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난 강남부촌에 임대아파트 짓는것 절대 반대한다.

상처 조회수 : 3,134
작성일 : 2012-02-25 11:38:40

강남 부자들만 산다는 동네에 임대아파트 거주하고 나온사람으로서 한마디하면..

정말 이 정책은 절대 반대다.

일단 하층민 취급받는다. 학교를 가도 임대아파트 애들은 임대아파트 애들끼리 자연히 또래 형성하고..

기존 입주민과의 관계는 상전과 노예정도?

담장 두르는것은 차라리 낫다. 문제는 학군이 동일학군으로 지정되어 가면..

학교에서 애들이 받는 상처는 상상초월이다.

왕따시키고 가해하는것이 없더라도..애들도 자연히 끼리끼리 어울린다..

학교선생도 보이지 않는 유리장벽같은 것이 느껴지고..

어차피 자본주의사회에서 자본에 따른 차별은 인정하지만..

무슨 외국의 게토지구마냥..담벼락에 주변커뮤니티 시설 이용전무에..

아파트 경비조차 무시하는 임대인의 설움

 

차라리 정부에서 땅을 사서..국가 주도로 임대를 하되..

강남과 같은 곳이 아닌 강북과 같이 자본의 수준이 비슷한 동네에 만드는게 정답이다.

학교가봐야..애들도 차별..입주민도 차별..

믹스가 되긴 커녕 유리벽 마냥 떨그러니..

 

아이가 기가 죽는다.

주변애들 아버지는 다 판검사,의사,사업가...부유층인데..

어쩌고 저쩌고..

오히려 애들이 이사가자고 한다.

교육때문에 들어왔지만 결국 이사갔다..

 

강북에서 학교다니는 애들 얼굴이 더 환해진다..

 

이런 억지로 부자와 가난한자 모아놓고

그것을 평등이라는 말로 도배하지만..

절대 아니다.

제발 정부에서 강북이나 경기도권에..

국가주도 임대아파트를 왕창 짓든지 해서..

끼리끼리 모여살게 하는게 백만배 낫다.

 

강남살이 4년은

나나 애들한테 주눅과 보이지 않는 차별로

고통받은 기간일뿐..

 

절대로 소셜믹스 반대다

차라리 분담금을 더 높여서 용적률을 높이든지 하든지..하라하고..

가난한 사람 끼워넣어서 붕신만드는 정책은 이제 그만하길...

 

IP : 210.121.xxx.26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사랑이여
    '12.2.25 11:56 AM (222.237.xxx.223)

    공동체란 말이 무너진 사회로 더욱 가속을 내도 시민들의 의식만은 서로 어울려 살아가기 위하여 사고의 전환이 필요하지 않을까요? 지금 당장 가진 자들은 손해본다고 하지만 박 시장 정책이 옳다고 봅니다. 양극화가 심해지면 어떤 현상이 일어날 거라고 추측은 안 해봤나요? 미래세대들의 희망은 어디서 찾을까요? 자원봉사하는 사람들 입장에서 보면 힘이 빠질만도 하네요.

  • 2. 그게
    '12.2.25 12:01 PM (210.121.xxx.26)

    살아보면 다릅니다. 시민의식도 비슷한 동류속에서 포함되는거지 절대로 그 커뮤니티에 들어가지 못합니다.
    양극화가 심해지는것이랑 어거지로 한지역에 몰아넣고 살라하는것이 양극화 해소랑은 하등의 관계가 없서요. 주변시세랑 하늘과 땅 차이나는 임대거주민들은 거의 죄인마냥 살아야해요. 오히려 차라리 부자들은 그들끼리 살라하고..없는 사람들을 한곳에 모아놓고 복지정책 피는게 정답이에요. 학교에만 가도 한달 과외비가 우리부부 맞벌이보다 더 많은 애들이 태반인 동네에서..학력격차며 수준격차는 상상초월이에요..
    당해보면 정말 잘못됬다는 생각만 들어요.

  • 3. 요리초보인생초보
    '12.2.25 12:21 PM (121.161.xxx.102)

    마이클 샌델 정의 강의에서 하버드 특례 입학같은 게 있나 보더라고요. 자기 학교 출신 자녀를 우선 선발했나. 백인들 위주로 입학되던 더러운 학교. 그러나 흑인 폭동, 기타 유색인종과의 갈등 격차 해소를 위해 소수자 우대 제도를 해서 우리나라 농촌 특별전형 그런 거 만들었나 보던데요.
    그리고 얼굴을 맞대야지 문제도 해결나지요. 노사간의 만남, 협상 의미 없게요? 근로자는 근로자끼리 만나고 사장들은 사장끼리만 만나서 근로자 어떻게 뜯어 먹을까만 연구해야죠. 근로자들은 신세만 한탄하고 인생 종치고.
    영화 타이타닉에서도 1등칸 여주인공이 3등칸 남주인공이 각기 다른 곳을 체험해 보잖아요?
    부자라고 다 행복한 것도 아니에요. 이건희 막내딸 자살했잖아요, 우리나라 가장 부유한 사람의 딸이 왜 그렇게 죽었을까요?
    울엄마가 서울 출신 중에서 대통령이 한 명도 안 나왔다고, 다 지방 출신에서만 나왔다고. 잘 사는 사람과 덜 사는 사람들 근성이 달라요. 돈 많은 사람은 안 그런 사람들의 근성을 배워야 하고 돈 많은 사람들은 복지 정책에 스스로 참여하고 근성 있는 사람들에게 투자하도록 돈 내놔야 한다고 생각해요. 서로 장벽치고 몰라선 안 되고 서로를 알아야 한다고 생각해요.

