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체육인(?)스타일로 바뀐 딸

... 조회수 : 3,558
작성일 : 2012-02-28 21:52:07
초등 고학년 되니 갑자기 스타일이 돌변해서 그 전에 산 옷들은 싫답니다.
대부분 샤리템플,폴로,빈폴,자라 옷들인데 딱히 줄 때도 없고 (작아진 옷들 주변 사람들 공짜로 나눠 줬는데 말로만 밥산다고 하고 입 싹 닦고 ㅠㅠ)주고 싶은 사람도 없어요
대부분 140,150사이즈 인데 20벌 넘는 옷들 저렴하게 한분에게 넘기는게 좋을지,아님 따로 따로 파는게 좋을지...장터 구경 갔다가 급관심이 생겨서 질문 드려요
모두 최근 2년 안에 산 옷들이랍니다ㅠㅠ
왜 멀쩡히 맞는 예쁜 옷들을 싫다고 하는지 ...홀딱 벗겨서 내쫓으면 벌받겠지요?
IP : 112.149.xxx.54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으악
    '12.2.28 9:53 PM (220.116.xxx.187)

    초딩 고학년을 홀딱 벗겨서 밖으로? 안되요. 2가지 의미에서 큰일 납니다 ㅠ_ㅠ
    글구, 안 입는 옷은 비슷한 카테고리로 한 데 묶어서 패케지로 판매하심이 ^^

  • 2. 원글
    '12.2.28 9:56 PM (112.149.xxx.54)

    새똥님 글 보고 자극 받아서 남들처럼 알뜰하게 살아보려는데 참 어색하군요
    그냥 또 주변 사람 아무나 줄까요 ㅠㅠ

  • 3. 클로버
    '12.2.28 9:56 PM (121.129.xxx.210)

    고학년이면 원피스 분홍색 절대 안 입을 나이예요 그때는 그런옷들이 유치하다고 생각하더라고요
    빈폴 폴로 이런 모범생 스타일도 별로라 하는 애들도 많아요
    보세옷들 그런 스타일을 좋아해요

  • 4. ..
    '12.2.28 9:56 PM (110.14.xxx.164)

    고학년 되면 칙칙한 색깔 만 입고요
    츄리닝 이나 바지 종류만 입어요
    그러면서 핫팬츠는 왜 또 좋아하는지...

  • 5. 클로버
    '12.2.28 9:58 PM (121.129.xxx.210)

    고등학교 중학교 고학년쯤 되면 어른스러운 옷에 또 관심을 가지더라고요 ㅋㅋ
    샤랄라 원피스도 입어보고 싶어하고요 ㅋ

  • 6. ...
    '12.2.28 9:59 PM (72.213.xxx.130)

    아직 겨울인데, 그러다 원글님 욕 푸지게 드실 수 있어요.

  • 7. 맞아요...
    '12.2.28 10:00 PM (58.123.xxx.132)

    그 나이 또래의 아이들이 대부분 샤랄라나 화사한 색들을 싫어하더라구요.
    그냥 장터에 좀 저렴한 가격으로 묶어서 내놓으시면 팔리지 않을까요?
    말로만 밥 산다고 하고 입 싹 닦는 사람에게 또 그냥 주지는 마시구요...

  • 8. 원글
    '12.2.28 10:02 PM (112.149.xxx.54)

    분홍 원피스 그런 스타일 없어요
    나름 쉬크한 파리지엔느 스타일로 입혔어요 ㅠㅠ샤리에서도 제일 샤리 같지 않는 옷들이구요
    요즘 입는 꼴 보면 아는 체 하기도 싫어요
    반팔 티에 회색패딩에 회색 트레이닝바지..

  • 9. ...
    '12.2.28 10:09 PM (121.136.xxx.28)

    아 저 사이즈가 44도 커서 아동복 사입고 그러는데 사진 보고싶네요.ㅎㅎㅎ

  • 10. ㅋㅋ
    '12.2.28 10:12 PM (112.186.xxx.19)

    애가 사춘기가 오는거 같은데요
    님도 그나이때 생각해 보세요 본인 스타일로 입고 싶지 엄마가 이거 입어라 저거 입어라 하면 싫잖아요 ㅋㅋ

  • 11. 에혀
    '12.2.28 10:15 PM (121.151.xxx.146)

    그나이때 아이들이 거의 그런것같아요
    그시절이 지나면 또 여성스럽게 변하지요^^

    어쩔수없죠
    장터에 묶음으로 파시던지 아님 버리는수밖에요

    저는 어느순간부터 버리면 버리지 아는사람에게 주지않네요
    주고도 말이 많아지더군요
    그래서 그냥 버려요

  • 12. 원글
    '12.2.28 10:17 PM (112.149.xxx.54)

    사춘기는 아직 아닌 듯....
    어릴 적 부터 반찬은 아무거나 잘 먹는데 옷은 까탈스러웠어요

  • 13. ..
    '12.2.28 10:18 PM (1.225.xxx.124)

    따로 장터에서 팔아보세요.
    번거롭지만 경험이잖아요?

