으로 이혼을 권합니다.

    아마 우리날 이혼율 중에서
    이런 복지부문에서 많은 건수를 차지할 것으로 보여요.

  • 8. 은빛1
    '12.3.1 2:47 PM (182.211.xxx.7)

    이게 저기 북유럽의 복지국가의 전철을 밟고 있는 겁니다. 거기도 자의적 실직자가 그렇게 많아서 사회문제화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그런 나라들은 이민자들이 그렇게 살까봐 이민을 받지 않지요

  • 9. ...
    '12.3.1 3:06 PM (115.126.xxx.140)

    근데 우리나라는 왜이렇게 이민을 많이 받아요.
    갈수록 태산이네요

  • 10. ㅍㅍ
    '12.3.1 3:13 PM (211.217.xxx.19) - 삭제된댓글

    인건비 따운을 위해..

  • 11. 한부모가정지원
    '12.3.1 3:41 PM (182.211.xxx.135)

    한부모의 부모 재산도 봐요.
    쉽게 지원되는게 아닙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0210 고구마랑 현미밥이랑 같은 양을 먹으면 어느게 더 살안찔까요? 2 다이어트 2012/04/04 1,646
90209 PC로 팟캐스트 시청하는 법(나꼼수,뉴스타파 등) 1 네오 2012/04/04 537
90208 야권연대 과반수되면 당장 올해 7월부터 반값등록금 시행 1 참맛 2012/04/04 555
90207 내가 노전대통령을 좋아했던 이유 6 ㅎㅎ 2012/04/04 1,065
90206 방송국 pd 되려면 빽 있어야 하나요? 13 ..... 2012/04/04 3,106
90205 곧 연락드릴께요라는 말. 3 다음에 2012/04/04 1,644
90204 배꼽 빠져도...책임못짐!!! 7 웃는인생~~.. 2012/04/04 2,602
90203 초등1학년 슬생 도로표지판 꾸미기 1 .. 2012/04/04 581
90202 어린이집 입학취소후 입학금 ... 1 00 2012/04/04 1,252
90201 김치 담그는 법 알려주는 쿠킹클래스 추천 좀 부탁드려요. 4 맛있는 김치.. 2012/04/04 1,027
90200 ebs 방송이 좀 쇼킹해서요 9 역사특강 2012/04/04 2,508
90199 올레..[방송3사 여론조사] 낙동강벨트, '민주당 돌풍' 1 .. 2012/04/04 1,022
90198 스카이사 환불 안해주네여? 스마트폰 2012/04/04 392
90197 파김치 담글때 찹쌀풀이랑 생강 넣어야 하나요? 4 김치초보 2012/04/04 3,548
90196 교통사고 이후 너무 힘들어요... 9 우울한 저녁.. 2012/04/04 2,384
90195 박원순시자 취임식욕하던 sbs아나운서 공천받아잖아요 6 급궁금 2012/04/04 1,657
90194 싱크대 배수구 청소할때요.. 3 .. 2012/04/04 1,537
90193 지하철에서 제발 이러지 말자. 1 빌더종규 2012/04/04 755
90192 목에 가래 걸렸을때 내는 소음ㅠㅠ 10 2012/04/04 2,035
90191 MBC파업채널 서늘한 간담회,꼼꼼하게 짚어주네요. 재미있어요. 2 파업채널 2012/04/04 739
90190 탈학벌... 진보신당 정책홍보2 2 16번 2012/04/04 468
90189 수제비반죽 전날 해서 냉장고에 넣어둬도 되나요?? 5 .. 2012/04/04 1,448
90188 매일경제/집값 추락에 쪼그라든 대출한도,하우스 푸어 파산 속출 3 매일경제 2012/04/04 1,554
90187 정통민주당은 15번. 여긴 짝퉁이 아니고 진짜 DJ비서실장.. 2012/04/04 443
90186 #### 자나깨나 횡단보도 조심하자 ##### 빌더종규 2012/04/04 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