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예비중1 영어학원 고민이예요. 도와주세요~!!

*** 조회수 : 1,776
작성일 : 2012-02-27 17:37:40

  저희 딸은 초등 2학년 2학기부터 리틀**어학원을 작년 이사오기 전까지 다녔어요. 

거기 다니는 동안 아이가 성실히 잘 해나갔으나 조금 소심한 편이예요. 

여기 이사오면서 수학에 집중하느라 몇달을 쉬었어요. 수학은 조금 안심해도 될만큼 해 놓았어요.

 그사이 아이가 영어를 좀 까먹었어요.

작년 5월부터 집 가까이 있는 **장 영어학원에 보냈는데 원장님 중등 대비로 직강수업 일주일에 2번 하고

2-3일은 50분간은 CD를 들으며 혼자하고 나머지 10분은 선생님이랑  단어, 문장 시험 등만 

봐주는 **장 학원을 다니고 있어요. 

  그런데 숙제가 너무 적고 아이가 지금 배우는 것이 너무 적고 제가 다시 생각해도 한 1-2년 빡시게

학원을 보내야 할 것 같아요. 일단 청담, 정상, 토피아 전화 상담만 해 보았는데 여러 마음이 교차합니다. 

대형 어학원에서 성실히 하지 않으면 들러리 되거나 튕기져 나가는 데...   

 이사오기 전에는 리틀** 어학원에서 문법을 5학년 겨울방학때 특강 들었고,

현재  원장님과  교과서 수업 하고 있어요. 요즘 청담, 정상, 토피아 중 어디가야 할지 정말 고민입니다!!

답변 많이 해주세요~^^(대구 수성구에 살고 있음)

IP : 1.251.xxx.64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27 5:42 PM (211.246.xxx.100)

    아발론도 생각해보세요

  • 2. 서니맘
    '12.2.27 6:28 PM (1.251.xxx.64)

    아발론 범물동에 있내요. 조금 먼 감이 있내요. 답변 고마워요.

  • 3.
    '12.2.27 6:34 PM (125.186.xxx.131)

    저는 일단 서울에 살아서 도움이 안 될지 모르지만...각 학원마다 미묘하게 가르치는게 달라요. 님이 원하시는 부분을 가르쳐 주는 곳에 보내면 되는데요...그러니까, 회화를 중요시하는 곳에 보낼지, 문법을 중요시하는 곳에 보낼지, 아니면 토플 위주로 갈 것인지를 정하면 될 거에요. 모든 걸 다 가르치는 곳은 없더라구요.

    그리고 또 선생님과 아이도 어느 정도 맞아야 해요. 선생님을 싫어한다면 그 공부가 싫어지니까...잘 살펴보셔서 아이를 살살 달래서 계속 다니게 할 것인지, 아니면 좀 심각한 상황이라면(선생님이 너무 싫다거나) 다른 학원으로 바꾸셔야 할 거에요.

    예를 들면 저희애가 중학교때 친구들 대부분은 정상을 다녔어요. 그래서 저도 보내봤는데, 저희 애가 담임선생님을 너무 싫어해서 다시 최선으로 보냈거든요. 2년 동안 무난하게 다녔어요. 또 싫어하는 선생님 만나기 전까지요^^:; 그래도 보내고는 영어는 조금 안심했어요.

    그리고 대형학원이든 소형학원이든 열심히 하지 않으면 다 말짱 도루묵이죠^^;; 그래도 전 대형학원을 더 선호해요. 자료도 많고, 선생님들도 경쟁심이 있어서요. 다 그런건 아니겠지만요.
    하여튼, 열심히 해서 레벨업하면 수업 분위기가 좋아지니까, 혹시 아래 레벨이더라도 참고 하라고 하세요

  • 4. ..
    '12.2.27 6:43 PM (180.71.xxx.244)

    저도 윗님과 같이 생각해요.
    님 아이가 부족한 부분이 뭔지 뭘 해야 할지.. 고민해 봐야 할 부분인거 같아요.
    그리고 결정하면 좋을 듯...
    테크닉 적인 부분이 부족해 보여 아이를 청담에 오늘부터 넣었네요. 아이도 흔쾌히.. 간다 하고
    3개월 생각하고보내지만 교재보니 맘이 심란합니다.

  • 5. 서니맘
    '12.2.27 7:01 PM (1.251.xxx.64)

    윗님 아이가 예비중인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7522 예뻐도 성격 무미건조하면 오래 못가는듯해요 4 ..... 2012/04/19 3,185
97521 자기 자식 눈이 귀하면... 남의 자식 눈도..귀한거 아닐까요... 6 비비탄 2012/04/19 1,750
97520 직장에서 근무중에 한시간가량 자리 비울방법 7 2012/04/19 1,359
97519 문대성이가 큰일했군요 2 .. 2012/04/19 1,429
97518 아저씨들과 어느정도 인사하나요? 이웃 2012/04/19 456
97517 문대성이가 큰일했네요.. 11 .. 2012/04/19 9,756
97516 옛날 분홍 소세지... 5 궁금이 2012/04/19 3,959
97515 [원전]대만원전이 새빨간 거짓말로 기소 참맛 2012/04/19 574
97514 울딸 체육선생님만 아님 학교가고싶다는데 6 쪙녕 2012/04/19 1,273
97513 부동산 여러군데 집 내놔도되나요? 5 Kk 2012/04/19 1,713
97512 남자 14명이 하룻밤을 묵어야하는데요 9 급합니다 2012/04/19 1,096
97511 여기가 좌파 아줌마들의 천국인 곳이군요.. 36 박근혜대통령.. 2012/04/19 2,214
97510 엄마, 나 왜 발레 안 시켰어~ 6 후~ 2012/04/19 3,413
97509 사과하라고 하쟎아요... 5 벗꽃이 휘날.. 2012/04/19 1,489
97508 박원순 서울시장 “9호선 등 민자사업 전반적 감사 검토” 1 우리는 2012/04/19 716
97507 악질 은행원 세입자 너무 분하네요. 7 솔이바람 2012/04/19 3,496
97506 [원전]캐나다 서부연안의 연어에 대한 후쿠시마 방사능 검사 필요.. 1 참맛 2012/04/19 1,754
97505 ‘수원살인사건’ 부실대응 경찰들 형사처벌 않기로 4 세우실 2012/04/19 1,144
97504 레이온이 인견 맞나요?? 9 옷감 2012/04/19 14,014
97503 민생파탄 주범들 작정하고 띄워주는 <중앙> 그랜드슬램 2012/04/19 915
97502 요새 남자나이 33살이면 노총각 아닌듯 9 수래 2012/04/19 4,584
97501 뉴발란스 운동화 1 지방맘 2012/04/19 1,258
97500 강아지 파스나 맨소래담 같은거 발라도 될까요? 2 핑크베리 2012/04/19 10,840
97499 혹시 휘슬러 원액기쓰시는분 어떤가요? 2 사까마까신 .. 2012/04/19 1,692
97498 홍차는 무슨 맛으로 먹나요? 7 MBO 2012/04/19 5,0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