  • 4. ..
    '12.2.25 12:44 PM (112.149.xxx.11)

    강남은 모든사람이 알아주는 부촌이기나 하지 ...아니 별로 잘 살지도 못하는 동네에서는 왜 임대인들 차별할까요...지들이 무슨 ...

  • 5. 저도
    '12.2.25 5:26 PM (14.52.xxx.59)

    찬성이에요,
    그사람들도 괴롭고,애들도 괴롭고,강남주민도 괴롭겠죠
    아이들 상처는 평생갑니다
    탁상행정으로 결정짓지 말고 입장 바꿔 생각하면 답 나올텐데 말이죠 ㅠ

  • 6. 박원순
    '12.3.23 4:25 PM (1.238.xxx.61)

    임대아파트 적용을 잘 헤아려 적절한 선택을 했으면 좋겠어요... 거기에 맞는 적용을..
    무조건 임대.. 이런 식 말고 적합한 판단을 해 줬으면 좋겠어요..

  • 7. 몽이깜이
    '22.1.9 6:37 AM (124.216.xxx.136)

    이런 모지같은 글을봤나 그럼 부동산땅투기꾼들이 들어와서 지어야해요? 업자에요? 왜 서민들은 구석지고 교통도 안좋은곳에서만 살아야되죠? 좋은땅 사서 부자들 좋은 일시켜요?업자니까 이런글 가능하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5384 광양순천 사시는 분 부럽네요 3 광양 2012/04/14 1,738
95383 넝쿨당에서 말숙이 정말 얄밉네요. 어휴 16 흠냐 2012/04/14 7,335
95382 제 성격이 어느정도로 안 좋은건지 의견좀 부탁드릴게요. 13 흐린구름 2012/04/14 3,330
95381 반포 대우 푸르지오 살기 어떤가요? 1 dfff 2012/04/14 4,676
95380 오늘 불후의 명곡 재범 노래와 퍼포먼스 정말 잘하네요^^ 10 멋져요 2012/04/14 2,189
95379 부산서 3선된 조경태 의원,궁금해서찾아봤어요 5 부산 2012/04/14 1,712
95378 집을 싸게라도 팔까요? 3 ?? 2012/04/14 2,504
95377 장터 밀많던 청견판매자 9 허걱 2012/04/14 2,694
95376 이탈리아, 프랑스에서 무난한 가죽 브랜드 머있나요? 1 --- 2012/04/14 1,143
95375 아래 부산의 변화 관련.. 생기는 궁금증..대구VS부산..인구수.. 6 똑똑한님알켜.. 2012/04/14 1,368
95374 안철수, 문재인 중에... 덩누리 and 박끈이 더 두려워할 인.. 27 역으로생각해.. 2012/04/14 1,824
95373 그린색 쉬폰스커트 코디하기 어떨까요? 4 voi 2012/04/14 2,054
95372 후기궁금..외국사는 조카가 엄청 말라서 사태파악한다던 예전글 혹.. 1 궁금 2012/04/14 1,581
95371 재래시장에서 장봤어요.. 9 시장 2012/04/14 2,484
95370 치아교정기 3 질문 2012/04/14 1,228
95369 전에 누가 외모 때문에 2세 안가진다 했는데 26 히힛 2012/04/14 3,589
95368 웅진정수기 회원비급인상 꼭!확인 2012/04/14 1,080
95367 너 정말 똑똑하구나. 영어 표현 좀 알려주세요~~ 4 급해요~ 2012/04/14 2,384
95366 노회찬이 유죄인건 맞다. 9 곱퀴벌레 2012/04/14 1,429
95365 웅진소비자권리매각 웅진정수기 2012/04/14 702
95364 자리 배치 도움 좀 주세요 1 헬프 미 2012/04/14 549
95363 급질] 지금 가족과 제주도인데 횟집 추천 부탁드려요! 3 유리컵 2012/04/14 1,461
95362 흰죽 끓이는 법 12 .... 2012/04/14 13,911
95361 핸드폰 파는 사람들 얼마 버나요? 다르겠지만 2012/04/14 720
95360 자취하는 동생이랑 어제부터 연락이 안된다는데 7 ㅇㅇ 2012/04/14 2,069