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방금 어이없는 전화를 받았습니다.

방금 조회수 : 3,128
작성일 : 2012-02-25 14:29:22

십몇년전에 저와 딸앞으로 ㅇㅇ생염 암보험을 두개 들어놓은 것이 있습니다.

둘다 10년 납부기간이 끝난 상태인데

몇년전에  ㅇㅇ생명 담당보험설계사(요즘은 보험FC라고 하나요?)가  집으로 찾아 오겠다고

전화 왔었고 가끔 안부문자가 오곤 했습니다.

제가 집으로 오지 말라고 해서 얼굴은 한번도 못봤구요.

그런데 오늘 그사람에게서 전화가 왔습니다.

제 딸 ㅇㅇ이(성은 빼고 이름만) 담당인데 집으로 찾아 오겠다고 만나자고 하네요.

서른이 다되가는 제딸을 마치 아이이름 부르듯 ㅇㅇ이 ㅇㅇ이 하며

계속 부르는 거예요.

약간 거슬리기는 했지만 시비 걸기 싫어 가만히 있었고

집에 올 필요가 없다고 했습니다.

그래도 계속 오겠다고 직장에 다니느냐 몇시쯤 집에 있느냐 집요하게 묻더군요.

그래서 재작년 이야기를 꺼냈습니다.

 

재작년에 제가 암이 발견되어 항암치료를 받게 되었어요.

병원에 입원해 있으면서 보험금수령에 대해 알아보니

다른 보험사들은 병원에 신청하는 곳이 있는데 이 ㅇㅇ생명은 직접 본인이 사무실로 와야 한다는 것입니다.

가족이 신청하게되면 가족관계증명서랑 위임장을 가져오는등 복잡하더군요.

그렇지만 보험설계사에게 부탁하면 병원으로 신청서를 갖고 찾아와서 대행해준다기에

평소 문자가 자주 오던 그 설계사에게 전화를 해서 부탁을 했죠.

내가 직접가려고 했는데 항암제를 맞다 보니 몸이 약해져서 그러니

미안하지만 좀 병원으로 와달라고요.

그랬더니 몇일 몇시에 오겠다고 합니다.

그날 기다리고  있는데 오지 않는 거예요.

전화를 했더니 받지도 않고...

할 수 없이 퇴원후에 직접 찾아가서 수령을 했습니다.

 

그때 정작 내가 필요할 때는 오지도 않고 연락도 안되더니

이제 왜 만나야 하나?라고 했더니

자기는 모르는 일이고 자기는 ㅇㅇ님(제 이름인데 성은 빼고 이름만 부릅니다)

담당이 아니고 ㅇㅇ이(역시 성은 빼고)담당이라고,

아니 그런일이 있었냐고 합니다.

친숙한척 이름만 이름만 부르는 게 거슬려서

혹시 나 아느냐고 물으니 모른다고 합니다.

 

ㅇㅇ생명은 왜 고객의 이름을 성을 빼고 부르라고 교육하는 지 모르지만

모르는 사람에게 친숙한척 이름이 불리는 기분은 참 나쁘더군요.

더구나 아이도 아니고 30살이 다되가는 제 딸의 이름을 자기아이 부르듯하는 것도 기분나쁘구요.

아뭉든 좋게 전화를 끝내기는 했지만

두고두고 기분이 나쁩니다.

 

 

IP : 39.115.xxx.213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2.25 2:37 PM (114.207.xxx.186)

    다시 전화오겠죠. 그때 따끔하게 뭐라하세요.

  • 2. 저도
    '12.2.25 2:52 PM (110.70.xxx.52)

    이번에 암수술받으면서 병원에서 상담실로전화하니 직접청구하던지 담당설계사를 병원방문하는거 선택하라더군요.
    병원방문선택했는데 온다는날 아무소리없길래
    다시전화했더니 죄송하다며 한시간정도후에
    담당이라며 전화했는데 뚱한목소리..
    그냥 오지말라하고 나중에 직접청구했어요.
    설계사가 여러번바뀌기도했지만
    그럴때마다 집으로 방문하겠다 얼마나귀찮게하던데 정작 필요로할땐...
    ㅅㅅㅅㅁ!

  • 3. ..
    '12.2.25 3:22 PM (110.14.xxx.164)

    담당이 수시로 바뀌니 그 사람은 아닐수 있고요
    가끔 전화는 와도 집까지 찾아온다는건 ..
    영업이 안되서 많이 힘든가봐요
    계약하실거 아니니 절대 집에 들이지 마세요

  • 4. 고객관리
    '12.2.25 4:42 PM (219.250.xxx.77)

    그 보험사의 고객관리 태도가 안좋네요. 다음에 또 전화오면 직접 얘기하거나 그 윗선에 얘기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3698 구미는 더 당해야 됨 6 ........ 2012/04/11 1,253
93697 손수조를 공천한 이유가 이럴까 9 궁금해 2012/04/11 1,915
93696 종교 상관없이 힘을 모아 봅시다.. 4 제발 2012/04/11 591
93695 방송3사 출구조사 왜? 4 2012/04/11 1,039
93694 용인시 병...ㅠㅠ 13 ******.. 2012/04/11 1,510
93693 문재인님 sbs 개표방송에 나오는 사진말이에요 3 예에에에 2012/04/11 1,727
93692 실망 금지! 점진적 부동표 확보의 시작 3 00 2012/04/11 775
93691 대체 강남을 상황은 어찌된거에요? 5 뭐가뭔지 2012/04/11 1,197
93690 이 인간 안보게 돼서 속시원한 낙선자들 명단~ 19 작성 2012/04/11 2,255
93689 김용민1위로 달리네요... 10 ^^ 2012/04/11 2,790
93688 선거개표 방송은 무조건 SBS 1 전쟁이야 2012/04/11 683
93687 강남을 투표함 사진들 1 참맛 2012/04/11 1,513
93686 안동 김광림 83% ㅋㅋ 와아 8 민간인사찰 2012/04/11 1,395
93685 울산 답 없네요 4 답없는동네 2012/04/11 962
93684 새누리당 "어? 뭐야... 박수치지 마세요" 2 .. 2012/04/11 1,768
93683 한나라당, 성공한듯 1 화이팅! 2012/04/11 1,536
93682 과천 17:00시 기준 투표율이 58% 지방선거때 65.7% 6 수필가 2012/04/11 918
93681 실제 결과는 새누리가 출구보다 많이 나오네요.. 8 개표시작 2012/04/11 2,059
93680 속보) 홍준표 정계은퇴 선언? ㅋㅋㅋ 12 오마이티브이.. 2012/04/11 2,165
93679 실시간 온라인 개표 중계방송입니다. 1 어버리 2012/04/11 617
93678 근데 전여옥은 왜 이번에 공천을 못 받았나요? 11 궁금이 2012/04/11 2,427
93677 강남을... 개표장에서 봉인 안된 투표함 발견 12 허걱 2012/04/11 1,603
93676 비례대표…새누리 23, 민주20, 통합진보 6, 선진 1…출구조.. 4 허 진짜.... 2012/04/11 1,231
93675 개표방송 여러분의 선택은 ? ㅋㅋ 2 지니 2012/04/11 533
93674 혹여 목아돼 떨어지더라도 아쉬워하지 않으렵니다. 8 전쟁이야 2012/04/11 1,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