  • 14. 아뿔사 ~
    '12.2.28 10:23 PM (112.153.xxx.198)

    글 읽으며 3학년 올라 가는 딸에게 너도 고학년 올라가면 츄리닝 입고 다닐거냐니까 두말도 않고" 네" 하네요
    그게 좋아 보이냐니까 " 편하잖아요" 하네요
    이를 어째~~~ㅎㅎㅎ

  • 15. 원글
    '12.2.28 10:24 PM (112.149.xxx.54)

    버리기엔 두번도 안입은 옷들도 많아서...
    지지배가 사다주면 입겠다고 상표 뜯어버리고 한두번 입고 땡...환불도 못하게시리

  • 16. ...
    '12.2.28 10:25 PM (220.127.xxx.131) - 삭제된댓글

    아이들이 변할시기예요.검정 회색 남색 주로 입구요.커다란 시커먼 잠바뒤집어쓰고
    뉴발란스 나이키 운동화만 찾아요.거기다 커다란 검정네모안경까지 써주시고..
    내 딸이지만 너무 안이뻐요.

  • 17. 제가
    '12.2.28 10:26 PM (203.226.xxx.89)

    딸만 셋이 고만고만해요
    제가 기회가 되면 사고싶어요

  • 18. 저한테 파세요
    '12.2.28 10:27 PM (180.224.xxx.4)

    다 제가 즐겨입히는 브랜드라 욕심이 나네요.
    키 140 조금 넘고 35 정도 나가는데 안 맞으려나요? ^^;;

  • 19. 저한테 파세요
    '12.2.28 10:31 PM (180.224.xxx.4)

    제가 잘 사입히는 옷 중에 샤리만 아닌데 샤리 같지 않은 옷이라니 원글님 취향이 저랑 비슷하신 가봐요.

  • 20. 원글
    '12.2.28 10:33 PM (112.149.xxx.54)

    나이키 운동화 이런 것도 몇번 신고 땡..브랜드 이러거 모르고 그저 지 몸에 편하면 오케이
    여름 내내 핏플랍 샌들 신고 다니더니 겨울엔 어그만 줄창 신고 ...딸래미 예쁘게 입히고 싶은 엄마맘에 돈만 날렸어요 ㅠㅠ

  • 21. 제게 파세요.
    '12.2.28 11:04 PM (218.237.xxx.140)

    와! 마침 140,150 사이즈가 필요했는데 제가 사고 싶어요. 연락처 남기시든지 장터에 올려주세요. 제발!

  • 22. 원글
    '12.2.28 11:08 PM (112.149.xxx.54)

    장터에 사진 올려보지요
    잘 될지 모르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7448 주기자님 오늘 인터뷰 내용 정리해서 올려볼께요 20 ^^ 2012/04/19 3,605
97447 가슴커진다는 매선침 혹 맞아보신 분들 효과있던가요? 2 2012/04/19 3,788
97446 엘리베이터에서 위아래로 훑어보고 인사씹는 여자 10 곰돌이궁디 2012/04/19 3,290
97445 10월 프랑스 스페인 신혼여행시 자유여행또는 패키지중 어떤게 나.. 7 윤미경 2012/04/19 1,651
97444 옷정리할 수납함 도움주세요 3 도와주세요^.. 2012/04/19 1,479
97443 박원순 시장님이 원리원칙대로 강하게 나가시네요.. 12 .. 2012/04/19 2,107
97442 땅콩하고 강정 어디서 사드세요? 4 간식 2012/04/19 907
97441 대우클라쎄냉장고어떤가요? 10 냉장고고장난.. 2012/04/19 10,599
97440 딱딱한 잼 살려주세요 3 ㅠㅠ 2012/04/19 1,948
97439 아이가 아플때... 아휴 2012/04/19 519
97438 스마트폰으로 82보는데 팝업창 왜 이래요?? 1 소심녀 2012/04/19 741
97437 요새..나이60살에도 일하시는분이 훨씬 많지 않나요?? 5 클라리넷 2012/04/19 1,881
97436 부끄럽지만 여쭐게요... 1 고민녀 2012/04/19 1,237
97435 실온에 하루 꼬박 있던 우유.. 상했겠지요? 3 우유 2012/04/19 1,129
97434 애슐리에서 주유소 기프티콘으로 결제 가능할까요? 함께웃자 2012/04/19 982
97433 제주도 좋았던 곳 추천 해주세요. 32 좌회전 2012/04/19 2,763
97432 김민준 ,문대성과 친구 안하길 잘했다 1 ..... 2012/04/19 1,537
97431 전 나이 지긋한 어르신들 일하시는 모습 좋아요. 14 ... 2012/04/19 2,003
97430 문도리코 사태 관련 나름 날카로운 시선 글 1 .... 2012/04/19 682
97429 초등2학년 딸 체중조절 해야할까요? 1 바느질하는 .. 2012/04/19 1,225
97428 친정엄마와 통화하다가 4 기억 2012/04/19 1,582
97427 묵주 구입 문의 5 묵주 문의 2012/04/19 937
97426 허경영 대선출마 선언!! 대선공약 5가지 14 이론!!! 2012/04/19 1,797
97425 초1 아이들 생일선물 추천좀 해주세요 3천원정도에서요. 6 .. 2012/04/19 1,191
97424 사람 중에서 별로 느낌안좋은 사람들 있지요? 26 [[ 2012/04/19 32,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